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usto taco

WEEKEND UPDATE : 폭풍외근, 충동 홈쇼핑, 우사단길 전시, 브라운브레스 x 구스토타코, 프랑스포차, 반스 x 스타워즈, 나이키 강남, 더블트러블, 쿠사마 야요이 전시, UMF2014! 월요일부터 나는 정신없이 폭풍 외근!오랫만에 만난 희태는 홍대를 동남아로 만드는 간지를 쏟아내 주었고, 건식이는 이태원 길거리를 런웨이로 만들며 멋진 워킹을 선보여 주었다 +_+(잘 보면 이 사진 안에 포토그래퍼 한 명이 있음 ㅋㅋ 나름 촬영 ㅋㅋ) 오랫만에 이태원 간 김에 하이스트릿마켓 들러서 팁코 쇼핑!팁코는 언제 마셔도 맛있음 ㅋ특히 브로콜리랑 쇼군오렌지는 신앙!! 요건 비밀의 누군가에게 '사과'의 의미로 선물하기 위해 산 밀키초콜렛. 페코짱 짱짱걸! 나는 보통 한 번 외근을 잡는 날이면 거의 그 날 여러개의 외근을 몰아 넣는 스타일이라,홍대 갔다가 이태원 찍고 외근 미션을 가로수길까지 가져옴 ㅋ덕분에 힘들어 죽는 줄 알았음 ㅠ 고태용 실장님의 비욘드클로젯(beyond closet)이 87mm랑 콜.. 더보기
브라운브레스(Brownbreath), 어디까지 갈 생각인가 지난 주말 가로수길에서 반짝 열렸던 브라운브레스(Brownbreath)의 전시 심바이오시스(Symbiosis)는 나로 하여금 그런 생각을 하게 했다. "대체 어디까지 갈 생각이야?" 프레젠테이션이라 부르지 않고 굳이 '전시회'라는 표현을 쓴 게 사실 의아했는데, 전시회를 다 보고나니 아주 조금은 이해를 하겠더라.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온 건 입구 바로 안쪽 벽을 크게 채우고 있던 브라운브레스의 새로운 로고와 폰트 안내였다. 이번 시즌부터 브라운브레스의 로고가 새롭게 바뀌었는데, 로고가 바뀐 것도 바뀐 거지만 나는 저기 위에 적혀있는 문구가 더 크게 와 닿았다. "우리는 방직공일뿐 아니라 전달자이기도 하다" 브라운브레스가 창립 초기부터 외쳤던 'Spread the Message'의 연장선이라 봐도 될 만한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