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1600

 

뜻하지 않은 사고때문에 대부분의 패션 브랜드 관련 행사가 취소 또는 연기가 되었는데, 그것 때문만은 아니지만 확실히 야근이 조금 줄었다.

퇴근 시간에 맞춰 퇴근을 할 수 있어서 그게 좋긴 했지만, 마냥 좋다고 할 수는 없는 상황이라 씁쓸하기도 하고...

아무튼 때마침 근래에 정신적으로 무너져 내려가던 지인이 SOS를 요청해 칼퇴하고 저녁식사를 같이 했다.

메뉴는 잇푸도의 소유돈코츠 +_+

 

NEX-5T | 1/50sec | F/2.8 | 16.0mm | ISO-1600

 

라멘을 다 먹고나서 커피워커스로 넘어가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었는데,

사랑과 이별은 역시 그 대상이 누구든 사람을 무기력하게 만들어 버리는 잔인한 형벌이라는 생각을..

아니 그나저나, 그렇게 인생 상담 하고 있는데 갑자기 중희랑 잎새가 온다고 해서 지인을 돌려보내고 또 이렇게 셋이 모였는데

매번 느끼지만 참 신기한 조합인듯 ㅋㅋㅋ

둘 다 좋아하는 동생이라 그래도 기분 좋다 +_+

 

 

=

 

 

NEX-5T | 1/50sec | F/2.8 | 16.0mm | ISO-1600

 

회사에서 준비하고 있는 크나큰 프로젝트 때문에 감성과장 심과장님이 관계자들을 회사 스튜디오에 모셔놓고 감성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함.

나도 뒤에서 잠깐 참관했는데, 심과장님은 참 감성 토크를 잘 하는 듯.

관계자분들의 마음이 얼마나 움직여 졌을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프레젠테이션 스킬도 나름 배울 수 있었던 시간이라 좋았네 ㅎ

 

 

=

 

 

Canon EOS 6D | 1/50sec | F/4.0 | 24.0mm | ISO-1250

 

브브(Brownbreath)가 전시회를 열었다 해서 룰루랄라 전시장을 방문했다.

 

Canon EOS 6D | 1/100sec | F/4.0 | 45.0mm | ISO-1250

 

뭐 따로 포스팅 할 예정이라 자세히 적지는 않겠는데,

진짜 상상도 못한 프로젝트들이 진행 중이라는 걸 알게 되어 굉장히 놀랐던 것 같다.

 

Canon EOS 6D | 1/160sec | F/4.0 | 105.0mm | ISO-1250

 

일단 개인적으로 이 목걸이가 참 탐났음.

얼른 출시하길 ㅇㅇ

 

 

=

 

 

Canon EOS 6D | 1/50sec | F/4.0 | 24.0mm | ISO-2000

 

오피스W(OfficeW)도 신제품 수주회를 같은 날 열어 거기도 다녀왔다.

 

Canon EOS 6D | 1/40sec | F/4.0 | 105.0mm | ISO-2000

 

오피스W의 자사 브랜드인 옵티컬W(OpticalW)에서 5월 부터 판매 될 선글라스도 함께 볼 수 있었는데,

개인적으로 너무 마음에 들어서 이건 하나 사려고 생각 중이다. 무려 알루미늄으로 만든 선글라스라네 ㄷㄷㄷ

만져보니 무게감이 살짝 있었지만 뭔가 단단하게 잘 만들어졌다는 느낌이 와서 ㅎ (일단 쉐입도 너무 이쁨 ㅋ)

 

Canon EOS 6D | 1/100sec | F/4.0 | 92.0mm | ISO-1600

 

그나저나 여기 매장 리모델링한 뒤로 처음 와 봤는데 와 진짜 이게 어딜봐서 안경원이야....

진짜 화영대표님 센스는 알아줘야 함 +_+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1600

 

이 곳에 관한 이야기도 따로 포스팅 예정이니 참고.

