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미역킴

2011/Episode 2011. 11. 30. 22:42

Canon EOS 5D Mark II | 1/50sec | F/4.0 | 24.0mm | ISO-1250



'캬바레'에서 만나기로 했다는 미역누나의 이야기는 좀 쇼킹했다.

캬바레라니 -_-; 그것도 홍대에서;;

근데 진짜 캬바레였다.

이름이 'Industrial Cabaret' (인더스트리얼 캬바레) 였으니까 진짜 캬바레 맞는거지 ㅋ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47.0mm | ISO-1600



난로 위에서 대추차를 따뜻하게 뎊혀놓고 손님을 기다리는 이 곳은,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인더스트리얼 캬바레 라는 이름의 요리집이다.

난 카페거나 술집이라고 생각했는데 가정식 프랑스 요리 전문점이라더라 ㅎㅎ

( 그리고 나중에 알게 된건데, 원래 그냥 가정집 이었던 곳을 말도 안되게 싹 리모델링한 거더라 ㄷㄷ )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신기한 에너지 드링크.

다섯시간동안 뭔가를 보장해 주는듯.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67.0mm | ISO-1600



메뉴 이름들이 전혀 기억 안나기 때문에 그냥 사진만 올리는데 이건 피자 좋아하는 사람들이 좋아할만한 후라이드 치킨이었고,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이건 어르신들이 좋아할만한 찜닭 같은거였고,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얘는 클램차우더 스프에 닭고기가 들어간 듯한,

다 맛있었는데, 다 닭요리였고, 다 너무 빨리 먹어버린게 함정.

배가 고팠어서 -_-;;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24.0mm | ISO-1600



오랫만에 보는 도균씨도 함께한 이 자리는,

그냥 배고파서 닭먹으러 모인 건 아니고,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여기 이 처자들을 하나로 뭉치게 만들었던 대한민국에서 가장 활성화 된 여성 픽스드기어 크루 'Fg2'의 리더이자

반포 달빛공원에 국내 픽스드기어 바이크 라이더를 모두 모으는데 성공한, 현존하는 가장 큰 픽시 관련 행사 '픽시 타고 소풍 가자'를 만든,

김해란 a.k.a. 미역 의 송별회 자리였던 것이다.

초대받아 왔는데 남자는 당연히 몇 없고, Fg2의 거의 모든 멤버가 다 모이는걸 직접 보는것도 처음이라 ㄷㄷㄷ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40.0mm | ISO-1600



요새 디제잉 공부 중이라는 황소는 많이 이뻐졌다 했는데 알고보니 좋은 소식이 있었드만 ?

공부도 열심히 하고 더 좋은일 많아져라 ㅎ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24.0mm | ISO-1600



그러는 동안 옆에서 카투니스트 조립식 누나가 티슈에 뭔가 끄적끄적 하니까,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도균씨가 둘이 됐어 ㄷㄷㄷ



Canon EOS 5D Mark II | 1/60sec | F/4.0 | 35.0mm | ISO-1600



그게 너무 신기해서 우와 우와 하는데,

정아양은 나랑 똑같은 그림도 있다며 이걸 보여주네? ㅋㅋㅋ

왼쪽에 브이질 하는 캐릭터가 나랑 똑같다며 ㅋㅋㅋ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35.0mm | ISO-1600



비교해 보려고 비교샷 찍어달라 해서 찍었는데 포커스가 어깨에 맞은게 함정.

안보여 그림이 -_-;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105.0mm | ISO-1600



저기 옆쪽에서는 미역누나 간다고 롤링페이퍼 비슷하게 노트를 하나 만들어 주고 있었다.

역시, 남정네들은 따라갈 수 없는 이런 감성 플레이 +_+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99.0mm | ISO-1600



병석이는 뭐가 그리 신기하누 ?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105.0mm | ISO-1600



미역누나 덕분에 알게된 독일 큰형 마틴.

