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라운브레스 홍대

Previously : 브라운브레스 리뉴얼, 애슐리 회식, 쎈 회동, 제임슨 컬트 필름 클럽 다시 찾은 상암. 비밀의 화보 촬영.점심 시간 맞물리는 바람에 회사원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와서 그거 땜에 좀 고생했네.어려운 촬영도 아니었는데. = 홍대 애슐리.지난 회사 MT때 종합 2등해서 받은 상금 50만원으로 조원들과 회식하러 왔다 +_+ 애슐리 오랜만이네 ㅎ대학생일땐 애슐리에서 서버 아르바이트도 하고 그랬는데 ㅋ벌써 그게 몇 년 전이지.... 시작은 가볍게 샐러드로. 그리고 금방 하드코어해짐 ㅇㅇ삶이란 다 이런 것 아니겠나. 아 스테이크 지리구요. 이쁘게 담아와봤음.파는 것인양 ㅋㅋㅋㅋ 여사우들이 워낙 많은 회사다보니 회식도 건전하게 한다 +_+애슐리에서만 거의 4시간 앉아서 수다 떤 듯? ㅋㅋㅋㅋㅋㅋㅋㅋ 여러모로 잘 먹고 좋았다 +_+ = 비밀의 외근이 있던 날.비바스튜디오(VivaStudio.. 더보기
브라운브레스(Brownbreath) 좀 너무한 거 아냐? 커피숍까지 만들어? 워드커피(Word Coffee) 오픈! 신기한 '짓'을 잘하기로 소문난 브라운브레스(Brownbreath)가 이번에 또 한번 나를 놀래켰다.커피숍 오픈이라니. 커피숍의 이름은 워드커피(Word Coffee). 위치는 브라운브레스 홍대 매장 건물의 2층이다.유입이 좋은 길목이 아니긴 하지만, 브라운브레스를 알고 이런 문화를 즐기는 이들에겐 찾기 쉬운 장소일테니 위치 선점은 그래도 좋다고 생각. 하지만 단순히 커피숍을 오픈했다- 정도로 이 이슈를 설명하고 말기에는 해야할 이야기가 많이 숨어 있다.가장 큰 건 역시 세컨드 플레이버(2ND Flavor)와의 합작이라는 점이겠지.세컨드 플레이버는 브라운브레스가 2013년 시작한 '프로젝트 B(Project B)'의 첫번째 주인공이기도 했다.바리스타들이 모여 만든 크루로 매번 브라운브레스의 행사가 있을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