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트릿

WEEKEND UPDATE : 거리패션, TNP 릴렉스 체어, 미스치프 파티, 코카콜라 소품, 드림소사이어티展, 통인시장 기름떡볶이, 블랭코브 PT, 결혼식 러쉬, 아디다스 네이버후드 파티 이건 2주전 사진인데 ㅋ짱구형이 찍어서 제보해 준 사진 ㅋㅋㅋ비비드(VV:D) 친구들 기념사진 찍어주는데 나 무슨 ㅋㅋㅋ 남산 가면 있는 사진사 아저씨 같음 ㅋㅋㅋㅋㅋㅋ앁. 이것도 제보 받은 사진.하퍼스바자(Harper's Bazaar) 별책 부록이라는데DDP에서 열렸던 '문화샤넬전-장소의정신' 프레스 투어때 내 모습이 뙇;;;;좀 재밌는 건 저기 제목에 'Sense'라는 단어가 들어가있네 ㅋㅋ암튼 여기저기서 받는 이런 제보 사진 재밌어 +_+ = 외근 나가다가 음료수 사 마시려고 근처 마트에 잠깐 들렀는데 와 이거 스케일 쩐다 ㄷㄷㄷ한 봉지면 완전 행복하겠어.... ㅠ 아침 외근길의 시작은 미에로 화이바! 3주 전부터 이어지고 있는 비밀의 프로젝트. 어느덧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이른 아침부터 이쁜 .. 더보기
커드(Kud)에서 만난 비비드(VV:D)크루와 CY Choi 콜라보레이션. 그래픽에 숨은 뒷이야기까지! 커드(Kud)가 오랫만에 활기를 띄었다. 반가운 크러쉬(Crush)와 CY Choi의 디자이너 최철용 선생님이 함께 서 있던 이유는 지금부터 보게 될 컬렉션 때문. 최철용 선생님이 이끌고 계신 씨와이초이(CY Choi)와 크러쉬가 속해있는 비비드크루(VV:D)가 커드(Kud)와 손잡고 멋진 캡슐 컬렉션을 만들었다. 옷 몇개 만들었겠거니 했더니만 모자도 있고 가방도 있고 별 걸 다 만들었더라고? 또 하나 재미있던 건, 단순히 '하나'의 브랜드와 '하나'의 크루의 네임만을 내세운 콜라보레이션이 아니라비비드크루 각 멤버들의 시그니처 아이템이 만들어졌다는 것. 그 덕에 더욱 다양한 아이템이 세상에 공개될 수 있었던 것 같다. 이 후드 짚업이 자이언티(Zion.T)와의 협업 제품인 것 처럼 ㅎ아, 저 그래픽과 문.. 더보기
WEEKEND UPDATE : 지옥의 거리패션 촬영, 자라 온라인 스토어 후기, 압구정 대한극장, 박재범 쇼케이스, 펜케이크 에피데믹, 멋쟁이 바스코, 신세계 멘즈 패션 코드, 와썹 나리와의 추억 강력하진 않으나 소소하게 다이어트 주간을 이어가고 있는데, 확실히 뭘 제대로 먹질 않으니 몸에 힘이 계속 없다. 월요일부터 야근에 전전긍긍하고 있었는데 비밀의 친구가 힘내라고 이걸 사다 주고 갔네? 보뚜아사이(Boto Acai)에서 아사이보울만 먹다가 아사이베리를 쥬스로 마주한 건 이번이 처음인데, 이거 맛이 굉장히 충격적이더라 ㅋㅋ 처음엔 솔직히 진짜 좀 놀랬음 +_+ 근데 마시다 보니 금새 적응이 되서, 뻥 같겠지만 하루 만에 다 마셔버렸음 ㅋㅋ 굿굿! = 자세히 설명할 수는 없으나 이번 주부터 지옥의 거리패션 촬영이 시작되었다. 나름 특수한 목적이 있는 프로젝트라 스케쥴도 상당히 빡빡하고 촬영해야 하는 양도 만만치 않은지라 이거 첫 단추부터 지옥을 예감했..ㅠㅠ 사진 속 모델은 손민호인데, 9월에 .. 더보기
Kimchi & Rice Showcase : 4th Issue - 2012 FW Collection @ Pinnacle Store 2012. 2. Kimchi & Rice Showcase @ Pinnacle Store, Seoul, Korea. (주)카시나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스트릿 패션웨어 브랜드 미팅 "김치앤라이스" 쇼케이스가 지난 2월 9,10일 양일간 피나클 스토어에서 진행되었다. 4회차를 맞이한 이번 쇼케이스에서는 Stussy, The Hundreds, Crooks & Castles, HUF, Native Shoes, Undftd 그리고 Usvsthem의 2012년 FW시즌 샘플들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었으며, (주)카시나의 딜러샵 담당자들이 한데 모여 제품 수주를 진행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또한 (주)카시나에서 자체 진행하는 PB 브랜드 Kasina Collection 과 글로벌 스트릿 컬쳐 이슈 아카이브 북인 .. 더보기
카시나 10주년 기념 파티 압구정 학동사거리에 위치한 데일리프로젝트에서 카시나 10주년 기념 파티가 열렸다. 클럽 파티를 예상했었는데 하우스 파티에 가까웠던 행사라서 살짝 당황하기도 했다. 날씨가 상당히 추웠는데 입장도 상당히 지연됐고 사람도 생각보다는 좀 덜 온것 같았다. 집에 오는 차 시간때문에 일찍 돌아와야 했던게 너무 아쉽지만- 그래도 경품도 받고 양동근과 헌드레드 CEO도 만나보고 나름 만족스러웠다 ㅎ 정말 두서가 없다. 아무 생각 없이 찍어서;; 끝까지 즐기질 못해서 아쉬웠지만 그 이전에, 그래도 10주년을 기념하는 자리인데 카시나를 좋아해주는 일반인에게도 조금만 더 신경써줬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앞선다. 어찌됐건 파티 자체는 나에게 즐거운 시간을 만들어주었고 그걸로 만족한다 ㅎ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