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을 두 곳이나 연이어 가느라 몸이 이미 녹초였지만, 꼭 가고 싶었던 곳이 한 곳 더 있어서 그 주말 밤에 지친 몸을 이끌고 통의동에 갔다.

 

 

꼭꼭 숨은 조용한 그곳은 '더 북 소사이어티'.

 

 

이 곳에서 솔네누나의 사진집 'Every Dog Has His Day' 출판을 기념하는 작은 다과회가 열리고 있었다.

뭐 구차하게 설명 안해도 저 사진 한장과 사진집의 이름만 봐도 대충 감이 오지 않나? 그 마음 한 구석 따뜻해지는 그런 기분 ^-^

 

 

'더 북 소사이어티'는 이미 솔네누나에게 축하 인사를 건네기 위해 많은 사람들로 붐비고 있었다.

 

 

사진집은 이런 크기, 이런 두께.

 

 

작지만 담백하고 따뜻한 느낌.

 

 

이 사진집에서는 솔네누나와 제임스의 충견(?)이었던 진돗개 '복돌이'의 다양한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

 

 

 

 

모든 개는 그의 날이 있다. 모든 삶에는 의미가 있으며 영원한 것은 없다.

개들의 삶에도 좋은 날이 있다. 좋은 날들은 그렇게 지나간다.

 

 

 

느낀대로 바라는대로 방명록도 남기고,

 

 

기분 좋게 한 권 구입!

 

 

솔네누나에게 싸인도 조심스레 부탁하고 ㅎ

 

 

작가님과 즐거운 한때.

???

 

 

'더 북 소사이어티'에서는 'Every Dog Has His Day' 사진집에 실린 사진 일부를 이렇게 액자로 만들어 전시도 하고 있었다.

 

 

 

사진집의 표지를 장식했던 사진 ^-^ 참 좋은 느낌 -

 

 

솔네누나에게 사진 하나하나에 대해 물었다. 어떤 이야기를 담고 있는지.

이 사진 속에 있는 저 아저씨는 솔네누나와 제임스가 복돌이를 데리고 산책할때 꼭 마주치던 아저씨라고 했다.

그런 일상적인 순간 하나까지도 담담하게 담아내는 좋은 시선.

 

 

'Every' 시리즈로 꾸준히 활동하고 있는 솔네누나, 계속해서 좋은 시선으로 예쁜 사진 담아주길 기대하며

 

 

'더 북 소사이어티'의 재미있는 책들도 좀 둘러보기로 했다.

 

 

일단 솔네누나가 마시라고 챙겨 준 퓨어 코코넛 워터도 좀 마셔보고 ㅎ

(이거 처음 마셔봤는데 처음에 좀 깜짝 놀라게 되는 맛인데 중독성이 있는듯!)

 

 

세상엔 참 별별 책이 다 있구나 ㅋㅋㅋ

가운데 있는 책이 궁금해서 펼쳐봤더니만,

 

 

뭐 이런 내용 같은게 있음 ㅋㅋㅋ

 

 

이건 뭔가 했는데,

 

 

무려 A.LAND에서 나온 책 ㄷㄷㄷ

첨엔 우연히 로고가 같은건가 했는데 진짜 에이랜드 책 ㄷㄷㄷ (무려 속에 죄다 영문)

 

 

가가 가가.

 

 

그 유명한 길종상가 일력도 실물로는 여기서 이렇게 처음 봤네 ㅎ

 

 

맘 같아선 살까 했는데, 이걸 걸어둘 곳도 없고 저거 매일 뜯을 자신도 없고 ㅋㅋ

 

 

이건 뭥미? 하고 보는데,

 

 

무려 진짜 책이야.....

 

 

그것도 컬러판이야;;;

 

 

재밌는 책 많구나 여기 ㅎ

 

 

솔네누나의 든든한 지원군 제임스는 이 날 바리스타로 활약을 ㅋ

 

 

 

그때 우리 모두의 관심을 한몸에 받은 책을 발견했다.

 

 

프로파간다社에서 낸 '칠십년대 잡지광고'라는 책인데,

신기하게 진짜 1970년대 600여가지 광고 이미지를 그대로 복원해 담고 있었다.

(내가 쎈스씨라는, 쌍시옷과 시옷의 그 어려운 구분을 굳이 짓는 이름을 쓰고 있는데 이 광고 보다가 피식 했네 ㅋ 역시!)

 

 

텔리비젼 +_+

 

 

아 컬러감 진짜 ㅋ

 

 

그래 맞아 이런 광고 나도 본 기억 나 ㅋㅋ

저기 '말더듬' '펜팔교제' ㅋㅋㅋ 요즘 친구들은 절대 모르겠지 ㅋㅋㅋ

(물론 나는 80년대 후반에 봤지만 ㅎ)

 

 

내가 요즘 응사신드롬에 모두가 난리 치는데 거기 휩쓸리지 않는 이유가 이 사진에서 비슷하게 좀 설명이 될텐데,

응사는 1994년이라는 향수 코드를 다루는 드라마긴 하지만 고증을 너무 겉핥기로만 하고 있다.