내가 영어울렁증이 있어서 많은 대화를 하지는 못하지만, 볼때마다 환하게 웃어줘서 참 고마운 형 +_+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105.0mm | ISO-1600



밀리빔은 삐랑이 찍기 바쁘고,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105.0mm | ISO-1600



내 사랑 에이미 누나는 너무 멀리 있네 -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다행히도 시간이 지나면서 남자분들이 많이 왔다 -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67.0mm | ISO-1600



밥 못먹었다는 분들을 위해 또 닭을 시키고,

근데 지금 생각하니까 웃긴게, 우리는 계속 닭만 시켰는데, 우리가 있던 인더스트리얼 캬바레 아랫집도 닭집 ㅋㅋ

그리고 오는 사람들 대부분이 아랫집이 모이는 장소인줄 알고 다 거기 들렀다 왔어 ㅋㅋㅋㅋㅋㅋ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84.0mm | ISO-1600



황소는 입이 쉬질 않고,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84.0mm | ISO-1600



삐랑이와 예미씨는 대화가 쉬질 않네 ?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주인공의 얼굴은 이제야 등장하네 ㅎ

앞머리를 이상하게 잘라서 모두의 첫 인사가 "머리 왜 그래" 였던 송별회.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24.0mm | ISO-1600



참석해준 내 사랑 볼매와 병석이 커플.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24.0mm | ISO-1600



황소와 밀리빔 그리고 예미씨랑 얼어붙은 파워블로거 삐랑이 -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24.0mm | ISO-1600



이분들은 이게 포즈 잡은거 맞음. 날 원망하면 안됨.

아픈데도 나와준 정아양, 전혀 안아픈 조립식누나 그리고 앞머리가 이상해진 주인공 미역킴.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도균씨와 함께 계시던 왼쪽 두분은 제가 성함을 기억해낼 자신이 없네요;

절 용서하세요 다음에 또 뵙게 된다면 그땐 꼭 정식으로 인사드리겠습니다.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0 | 24.0mm | ISO-1600



마틴과 함께 뒤늦게 합류한 업이형.

업이형은 같이 일하는데도 이날 여기서 처음 본게 함정.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24.0mm | ISO-1600



상훈이는 내 사랑 에이미누나랑 가까워졌네?

에이미랑 상훈이 둘이 찍히는거 질투나서 뒤에 친구들 내가 다 프레임에 넣어줬어요 ~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28.0mm | ISO-1600



사진 찍히는거 겁내했던 현주씨, 슬이, 한나도 고마워요! 미역킴 가는 자리니까 기념사진은 필요하다 싶어서 찍은거임 ㅋ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24.0mm | ISO-1600



그리고 나도 '내 친구'랑 참석 인증샷 ㅋ

근데 또 포커스가 저 뒤에 후라이팬에 맞은게 함정.

아까 사진이랑 이 사진 모두 정아양이 찍은게 또 함정.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24.0mm | ISO-1600



미역킴은 많은 사람들이 와준거에 고마워 어쩔줄 몰라하다가

뒤늦게 나타난 락현형이 선물이라고 직접 만들어준 모자를 받더니 그제서야 진짜 고맙고 기쁜 표정을 지어보이며

역시 사람은 선물이 중요하구나 - 라는 불변의 진리를 깨닫게 해줬다.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24.0mm | ISO-1600



나중엔 레모나도 받았네 -



Canon EOS 5D Mark II | 1/13sec | F/4.0 | 24.0mm | ISO-1600



사람이 너무 많아지고, 모두가 함께하기엔 좀 값비싼 곳이라 자리를 옮겨 -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24.0mm | ISO-1600



2차로 여기 무명집.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24.0mm | ISO-1600



아까보다 남자가 늘어났다.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88.0mm | ISO-1600



미역킴이 뭐라 감사의 인사 이런걸 했던 순간 같은데 무슨 얘길 했는지는 기억 안남.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5 | 105.0mm | ISO-1600



그래 그냥 술이나 마시는거지 -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5 | 105.0mm | ISO-1600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5 | 105.0mm | ISO-1600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5 | 45.0mm | ISO-1600



아까 돌아다니던 롤링페이퍼 같은 노트.

나도 저기에 사진 찍어넣고 편지 썼다.

사람이 또 웃긴게, 낯간지럽다 생각하다가도 저런거 막상 손에 들어오면 되게 진지하게 쓰게 되더라 ㅋㅋ

나는 이런거 그래도 학창시절에 많이 하면서 자란터라 별 무리 없이 미션 석세스 +_+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5 | 24.0mm | ISO-1600



역시 술인가 - 다들 아까보다 신났네 ㅎ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5 | 105.0mm | ISO-1600



희락이형은 그와중에 진지한건가 -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5 | 65.0mm | ISO-1600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5 | 105.0mm | ISO-1600



심심한건가 ?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5 | 105.0mm | ISO-1600



조립식누나는 ? 응 ?



