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ilas

급 도쿄 출장 #3 : 다이칸야마, 롯폰기, 신주쿠 샵 투어, 도쿄 야경으로 마무리 ※ 출장의 업무에 대한 이야기는 거의 기록하지 않았음. 어느덧 셋째날. 시간은 참 빠르게도 흘러가는구나. 일단 아침부터 냠냠해야겠어서 전날 밤 편의점에서 사온 삼각김밥과, 또! 사온 계란말이 흡입 ㅋ 패밀리마트 계란말이는 언제 먹어도 옳다!! 물론 삼각김밥도 옳지 ㅠ 저기 노른자 반숙으로 살아숨쉬는것 좀 봐 ㅠ 진리다 진리 +_+ 셋째날의 일정 시작! 가장 먼저는 다이칸야마를 찾았다. 다이칸야마는 사실 의류 매장이 많은 곳은 아니지만, 이곳에 있는 거의 모든 매장이 소울 충만한 곳이라 시장 조사할때 절대 빼놓을 수 없는 곳이기도 하다. 스타일 다이칸야마(Style代官山)는 그 자체로는 사실 엄청난 메리트가 있다고 보긴 어려우나 다이칸야마에서는 보기 드문 스트리트 패션 편집샵이기 때문에 한번 봐주는 것이 .. 더보기
오랫만에 뭉친 옛 친구들과 비오는 압구정에서의 밤 일본식 차이니즈 라면은 도대체 어떤 스타일 이라는 걸까? 일본? 중국? 퇴근후 정말 오랫만에 한문이와 재욱이를 만났다 - 한문이는 열심히 도면 작업을 하며 간간히 예쁜 여자친구와 데이트를 하는 멋진 삶을 살아가고 있기는 커녕 예쁜 여자친구와 데이트만 맨날 하고 도면 작업은 잘 안하는 이시대의 마지막 베짱이 라이프 스타일 가이고 재욱이는 국내 등산 브랜드 업계에서 몇년째 탑을 지키고 있는 노스페이스의 명동매장에서 등산에 관심이 많은 어르신들이나 노스페이스 패딩과 바막만 찾는 학생들을 상대로 열심히 판매를 하기는 커녕 일본 여자 관광객 킬러로 활동을 하고 있다. 한문이는 허리에 요상한걸 차고 나타났고, 재욱이는 남대문에서 요상한 안경닦이를 받았다며 나에게 선물이라고 줬다. 아무튼 반갑 ! 비가 추적추적 내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