하려면 좀 제대로 하지. 로맨스가 사람 애간장 타게 하는거와 전혀 별개로 진짜 옛날의 옷차림이나 헤어스타일, 메이크업은 지금이랑 정말 다른데

응사는 그걸 많이 2013년화 시켜서 보여주는게 내 개인적으로는 참 아쉬운 부분 ㅋ

암튼 얘기가 좀 샜는데, 옛날 사진 보니까 기분 참 묘하다 ㅎ 벌써 세월이 그렇게 흘렀나 싶고...

 

 

선글래스 패션은 포라로이드가 리드합니다 +_+

처음엔 폴라로이드 카메라 광고인가 했더니만 ㅎㅎ

 

 

브라쟈의 혁신.

이음새가 없읍니다!! (제품명이 무려 씸레스 컵 브라)

지금하고 다른 국어 표기 ㅋㅋ '읍'이 '습'으로 바뀐게 내가 '국민학교' 다니던 때라고 기억하고 있는데 ㅎ

나보다 진짜 한 5살? 정도만 어려도 그게 언제 바뀐건지 다들 모르겠지? ㅎㅎ

 

 

아 토코페롤 ㅋㅋ 남양밀크 ㅠㅠ

가스테블에 저 불꽃 아이콘도 귀엽다 ㅋㅋ

 

 

꽃할배 박근형 선생님의 젠틀맨 퀄리티.

 

 

무엇이 당신을 즐겁게 하나?

 

 

아 남양분유 ㅋㅋ 나도 저거 먹었다고 들었는데 ㅋㅋ

 

 

세계수준의 비스켙!

천연 빠다의 영양이라니 ㅋ 아 정말 추억 돋는다 ㅠ 롯데제과 로고 어쩔거야 ㅠ

 

 

결국 거금 주고 저 엄청난 책을 구입해버림 ㅋㅋㅋㅋ

예상치 못한 지출이었지만 잘 샀다고 생각함 ^-^

 

다른 이야기로 마무리가 됐지만 아무튼, 솔네누나의 작지만 따뜻한 사진집 덕분에 훈훈한 주말 마무리가 된 것 같다.

 

솔네누나 항상 응원해요!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가 꽤나 내리던 토요일. 비가 그렇게나 많이 옴에도 불구하고 난 홍대를 찾았다.






Gallery CTRT에서 낙원이가 지인분들과 작은 사진전을 한다고 해서 구경가야지 한거였는데

이게 전시회가 사실 어제 (금요일) 시작이었다. 그래서 어제 가려고 했는데

어제 비가 꽤나 오는게 아닌가;; 그래서 에이 토요일날 비 그치면 가야지 한건데 이게 왠걸.. 토요일인데 비가 더 오는..






아무튼 그렇게 갤러리로 입장 !

낙원이 외에 두분은 사실 성함은 엄청 많이 들었는데 아직 실제로 뵌 적이 없다;;

꼭 뵙고 싶은데.. 그게 언제가 될지 ㅎㅎ









갤러리 입구에 앉아 있는 이 나무 청년의 옆에는,






아 - 이 갤러리 착한 곳이구나 ^-^






그렇게 안으로 들어가자 드디어 전시회가 열리고 있는 공간이 나왔는데

생각보다 좀 많이 아담하더라;;

왠지 모르게 좀 클거라고 생각했는데 음...












같이간 현준이형은 스티커 챙기기에 정신이 없으셨;;






이 Seoul Mates 전시회는 이름에서 느껴지듯 우리 '서울'에서 활동하는 멋진 '친구들'과 서울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좌측 하단 VJ I Spy 누나 너무 예쁘게 나오셨듬 ㅋ)






아 - 의규형님 역시 !!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들었던 사진 ㅎ

DJ Soulscape 횽아의 앨범 자켓으로도 쓰였던 사진이다 -

느낌이 너무 마음에 든다 ㅎ

이 사진의 마침표는 좌측에 보이는 "만물상회"간판일듯 ㅋ






최근 "넌?" 이라는 심오한 대사를 읊으며 CF계에 혜성처럼 나타나고 싶어했던 DJ Plaski ㅋㅋ






사진 느낌들이 다 좋구나 ㅎ

아 난 역시 한참 달려야 한다 !!









이 전시회는 4월 30일까지 홍대 Gallery CTRT에서 열립니다.

궁금하신 부분이 있으신 분들께서는 http://www.culturator.com 를 방문해 보세요 !



PS - 주말이니까 분명 주인공 작가 3분이 계실거라 믿었는데.. 가니까 아무도 없었;; ㅠ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4.26 09:46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4.28 02:56  댓글쓰기

    와 토요일에 오셨었군요. 차가 너무 막혀서 제가 도착했을때가 6시반쯤이였어요.
    제 사진은 좀 설명이 필요한데 제가 너무 정신이 빠져있어서 설명 캡션을 못달았네요 으하하
    마지막사진에 왼쪽에 보이는 14컷의 사진이 저의 사진이랍니다. 좁아서 어쩔수없이 한줄에 세개를..
    와주셔서 감사해요!! 제가있었으면 직접설명해드렸을텐데.
    전시는 5월2일까지 연장되었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