Canon EOS 5D Mark II | 1/15sec | F/4.5 | 105.0mm | ISO-1600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5 | 105.0mm | ISO-1600



마틴의 아빠미소 ㅋ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5 | 105.0mm | ISO-1600



망배형 업이형 희락이형 ㅋ 아깐 심심해 보이더니 다들 뭐가 그리 즐거우신가요 ㅋㅋ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105.0mm | ISO-1600



반반파전 맛있었다.

양념반 후라이드반 이후로 이런 반반은 처음 이었음 +_+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5 | 28.0mm | ISO-1600



뒤에 저분 아니었으면 이 사진은 잠깐 외국에서 찍어온 사진 끼워넣은줄 알았겠네 ㄷㄷㄷ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45.0mm | ISO-1600



주원이형도 잠시 들러주고, 미역킴의 인맥은 끝이 없네 끝이 없어 !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47.0mm | ISO-1600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47.0mm | ISO-1600



온화한 망배형. 한동안 못봐서 되게 보고 싶었는데 오랫만에 보니 좋았다 ㅎ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75.0mm | ISO-1600



저쪽에 늦게 합류한 아가씨들도 신났네 ?



Canon EOS 5D Mark II | 1/20sec | F/4.0 | 105.0mm | ISO-1600



이런 저런 얘기들이 오고 갔고,

나도 뭐 농담 섞어가며 즐겁다 신나는 자리다 얼른 가라 그랬지만,

미역누나가 막상 떠난다니까 좀 아쉽긴 하다.

좀 아쉽다기엔 그보다 더 아쉽지만 ㅋ 아무튼 뭐 잘살아보세! 하고 가는거니까 축하해 줘야지 응원하고 ㅎ

아까 그 롤링페이퍼 같은 노트에도 적었지만, 미역누나를 언제 어디서 처음 보고 인사했는지는 기억이 잘 안나는데

누나랑 즐겁게 자전거 타고 놀러 다녔던 기억들은 생생하다.

그 좋은 추억들 간직하고 있다가 나중에 누나가 한국에 다시 돌아오면 그때 그 추억들 곱씹으면서 반갑게 인사하고 싶다 ㅎ

언제 올진 모르겠지만 ㅋ

2차 술자리에서 미역누나는 결국 취해버렸고, 3차로 YMEA 파티에 갔다가 다들 집에 가고 내가 막판에 미역킴을 집에 돌려보냈는데

주사 부리는거 별로 안좋아하는 성격이라 누나의 주사가 미웠지만, 마지막 자리였으니 내 좋게 봐주기로 결심하고 넘어갔음 ㅋ

( 난 누나에게 그런 주사가 있는 줄 꿈에도 몰랐음 )

아무튼, 누나 - 그동안 우리가 만든 즐거운 추억들, 누나도 잊지 말고 잘 간직해요 ㅎ

나중에 아저씨 아줌마 되서 곱씹읍시다 낄낄 ㅋ



Canon EOS 5D Mark II | 1/25sec | F/4.0 | 47.0mm | ISO-1600



YMEA에서 나와 집으로 돌아가던 새벽에, 찬바람 속 핫도그로 하루를 마무리.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상훈잉 2011.11.30 23:19 신고  댓글쓰기

    생각외로 제가 잘나왔네요 ㅎㅎ무한감사드립니다.
    먼저일어나서 아쉬웠어요 ㅠㅠ
    추운데 감기조심하세요!!! 조만간 놀러갈께요!!!!!!!!

  2. BlogIcon 김구라 2011.12.01 00:21  댓글쓰기

    우와 재밌었겠다 ㅎㅎ
    YMEA파티의 사진은 없네요 ㅎㅎ

  3. BlogIcon 조립식 2011.12.01 13:11  댓글쓰기

    나 술마시면 점이 커지나봐.

  4. BlogIcon ㅃㄹㄸㄸ 2011.12.02 00:26  댓글쓰기

    오라버니 사진 몇 장 가져가용!

  5. 정아 2011.12.02 15:39  댓글쓰기

    칫,오빠 제 함정에 빠지셨군요 ㅋㅋ 최선을 다했다그!

  6. BlogIcon miyork 2011.12.07 05:13 신고  댓글쓰기

    아아 안녕...........

  7. 영쿨보이 양영근 2011.12.08 23:22  댓글쓰기

    반가운 얼굴들이 몇분보이네요~미역누나 잘갔다와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