본문 바로가기

2018/Weekly

0521-0601 : Grafflex x 함도하 전시 'Live', 라이즈 호텔 레스토랑 롱침, 한국 크래프트 비어 아크 런칭, 서큘레이터 화보 촬영, 에어컨 청소 후기 타투이스트면서 아메바컬쳐의 디자이너로도 잘 알려진 알디가 사진전을 연다고 해서 오프닝 데이에 다녀왔다. 장소는 압구정역 인근의 갤러리 스탠. 알디 전시 축하해 +_+ 이번 전시는 알디가 평소 필름 카메라로 기록해 둔 일상의 순간들을 담은 사진으로 채워졌다. 이런 사진들을 볼 때마다 느끼는 것이, 역시 작품이라는 것이 철학적인 의미를 담고 있어야 하고 뭐 어쩌고 저쩌고 그런 구차한 미사여구가 필요 없고 그저 보는 이들이 호기심 어린 눈으로 바라볼 수 있으면 되는 것이 아닐까 라는 생각. 아 좋다 이런 느낌. 유럽에서 찍은 사진인 줄 알았는데 한국이네? 미키 ㅋㅋ 알디를 아는 사람들이라면 이 아이가 누군지 알겠지 +_+ 귀여운 무우 ㅋ 아 그립다 일본 - 다시 가고 싶어 어서. 알디가 폴라로이드 사진 찍어준.. 더보기
0512-0520 : 코젤 빌리지 카니발, 가로수길 아우어 베이커리, 라이카 스트리트, 원중이 결혼식, 사당역 11번 출구 앞 팟타이, 데드풀2 후기, 앤트러사이트, 홍대시카고피자, 사당역에 가끔 갈때가 있었는데, 그 때마다 눈에 밟혔던 이곳. 11번 출구 바로 앞에 있는 가판대인데 메뉴가 놀랍게도 베트남 음식! 신기하다 생각하면서도 늘 밥 때가 아닐 때 지나가게 되서 바라보기만 했었는데 이번에 한 번 - 배가 그리 고프지 않았음에도 - 먹어봐야겠다 싶어서 지나가다 말고 무작정 멈춰서서 주문을 해봤다. 쌀국수도 팟타이도 볶음밥도 모두 4천원~4천5백원밖에 안하길래 '양이 적은가' 싶어서 팟타이와 볶음밥을 주문해 봤다. 곧바로 즉석에서 요리를 시작하셨는데 생각보다 버터가 많이 들어가서 놀람! 그래도 맛있는 냄새가 코를 자극해줘서 기분은 좋았다. 오 근데, 가격만 보고 '양이 적겠지'라고 생각한 내가 바보였다는 걸 음식 나오고 나서 알게 됐다. 아니 진짜 양이, 베트남 음식 전문점에서 .. 더보기
0430-0511 : 이사 주간 볕 좋은 날. 이사를 했다.무려 8년만의 이사.8년 전의 이사는 자의 반, 타의 반(?) 하게 되었던 강제 독립이었어서 작은 단칸방에 들어가 살게 되었었는데나도 내가 거기서 8년을 살게 될 줄은 몰랐지만 아무튼, 참 말도 안되는 곳에서 8년이라는 시간을 보냈다니 지금 생각해보면 참 징그럽다.아무튼, 한 2년쯤 전부터 이사에 대한 욕망이 생기기 시작했는데 어쩌다 이제야 이사를 하게 되었네 ㅎㅎ암튼 이사 준비 기간부터 얼추 마무리 짓는 과정까지 너무 정신이 없어서 사진으로 기록해둔 게 있고 빼먹은 게 있고 그런데,걍 한 번에 모아서 포스팅해본다. = 실제 입주일은 5월 5일 어린이날로 정했는데, 그에 앞서 가구와 가전 대부분을 새로 구입하고 그걸 받기로 한 게 5월 4일이라이사갈 집에 하루 먼저 가서 모든 .. 더보기
