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원래 생일 지난지 1주일이나 됐는데, 원래 생일파티 하기로 한 날 주인공 영스타가 미팅이 많다고 파토를 스스로 낸 덕분에

비가 오는 금요일 밤, 이태원 화합에서 1주일 지난 생일파티의 자리를 조촐하게 가졌다.

화합은 유니온과 함께 이태원의 떠오르는 핫플레이스로 '나 이태원에서 좀 놀아' 하는 친구들이라면 반드시 가봐야 할 맛집. (이라기 보다 술집)

암튼 우리는 만나자마자 모두 저녁을 안먹은 관계로 배부터 채우기로 하고 안주를 폭풍 주문해서 흡입하기 시작했다.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칼하트 최동원이가 그 와중에 잠시 사라졌길래 이 녀석 어디 갔나 했더니만 혼자 조용히 비맞으며 케익을 사들고 오더라;

와 완전 남자중의 남자. 이게 진짜 남자지.

아무튼 최동원의 케익과 내가 별도로 믹에게 부탁한 "터보 - Happy Birthday" 노래 신청으로 화합을 순식간에 준코로 바꾸며 우리는 축하를 해줬고

이 녀석은 하지 말라면서도 입은 계속 웃고 있는게 딱 걸림.

그렇게 사람들과 오랫만에 칠린하고 있는데 이번엔 커버낫에서 또 하나의 케익이 "직접" 배달 되어 또 다시 우리는 ㅋㅋ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나는 이 녀석 정신줄 놓고 선물이라도 잃어버리면 어쩔까 무서워서 전날 선물 따로 줬는데 다들 이날 들고 오드만? ㅋ

암튼 신난 영스타는 선물 자랑샷을 찍어달라고 징징거렸고

우리는 (정확히 남자 넷 여자 하나) 정말 19금스러운 대화를 어처구니 없게 나누다가 밖으로 나왔다 ㅎ

아, 진짜 영스타가 남긴 주옥같은 천박한 드립은 잊지 못할거야;;

애들은 아무튼 불금을 보내고자 어디갈까 어디갈까 고민에 빠졌지만

난 기가막히게 토요일에 출근하는 남자라서 깔끔하게 자정에 집으로 귀가 !

뭐 잘들 놀았겠지?

다음에 화합에서 또 만나요!

 

 + 이 글 올리고 몇분 뒤에 영스타에게 전화가 왔는데 아무 기억이 없다는 슬픈 소식이 전해짐 ㅋㅋㅋ

에라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民동 2012.08.26 00:01 신고  댓글쓰기

    사진밑에 정보표시는 어떻게 하는 건가요??

DMC-FX180 | 1/640sec | F/5.6 | 21.4mm | ISO-400

 

토요일의 퇴근길도 어마어마하지.

격주 휴무라 2주에 한번 토요일 출근을 하는데

퇴근길이 매번 적응이 안돼;;

 

DMC-FX180 | 1/200sec | F/2.8 | 6.0mm | ISO-400

 

토요일 맞이 헤어 컷을 위해 비밀의 주노헤어.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슬슬 머리 색을 바꿀때가 됐는데, 무슨 색으로 하지?

여름이라서 얼굴이 까맣게 탈 게 뻔하니 너무 밝은색을 하면 오히려 피부가 더더더더더더더 까맣게 보일 것 같아 살짝만 바꿀까 하는데,

왜 사람들은 나에게 민트 or 백발로 가라고 하는 것인가..

 

DMC-FX180 | 1/60sec | F/2.8 | 6.0mm | ISO-400

 

3년만의 신림역 방문.

아.. 정말 3년 만이었다 ㅎ

그 뒤로 여기 올 일이 없었어서 진짜 아예 잊고 살던 동네였는데 ㅎㅎ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나를 신림까지 불러낸 장본인.

수정누나는 나와 대학 동기로 대학 다닐땐 영화계에 뼈를 묻을 것처럼 굴며 지냈으나

지금은,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결혼을 한다는 소식을 안겨줬다;

이것 땜에 나를 신림까지 불러낸 것이었어..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내가 늦게 도착한 관계로 배가 부른 모두를 대신해 나 혼자 내 맘대로 김치전을 주문.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수정누나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해 대학 동기들이 진짜진짜 오랫만에 모였는데,

수정누나는 분명 나에게 "우리 학번 오랫만에 다 모이니까 무조건 시간 비워" 해서 토요일 비워놓고 이렇게 신림까지 왔는데

다들 바쁘다고 못오고 딸랑 다섯명 모인게 함정.