 

 

=

 

 

Canon EOS 6D | 1/50sec | F/4.0 | 47.0mm | ISO-1600

 

할 줄 아는 한국말이라곤 "감사합니다"가 전부지만 나보다 매운 음식을 좋아하고 능숙한 젓가락질로 김치를 집을 줄 아는 이 분은

선글라스 브랜드로 잘 알려진 카렌워커(Karen Walker)의 월드와이드 라이센스를 갖고 있는 호주 선셰이드(Sun Shade)社의 회장님이시다 +_+

옵티컬W에 방문했다가 화영대표님의 권유로 함께 저녁식사를 하게 되는 엄청난 경험을 하게 됨 ㄷㄷㄷ

(진짜 굉장히 쿨하고 굉장히 유쾌하고 굉장히 귀여운 분이심!!)

 

Canon EOS 6D | 1/50sec | F/4.0 | 60.0mm | ISO-1600

 

근데 정말 뜻하지 않게 너무 큰 대접을 받았네 ㅎㅎ

 

Canon EOS 6D | 1/50sec | F/4.0 | 24.0mm | ISO-1600

 

밤이니까...

대낮에 마신거 아니니까...

지독한거 아니고 가벼운 매취순이니까...

^-^

 

Canon EOS 6D | 1/50sec | F/4.0 | 24.0mm | ISO-1600

 

전복 전문점이라 회도 전복회가 나옴 ㅎ

 

Canon EOS 6D | 1/50sec | F/4.0 | 95.0mm | ISO-1600

 

전복구이는, 몰랐는데 나중에 보니까 1개 만원 ㄷㄷㄷ

 

Canon EOS 6D | 1/50sec | F/4.0 | 70.0mm | ISO-1600

 

민어찜과,

 

Canon EOS 6D | 1/50sec | F/4.0 | 24.0mm | ISO-1600

 

알밥에 매생이국으로 마무리 ㅋ

(화영대표님 잘 먹었습니다!)

 

 

=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1600

 

지민이가 생일파티 겸 스튜디오 이탈(Etal) 오픈 축하자리를 마련했다고 해서 퇴근 후 스튜디오에 놀러갔다.

오랫만에 반가운 동생들 모두 만나서 즐거웠던 자리 ㅎ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1600

 

잘 나가는 포토그래퍼들은 다 똑같은 카메라 쓰네 +_+

난 근데 성격상 필카는 못쓰겠어 ㅎ 워낙 막 찍고 하나 건져내는 성격이라 ㅋㅋ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1600

 

지민이는 생각보다 많은 음식을 준비해 나를 놀래켰다.

물론 뭐 생일파티 말고 스튜디오의 오픈 축하가 함께라곤 했지만 퀄리티가 ㅎㄷㄷ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600

 

우리 친구들은 뭘 보고 그리 웃나 했더니만,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1600

 

케익 퀄리티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진짜 웃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1600

 

책 진열대에 간지나는 책들이 많이 있길래

나는 내가 사온 간지나는 생일 선물을 저기 책들 사이에 함께 비치해 두었다.

(지민이는 후에 이걸 발견하곤 이내 아래쪽으로 내려버렸다.....)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1600

 

생일파티에 무려 '협찬'이라니 역시 잘나가네...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600

 

손님들이 하나 둘 모여 어느새 도란도란 스튜디오가 꽉 참 ㅎ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600

 

나는 전부터 한번 펼쳐보고 싶었던 샤넬(Chanel)의 리틀 블랙 재킷(The Little Black Jacket) 책을 꺼내봤다.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600

 

물론 뭐 전에 전시장 가서 다 봤던 사진들이지만 이렇게 책으로 보니 또 느낌이 다르데 ㅎ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600

 

홀짝홀짝 마시다보니 기분이 좋아지고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600

 

지민이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르며

하객의 절반이 돌아가는(?) 것으로 자리는 훈훈하게 마무리 ㅋㅋㅋㅋㅋ

지민이 생일 다시 한번 축하하고 진용이랑 함께 이탈 스튜디오 멋지게 꾸려나가길 ㅎ

 

 

끝.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4.28 11:28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