0425-0429 : 조안 코넬라 전시, 문래 돼지불백, 한남 창화당, 웍스아웃 라이즈 오픈,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이쇼핑, 사유 보로 전시 오랜만에 돼지불백 생각이 나서 문래동으로. 보통의 기사식당과 다를바 없는 구성이지만 식사 시간만 되면 기사님들보다 일반 손님이 더 많이 몰릴 정도로 인기가 많은 곳이다. 아흥 너무 좋아 고기 +_+ 밥 두그릇은 에피타이저쯤 ㅋ 그리고 또 오랜만에, 갸벼운 스파클링 와인 한잔 딱 하면서 하루를 마무리. 요즘은 이런 소소한 하루하루가 좋다. = 홍대입구역 사거리에 새로 오픈한 호텔 라이즈(Ryse). 여기 1층에 웍스아웃(Worksout)이 새로 입점했다. 근데 내부 인테리어가 기가막힘. 1층부터 3층까지, 진짜 다 기가막혀. 너무 멋있다고 생각해서 내가 특별히 따로 포스팅을 자세히 해두었으니 궁금한 친구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해 보자. http://mrsense.tistory.com/3476 요런 느낌이다... 더보기
0418-0424 : 코치 시그니처 아트 전시, 문래동 규담, 휠라 마인드블로워 x 잭렘커스, 애슐리 구로디지털단지, 홍루이젠 샌드위치, 이태원 할랄가이즈, 한샘 플래그샵, 레디 플레이어 원, 홍대에 홍루이젠이 생겨서 참 좋다.자주는 아니지만 가끔 주차장골목 지날 일이 있으면 여기서 샌드위치 사다가 사무실 가서 먹는 재미가 참 좋다. 무엇보다 안 비싸서 좋다. 하나에 2천원도 안함 ㅇㅇ편의점 샌드위치보다 괜히 먹기도 더 좋고 맛도 좋은 것 같고 ㅋ 선물용 패키지 너무 귀여움 >_ 더보기
0403-0413 : 유니클로 UT 전시, 브라만 쇼룸 방문, 소공동 뚝배기집, 신사역 에머이, 압구정 대가방, 합정역 도리, 니베아맨 x 레알마드리드, NMD 고어텍스, 나는 소공동 뚝배기집을 참 좋아한다.그 특유의 '일부러 입힌듯한' 불맛 때문이다.그래서 가끔 동반자가 소공동 뚝배기집에 가자고 하면 그렇게 기분이 좋을 수가 없다.(물론 다른 걸 먹자고 해도 기분은 늘 좋다) 큼직하게 썰어낸 양파나 눈에 너무 잘 보일 정도로 거칠게 빻아낸 고춧가루는보통의 제육 직화구이를 만드는 곳에선 보기 어려운 것들인데여긴 고집스럽게 그런 재료들을 쓰고 있어서 뭐랄까, 분명한 색깔을 가지고 있는 것 같다는 점이 참 재밌다.(물론 이걸 다 먹고 나면 이빨 사이에 엄청난 양의 고춧가루가 끼어 있어서 그건 좀 곤란하지 늘...) 아무튼 이 날도 소공동 뚝배기집에서 제육 직화 구이를 먹었는데합정역에 있는 소공동 뚝배기집은 다른 곳과 달리 술안주하기 좋은 재미있는 메뉴를 많이 취급하고 있길래뭘.. 더보기
0326-0402 : 캘빈클라인 205W39NYC 팝업, 아이콘 공연으로 함께한 겐조 러브 서울 파티, 서울 백산안경점 2주년, 상수 골메이 마켓, 인스턴트펑크 18 S/S 프레젠테이션 인스턴트펑크(Instant Punk)의 18 S/S 프레젠테이션에 다녀왔다. 인스턴트펑크는 고준희, 윤승아, 이주연 등의 스타일리스트로 이름을 알렸던 김지혜가 런칭한 브랜드. 이제 겨우 3년차에 접어든 신생 브랜드임에도 셀러브리티 파워 때문인지 인지도 확장세가 굉장히 빠른것이 특징이다. 인스턴트 펑크는 유니섹스 브랜드라고는 하지만 사실상 스타일을 쫓는 트렌디한 여성을 위한 브랜드로 알려져 있다. 물론 오버 트렌치 코트 같은 경우에는 남성이 입기에도 큰 무리는 없지만 호리호리한 남성들에게나 가능한 정도라서 나같은 공룡은 역시 그냥 예쁘구나 하고 바라만 보는 것이 정신 건강에 좋은 길이다 +_+ 요런 느낌임. 개인적으로는 테일러링을 좋아하기 때문에 오버 코트도 좋았지만 이렇게 반듯하게 나온 블레이저들이 좀 .. 더보기