 

DMC-FX180 | 1/25sec | F/2.8 | 6.0mm | ISO-400

 

신림에 왔으니 그래도 뭐 뻔한 코스지만 너무 오랫만인지라 빽순대를 안먹고 갈 순 없겠다 싶어서,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앞치마를 둘렀다.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이것도 진짜 오랫만이네 ㅎ 이건 몇년만에 먹어보는지 기억도 안나..

 

DMC-FX180 | 1/40sec | F/2.8 | 6.0mm | ISO-400

 

대학 동기 근범이.

2001년에 보고 처음 본 거다;;

이름도 11년만에 불러보고 얼굴도 11년만에 보고 ㄷㄷㄷ

근범이는 그때 꾸던 꿈 그대로 지금 영화계에 몸담고 있는데 역시나 참 사람이 순수해 ㅎ

무슨 농담을 쳐도 다 진담으로 받아들여 ㄷㄷㄷ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포천의 자랑 경호는 그래도 1년에 1번씩은 보는거 같네 ㅎ

자꾸 뭐 사업 구상중이다 사업 준비중이다 하는데 일단 지금 한다는 일본어 공부부터 마스터 하고 얘기하자.

 

DMC-FX180 | 1/25sec | F/2.8 | 6.0mm | ISO-400

 

수정누나 옆에 지현이는 우리 과 얼짱출신으로 지금 국내 여성 의류 쇼핑몰 피팅모델을 무려 '프리랜서'로 뛰고 있다.

옛날 언젠가 지현이가 나보고 쇼핑몰 하자고 했을때 내가 손을 잡았어야 했나?

엄청 잘나가는 중이라 보고 있으면 무슨 연예인 보는 기분임 ㅎ

하지만 생긴것과 다르게 엄청나게 소탈한게 함정. 너무 소탈해서 가끔 놀랄때도 있네 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수정누나와 친구들을 오랫만에 만나 진짜 뭐 진득하니 술한잔 기울이며 이런저런 얘기 나누고 싶었지만

공교롭게도 같은날 성수동에서는 세번째 열리는 VLUF 파티가 있었어서

신림에서 또 곧바로 성수동으로 넘어왔다.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블러프 파티는 보통 클럽에서 하는 파티를 허름한 창고를 통으로 빌려서 간지나게 칠링하는 멋들어진 파티인데

지난번과 마찬가지로 성수동 대림창고에서 열렸다.

이번에는 공연진도 어마어마하게 짜여져 있어서 거의 뭐 페스티벌 수준 이었네 ㄷㄷㄷ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심지어 지난 2회때의 파티가 엄청난 흥행 대박에 입소문까지 제대로 탔어서인지 이번에 진짜 엄청난 인파가 ㄷㄷㄷ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덕분에 민원신고가 엄청났나보더라;; 내가 갔을때도 이미 경찰차가 아예 대림창고 옆에 주차되어서 경찰이 상주해 있는 상황이었고,

공연도 모두 취소가 되었으며 사람들도 그래서 많이 돌아간 상태라고;;

근데 돌아간게 이 정도면 내가 오기 전엔 대체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있었다는거야;;;;;; 

 

DMC-FX180 | 1/8sec | F/3.7 | 10.4mm | ISO-400

 

일단 왔으니 입장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역시나 정신 없더라 ㅋ

오랫만에 솔잎이 나래하고도 인사하고 +_+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솔잎이에게 구잎한 쿠폰으로 보드카 한잔 마시며,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구경.

아 진짜 사람도 많고 참 정신없는건 여전하네 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역시 늦게간 덕에 라이브 페인팅 퍼포먼스도 다 끝났고,

그나저나 전에는 옥상에서 해서 되게 분위기가 좋았는데.. 대신 겨울이었어서 엄청 추웠던 기억이 있는데

이번에는 실내에서 했더라.. 그래서 되게 더웠;;

겨울에 춥게 하고 여름에 덥게 하고 응?

 

DMC-FX180 | 1/8sec | F/3.5 | 9.6mm | ISO-400

 

바람쐬러 밖에 나와보니 창고 옆 슈퍼는 물만난 고기마냥 신나게 심야 영업을 ㅋ

맥주를 아예 저렇게 꺼내놓고 파시더군 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자세히 보면 좀 무서운 사진.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내가 야심차게 만든 파우치.

종일 들고 다녔다 ㅋ

덕분에 지인들이 계속 이거 뭐냐고 묻던데 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그 파우치를 들고 이번에는 성수동을 떠나,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이태원의 그곳. 유니온으로.

다른때 같았으면 이 시간 쯤 난 집으로 갔어야 정상인데

이때 눈치 챘어야 했어.. 내가 언제까지 눈 뜨고 있을지 이땐 진짜 몰랐네 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영욱이한테 진짜 미안했던게, 유니온 오픈한지 좀 됐는데 이번이 처음 방문이었다;

내가 유독 이태원엔 정이 안가서 잘 안가게 되는 동네 중 하나인데 유니온이 하필 이태원에 오픈을 ㅋ 

암튼 이제서야 발도장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유니온 아래 화합에 와보니 친구들이 이미 술자리를 벌인 상태!

