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어둠을 헤치고 알콜트레인 친구들을 졸졸따라 내가 간 곳은,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청담동 모처에 숨어있는 이곳,

노케제이의 플래그쉽 스토어였다.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800



깔끔하게 써 있는 노케제이 플래그쉽 스토어 오프닝파티 포스터 속 텍스트와 달리 지도는 좀 애매하게 그려져 있어서 찾는데 좀 애먹었네 ㅋ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여성 브랜드이다 보니 오프닝 파티 답례품으로 주는게 여성용 화장품 셋트였는데

파티에 참석한 분들 중 절반이 남자였다는게 함정.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노케제이는 레더와 퍼 제품을 느낌있게 활용하는 브랜드 중 하나이다.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그리고 패턴을 재미있게 만들어 내는 것으로도 유명하고.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의류 뿐만이 아니라 이렇게 힐도 나온다.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내가 뭐 의류학을 전공하거나 여성 의류에 전문가적인 안목을 가지고 있는게 아니라서

뭐 그렇게 우와 우와 하면서 보지는 못했지만 옷들이 심심하지 않은 디테일들을 가지고 있는데

그게 조잡해 보이지 않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는게 느껴져서 그런 부분들이 참 좋았다.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특이한 패턴의 바지.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레더에 퍼.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플래그쉽 스토어 오프닝 파티의 앞쪽 섹션은 그렇게 노케제이의 옷들로 채워져 있었고

뒷쪽은 자유로운 하우스 파티가 열리는 섹션으로 꾸며져 있었다.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컬렉션 영상도 한쪽에서 이렇게 쏴 주고,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핑거푸드도 가져다 두셨던데

가운데 저건 스쿨푸드 마리시리즈네요잉 +_+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난 다크서클이 없어지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연어만 집중 공략 !

연어로 배를 채웠다는 민폐성 후문이 ㅋㅋ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파티에 알콜 빠지면 섭하니까 알콜은 앱솔루트.



DMC-FX180 | 1/160sec | F/2.8 | 6.0mm | ISO-400



색깔들이 참 예뻤는데,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녹색은 오이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여기 예쁘더라 - 입구쪽은 1층인데 안쪽으로 와서 반대로 나 있는 발코니로 밖을 보면 3층임 ㄷㄷㄷ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알콜트레인 기범이와 혜인이.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예네도 알콜트레인, 재훈이와 영하.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분은 모르는 DJ.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오 근데 이거 참 센스 있더라 -

노케제이의 주 무기인 레더를 DJ부스 양 옆 스피커 아래 깔개로 사용하는 요런 센스 !

이런 부분에서 더 크게 감동받는다는 나 이기에, 이거 때문에 노케제이가 더 멋져 보였네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나는 언제 멋져지나 ?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파티가 절정을 이루고,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800



떠나는 우리에게 선물을 나눠주시네요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감사합니다 여성용 화장품 셋트 ㅋ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우린 어딜가나 뭐하나 회의를 하는척 하다가,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포차프린스로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알콜트레인 모임 답게 스티커 부터 붙이고 시작을 하네 이 양반들 ㄷㄷㄷ

알콜트레인은 뭐 이름 그대로 술 마시는 모임인데

난 알콜트레인 멤버가 아니다.

가입 제의를 계속 받아왔으나, 술을 그렇게 많이 먹는 편이 아닌 나이기에, 아니지 오히려 이젠 거의 안먹다 시피 하고 있기에 정중히 거절 ㅋ

이번에는 그냥 게스트로 살짝 꼈음 +_+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름 모르는 안주 1과.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름 모르는 안주 2를 반찬삼아,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우주의 추억이 담긴 비밀의 브랜드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그리고 내 앞에 앉은 하이톤 시스터 꿍과 혜인이.

앞에 앉아서 하이톤으로 대화하는데 와- 내가 진짜 이렇게 하이톤으로 대화하는 사람들은 처음 봤네 ㅋㅋ

귀여운 아가씨들 덕분에 내 귀가 호강했어 아주 ㅋ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별 시덥지 않은 이야기들을 안주삼아 떠들다가

난데없이 힙합의 4대요소에 대한 이야기가 나왔는데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건 찍으래서 찍었다만 무슨 글자를 표현한거임?)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MC가 어쩌고 무대가 어쩌고 하다가,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우주는 자작 프리스타일랩을 선보였다 ㅋㅋㅋ

아 근데 이게 대박이었음 진짜 ㅋㅋㅋ

아버지의 발가락 어머니의 손가락 ㅋㅋㅋㅋ

맞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무튼 힙합의 4대 천왕은 배우주 김혜인 김기범 김영하 라는 결론으로 깔끔하게 이야기를 마무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나는 끝까지 있진 않고 중간에 나왔는데,

이 친구들이 나에게 술을 권하지만 않는다면 이 모임에 계속 함께하고 싶은 마음이 들 만큼 재미있는 자리였다 ㅋ

덕분에 실컷 웃다 왔네 !

반가웠어요 친구들 +_+

다음에 또 봅시다 !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cekiller 2011.11.06 00:55  댓글쓰기

    저 손으로 만든 사인은 blood라는 미국의 무서운 한 갱집단을 의미한다는!! 더 손사인을 잘 보면 blood

  2. BlogIcon 박닉슨 2011.11.06 01:31  댓글쓰기

    blood도요 ㅎ Gang Sign 이에요 ㅎㅎ

  3. BlogIcon 망배 2011.11.08 18:14  댓글쓰기

    아 저 손가락 오랫만에 보내...힙합이지 역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