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800



토요일은 토요일답게 야근을 해야 제맛이지- 하며 밤 늦게까지 일하다가 잠깐 숨 좀 돌리자고 찾은 청담 블링 플래툰 프리마켓 현장.

날이 엄청 추워서 그런지 확실히 사람이 이전에 비해 엄청 줄어 있었다. - 물론 그래도 여전히 많았다 -

나중에 다시 날 풀리고 하면 또 바글바글 찜통이 되겠지?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800



플라스키가 K-POP 믹스를 들려준다 하여 기대를 했었는데 플라스키는 K-POP과 거리가 먼 음악을 틀어놓고 있었다.

곧 비밀의 그곳에서의 임무가 끝나고 사회로 컴백할 예정이라는 프라임 형도 간만에 보고,

생각지도 못했던 인물들을 자꾸 만나면서 나는 그냥 한바퀴 휘 보고 나가야지- 했다가 결국 월남치마 같은걸 머리위에 쓰는 이상한 퍼포먼스를;;

아무튼 한달에 한번, 좀 정신없긴 하지만 이런 행사가 꾸준히 열린다는건 참 기분 좋은 일이다.

내가 덩치가 남들에 비해 큰 관계로 내가 입던옷을 내다 팔아봐야 아무도 안살걸 알기에 셀러로 참가는 안하고 있지만,

구경하는 것만도 재밌으니 뭐 ㅎㅎ



암튼 참 춥다.

겨울이 빨리 끝나길.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YJ 2011.02.15 16:57  댓글쓰기

    오빠 근데 제목이 "플래푼"이라고 써있어용 ㅎㅎ 플래툰이 아니구요 ㅎ 잘지내세요??

  2. BlogIcon estevan 2011.02.16 11:00  댓글쓰기

    K-POP은 9시반부터 틀었음. 셀러한번 해요. 고 퀄리티 셀러일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