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엄유정

Previously : 서울시립미술관 드림웍스 애니메이션 특별전, 명동 란주칼면, 크리틱 10주년 전시, 워터 보틀 스웰 런칭, 문수권, 멜팅샵, 뜨겁개핫도그, 명동, 한강 사무실 앞 분식집에서 점심을 먹고 있는데 창 밖으로 수상한 기운 폴폴 풍기는 외국 형아들이 왔다갔다 하길래 뭔가 하고 나가봤는데, 알고보니 칼하트WIP(Carhartt WIP) 글로벌 소속 스케이터들이네 +_+ 뭔가 촬영하러 온 건가? 너무 아무렇지 않게 분식집 앞에서 보드 타고 놀고 있어서 신기했음 ㅋㅋㅋㅋ 너넨 내가 신기했니? ㅎㅎ 회사 옆에 광림교회라고 강남 사람들은 다 아는 어마어마한 교회가 하나 있는데 여기서 바자회가 크게 열렸다길래 산책 겸 돌아봤다. 1년에 1번 여는 바자회였던가? 작년에도 이맘때쯤 하는 걸 본 것 같은데... 근데 파는 물품들이 좀....;;;;; 그래서 그냥 이런거만 구경했음 ㅎㅎ 맛있겠당. 인사동간지. 떡볶이 하악. = 월요일에도, 화요일에도 한강공원에 밤마실을 나갔다... 더보기
레이크넨의 이면 그리고 5주년을 기념하는 컬래버레이션 더 이상 여성 제화 브랜드라 부르면 '안되는' 레이크넨(Reike Nen)의 2015 S/S 시즌의 베일이 드디어 벗겨졌다. 시즌 테마가 'Dark Side of the Moon'이다. 밝게 빛나는 달의 이면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그래서인지 프레젠테이션을 보러 갔을 때, 전시장 입구에 놓여있던 이 오브제가 재미있게 다가왔다. 앞에서 보고 있으면 점점 검게 물들어 가고 있는 신발을, 뒤에서 거꾸로 보면 점점 밝아지고 있었으니. 결국 누가 보느냐, 그리고 무엇을 보느냐에 따라 모든 것은 달리 보일 수 있겠다는 뜻이렸다. 아님 말고. (가만 보니 앞은 블랙이 아니라 블랙하고도 펄이네!) 근데 이거 좀 예뻤던 것 같아... 내 스타일이었어... 오브제를 뒤로하고, 본격적인 콜렉션 감상 시작. 이번 시즌에는, 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