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명동 H&M

H&M의 쇼핑파티는 언제나 즐거워 feat.360사운즈,서울핑퐁펍 가뜩이나 사람 많은 명동 한복판에 더더욱 사람들이 북적북적 +_+ H&M의 쇼핑파티 때문이었는데, 늘 있던 이벤트라 사실 막 크게 기대에 부풀어 가지는 않았다. 단지 사전에 인비테이션 받았을 때 "이번엔 즐길거리가 그래도 좀 되네?"라고 생각한 정도 ㅎ H&M의 이번 쇼핑파티는 'H&M Loves Music collection' 런칭을 기념하는 자리였다. 일단 시원하게 전품목 20% 할인 프로모션이 적용 됐고 그 외에 저기 보이는 저 포토부스 운영에, (난 줄이 길어 결국 못함..) 약간의 먹거리들 (이라 써놓고 정작 음식 사진이 없...) 오랫만이네 코로나? 그러고보니 한동안 바쁘다는 이유로 진짜 쇼핑을 거의 못했구나.. H&M도 뭔가 오랫만에 온 듯 해서 2014 S/S 신상 구경하느라 금새 집중모드.. 더보기
이자벨 마랑을 H&M에서 만났던, Isabel Marant pour H&M 프리쇼핑 후기 북적북적 분위기가 심싱치 않았던 지난 11월 12일의 H&M 명동 눈스퀘어점. 이젠 정말 패션위크 처럼 기다리게 되는 H&M의 패션 하우스 브랜드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 랑방, 베르사체, 마르니, 마르지엘라 등과 콜라보레이션을 펼치며 '디자이너 브랜드의 감성을 SPA 브랜드 가격으로 만난다'는 사실 하나 만으로 패션계에서 뜨거운 감자가 된 프로젝트다. 이번엔 이자벨 마랑(Isabel Marant)이 그 주인공이었다. 시크한 파리지엥의 감성을 옷으로 풀어내는 프랑스 대표 디자이너와 글로벌 SPA 브랜드 H&M의 만남. 바로 이전 컬렉션의 주인공이었던 메종 마틴 마르지엘라(Maison Martin Margiela) 스타일과 더욱 상반되는 스타일이라 런칭 이전 - 이미지가 공개되기 전 - 부터 그 결과물이 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