자연스레 합석을 했지 yo~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합석에 실패한 아저씨둘.

표정이 어두워..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달려봅니다.

하지만 나는 소주를 마시진 않았지 후후.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블라블라.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꼼지락꼼지락.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나는 뭐 다시 살찔 수 밖에 없는 운명인가 며칠째 뭐 계속 야밤에 먹기만 하네 하하;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솔쟈우주.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신났네 모두들 +_+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그 여새를 몰아,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엉망의 삐원!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에 갔을리 없지.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미스틱으로 자리를 옮겼다 ㅎ

아주 끝장을 보자는거지 내가 이태원에서 이 새벽에 ㅋ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하지만 어쩐 이유에서인지 난 잠시 후 빠삐코를 쪽쪽 빨며 다시 유니온 앞으로;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길 바닥에 앉아 아이스크림 쪽쪽 빨며 밤 공기 쐬는 것도 진짜 얼마만인지 ㅎ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친구들과 도란도란 앉아 이런저런 시시콜콜한 얘기 나누고,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 둘은 깔식 하겠다더니,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키스얘기에 어색해짐.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난 결국 아침 해를 맞이하고,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남자의 본능에 따른 셔터질과 함께,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KFC를 방문.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분명히 일요일 내내 집에서 갤갤거릴거 같아서 아예 집에 가서 한숨 자고 먹으려고 미리 타워버거를 구입하는 지혜를 발휘했지- 후후.

하지만 집에 전자렌지가 없는 관계로 후에 난 시원-한 타워버거를 먹었다는게 함정.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애니웨이, 이태원 아침은 이런 모습이구나.

내가 이러니까 이태원에 정을 못 붙이지 ㅋ

완전 지옥이야;;

홍대보다 더 한거 같어;;;

 

DMC-FX180 | 1/13sec | F/3.8 | 10.9mm | ISO-400

 

지옥을 빠져나오며,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토요일의 기억을 되짚어 보는데,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난데없이 서해대교라도 건너는 기분이..

바다 보러 가고 싶..

조만간 바다 보러 가야겠어..

 

DMC-FX180 | 1/25sec | F/2.8 | 6.0mm | ISO-400

 

일요일 새벽 다섯시, 가로수길 무사 안착.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하지만 집에 또 바로 안가고 근처 커피숍엘..

근데 가보니까 저 옆 테이블에 자매님들은 응? ㅋㅋㅋㅋㅋ

첫차 기다리나요? ㅋㅋㅋㅋㅋㅋ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하지만 나도 곧 여기서 이러고 잠들어버린게 진짜 함정.

나중에 듣자니 나 코 골고 잤대 -_-;;;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내 지인들은 아마 좀 놀랐을거다.

내가 이렇게 새벽까지 잘 노는 편도 아니고 더구나 이렇게 해 뜰때 집에 들어오고 하는 일이 거의 없다시피 한지라 ㅎ

실례로, 이 날 유니온에서 영욱이도 나를 보고 엄청 놀랬지. '너 이러는거 처음봐' 라고 ㅎ

 

2009년, 건강상의 이유로 소주를 끊은 그 뒤부터 웬만하면 12시~1시 쯤에 잠을 청하는 습관이 몸에 베기 시작했고

그 뒤로 술도 잘 안마시게 되고 그래서 웬만한 파티나 행사 가도 시간이 얼추 흘렀다 싶으면 조용히 집에 와서 자고 그랬던 나 였으니 오죽하겠어 ㅎ

지금도 물론 당연히 그런 삶을 살고는 있는데

오랫만에 대학 동기들 만나고 하니까 내가 기분이 좋았나보다 ㅎ

그래서 덕분에 '술은 많이 안마셨지만' 이렇게 새벽을 통으로, 그렇게 아침까지 놀았던거 같네 오랫만에.

 

이 모든 일이 12시간동안 일어났다는게 참 재밌다 ㅎ

미사리에서 압구정 넘어와서 머리 자르고 신림가서 동기들 만났다가

성수동가서 블러프 보고 또 이태원 넘어와서 아침해를 보고 ㅋ

진짜 몇년만에 이렇게 놀아본지도 모르겠네! 또 앞으로 한동안 이렇게 놀 일 없을것 같다!

아! 피곤해! ㅋㅋㅋㅋㅋㅋㅋㅋㅋ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8.15 04:14  댓글쓰기

    아.. 맛있겠따.. 나 어떡해 ㅠ? 자료 찾으러 왔다가 ..그리운 맛만 갖고 가네요.. ㅠ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