0320-0325 : 나이키 에어 맥스 1 아트모스 애니멀, 리복 x 크리틱 컬래버레이션, 헤라 서울 패션 위크, 병철이네 옆 라피스 센시블레, 립 브랜드 어뮤즈 런칭 여기서 오는 박스는 처음 받아본다. 근데 왜 이따위냐.후. 이게 당첨됐었다.나이키 에어 맥스 1 아트모스 애니멀 팩 (Nike Air Max 1 Atmos Animal Pack)참여 방법이 간단하고 나름 재미도 있길래 그냥 해봤는데 덜컥 당첨이 ㅎㅎ근데, 나이키 온라인팀에서 예상을 뭘 어떻게 한건지, 구매 가능하다는 날에 서버 다운되고 아주 난리도 아니었는데심지어 생각지도 못한 오류가 나한테 생기는 바람에 그거 땜에 CS팀이랑거의 3-4일 가까이 싸우고 생 난리를 피운 뒤에야 겨우 받을 수 있었음 ㅠㅠ 이거 받느라 하도 전화기에 대고 지랄 지랄을 해서 진이 다 빠지고 정이 다 떨어졌지만막상 받고 보니 너무 아름답구나.물론 10년 전에 나왔던 1st 버전이 더 이쁘다고 생각하지만, 이것도 나름 매력이 있네.. 더보기
0317-0319 : 댄플래빈 위대한빛 전시, 차인철 개인전, 아트모스 애니멀팩, 홍루이젠 샌드위치, 딸부자네불백, 집 근처에 딸부자네 불백집이 있다.착한 가격에 기가막힌 불백을 먹을 수 있다는 점에 한동안 여기를 내 최애 식당으로 꼽기도 했었는데,요새는 일하시는 분들도 거의 다 바뀌었고 메뉴 구성이나 가격도 많이 바뀌어서 예전의 맛과 감동을 기대하기는 어렵다.심지어 어떨땐 좀 짜증날 정도로 불친절해서 기분이 나쁘기까지 하니까. 그래도 집과 너무 가깝다는 이유로 이 곳을 아직까지는 끊지 못하고 있다.조금 더 걸어나가면 근처에 불백집이 두 군데 정도 더 있지만, 방향이 정반대라 굳이 그쪽으로 걸어가면서까지 가고 싶진 않아서친절하지도 않고 예전만 못하지만, 그냥 아주 가끔 가는 그런 곳이다. 내가 이 곳을 좋아했던 이유 중에는 고추튀김이 참 맛있다는 것도 포함되어 있었는데이 또한 예전처럼 우와! 할 정도는 아니지만, 아직.. 더보기
0304-0316 : 핸드 인 팩토리 전시 후기, 갤럭시 S9+ 사전예약 수령, 더페이머스버거, 종로 덕수궁 주변 산책, 클리프 18 S/S 프레젠테이션, 합정 포베이직, 더심플한테이블, 일칠오도씨 삼겹살김밥 핸드폰을 바꿨다. 거의 3년? 만에 바꾸는 거 같은데, 3년동안 쓰던 폰이 삼성 갤럭시 S6 였는데이게 작년 말부터 슬슬 맛이 가는 게 체감 될 정도로 느려지는 게 심해서 핸드폰을 엄청 바꾸고 싶었지만마땅히 바꿀만한 핸드폰이 안나타나고 있던 터라 S9이 나올때까지 기다렸다가 사전 예약으로 바꾸게 됐음 ㅠㅠ 나는 SK 텔레콤의 T다이렉트샵을 통해 기기변경으로 사전예약했다.이것저것 뭐 오는게 많네. 나는 S9+로 구매했음. S9으로 할까 하다가, S9+에만 듀얼카메라가 장착되어있다고 해서 궁금해서 이걸로 ㅋ양 옆에 있는 건 무선 충전 패드와 클리어 커버. 근데 클리어 커버는 퀄리티가 그닥 좋은 게 아니어서 안쓰기로 ㅎㅎ 두근두근 언제나 설레는 개봉의 순간. 잘도 포장해놨군. 마침내 삼성 갤럭시 S9+가 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