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카야마

무한출장도전! 일본 오카야마 습격 #2 : 오카야마 데님 공장 견학, 앤틱 가구점 방문, 오카야마역 주변 산책 후 귀국 ※ 이 포스팅에 출장 업무에 대한 디테일한 내용은 기록하지 않았음 첫 날 일정이 말도 안되게 하드코어했던 탓에 둘째 날 아침 눈을 뜨고 거울을 보다가 나도 모르게 정신이 번쩍;;; 진짜 못생겼엌ㅋㅋㅋㅋ오카야마 아침 전경으로 안구 정화를 하며 일단 정신을 차리기로 했다. 전 날 밤 숙소에 들어오기 전 편의점에 들러 구입한 것들.가운데 두 개의 컵라면은 서울에 가져가려고 산 것들이고 양쪽에 있는 것들은 아침에 간단히 먹으려고 산 것들.늘 그랬지만, 난 타지(해외)에 나가면 배가 고프든 안고프든 무조건 현지 간식을 가급적 먹으려고 한다.그래서 호텔 조식이 따로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꾸역꾸역 삼각김밥이랑 주먹밥을 먹어치움 ㅋㅋ 아침엔 역시 한국 드라마지. 결국 호텔 조식도 챙겨 먹기로. 아침이니까 뷔페 메뉴 중에.. 더보기
무한출장도전! 일본 오카야마 습격 #1-2 : 산 속에 숨은 멋진 공간 냅 빌리지 그리고 심야의 오카야마성 ※ 이 포스팅에 출장 업무에 대한 디테일한 내용은 기록하지 않았음 집에서 눈을 뜬 지 12시간만에 겨우 일본 출장의 첫번째 목적지에 도착했다;밥 한끼 겨우 먹기만 하고 그 외엔 비행기를 1시간 반, 첫번째 기차를 1시간, 두번째 기차를 20분, 세번째 기차를 1시간 20분,네번째(;;;)기차를 또 1시간 10분 타고 마지막으로 자동차를 20분 더 탔으니 내가 멘탈이 온전할 리 없었다.진짜 만신창이도 이런 만신창이가 없다 싶을 정도였는데, 그렇게 바다건너 산넘고 물건너 어렵게 도착해 이 곳 냅 빌리지(Nap Village)의 입구 앞에 딱 서니까 세상에나...그렇게 힘들고 지쳤던 내가 눈이 번쩍 떠 지고 입에서는 감탄사가 쏟아져 나오기 시작했으니 이것 참 허허허 - 냅 빌리지는 일본의 프리미엄 액세서리 브.. 더보기
무한출장도전! 일본 오카야마 습격 #1-1 : 대체 언제까지 이동만 하는거야? ※ 이 포스팅에 출장 업무에 대한 디테일한 내용은 기록하지 않았음 평소같았으면 곤히 자고 있었을 시간.가로수길이 고요하구나. 비몽사몽 김포공항 도착.작년 겨울에 도쿄에 다녀오며 "2015년엔 일본에 가지 말자"는 다짐을 했었다.안좋은 기억이 있어서는 아니고, 한 번 가면 정말 돈을 너무 많이 쓰니까;;; 돈 좀 모아보겠다고 그리 마음 먹었던 건데,뭐 타의로 가게 된 거지만 아무튼 일본을 이렇게 가게 됐네? ㅎㅎ;;; 아시아나 항공을 이용했다.여행 갈 땐 매번 싼 티켓 구하느라 저가항공만 주구장창 이용했는데,회사 출장으로 가니까 이런게 좋구나 +_+물론 뭐 비즈니스석까지는 아니었지만, 그래도 아시아나가 어디양 호호호- 날이 흐리길래 기분도 꾸리꾸리했는데, 구름 위로 올라오니 금새 파란 하늘 ^-^난 파란 .. 더보기
LAST WEEK : 엘리키시모토 x 반스, 엘리키시모토와의 만남, 1박 2일 일본 오카야마 출장, 브루클린 더 버거 조인트, 뜨겁개핫도그 초복을 맞아 KFC에서 점심을. 삼계탕집은 분명 붐빌 것 같아서. 후회없는 선택이었엉 +_+ KFC 갈릭 짱짱! = 가로수길에도 드디어 브루클린 더 버거 조인트(Brooklyn the Burger Joint)가 생겼다. 그것도 무려 24시간 영업이라는 어마어마한 포지션으로 ㄷㄷㄷ (근데 가만 생각해보면, 새벽에 이 곳의 그 엄청난 버거를 먹으러 오는 게 쉬운 일은 아닐 듯 ㅎㅎ) 암튼 미쿡 감성 좋다. 메뉴도 미쿡 감성. 나는 브루클린 더 버거 조인트에서 이게 제일 좋드라. 치즈 스커트. 저 바삭바삭한 치즈 스커트가 아주 좋아 ㅎ 치즈는 신앙이라구! 먹는 걸로 장난 친거 아님 ㅇㅇ 식사는 우리팀 아이들과. 지난 1년간 내 밑에서 온갖 고생 다 한 윤수가 퇴사하는 기념으로. 마음 한 구석이 아렸지만, 즐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