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회식

0116-0125 : 글래드 호텔 뷔페, 합정 중경삼림, 구로 춘자싸롱, 합정 옹달샘 감자탕, 합정 간츠, 만복 국수 다리 깁스 때문에 정말 아무것도 안하고 있는 요즘. 그래서인지 더욱 먹는 것에 집중하는 느낌이다. 감자탕은 정말 몇 년 만에 먹어보는 건지 마지막으로 먹어본 게 언제였는지 기억도 안나더라. 감자탕은 역시 고기 다 뜯어먹고 나서 밥 볶아먹어야 감자탕을 먹었노라 할 수 있는 것 ㅇㅇ = 홍대의 아침. 핸드폰으로 찍은 게 아쉽지만 그래도 멋진 하늘이었다. 아름다운 하늘이었고. 깁스 때문에 점심시간에 아예 밖에 나가지를 않고 있다. 덕분에 점심시간만 되면 사무실은 정말 고요- 함. 잠자기 딱 좋을 정도로. 요새 비타민을 챙겨먹고 있다. 꾸준히 먹으면, 그래도 좋은 효과가 있겠지? 잊어버리지 말고 매일매일 잘 챙겨먹어야겠어 +_+ 2017년은 건강하게 한 해를 보내는 것이 목표! = 팀 회식이 있던 날. 회사 근.. 더보기
LAST WEEK : 추석 관련 이야기, 폴로 랄프로렌 파티, 톰브라운 x 해리스 면도기, 굿넥, 아크로님 x 나이키 포스, 케익샵과 클럽헨즈, 네버그린스토어 MNW, 소프트뱅크 오토상, 별로인 범스, 연트럴파.. 오랫만에 페덱스. 오랫만에 엔드클로딩(END.) 박스. 아 박스 곱다. 아크로님(Acronym)과 나이키(Nike)의 컬래버레이션 루나 포스 원(Lunar Force 1) 겟! 사실 저 지퍼 디테일 때문에 이게 과연 실물이 어떨지 반신반의한 마음으로 오더 넣었던 건데 실물이 생각보다 너무 이뻐서 깜놀! 근데 내가 멍청하게 오더 급하게 하느라고 사이즈를 잘못 골라버린 탓에.... 285mm를 주문했어야 했는데 295mm를 주문해버리.... .... .... ㅠㅠ = 가로수길 폴로 랄프로렌(POLO Ralph Lauren) 스토어의 오픈 파티가 있던 날. 이번에는 아주 이례적으로, 순수하게 매장 손님 자격으로 초대 받아서 행사에 참석했다;;; 전에 넥타이 하나 구입할 때 파티 응모권에 응모해보라던 부점장님의.. 더보기
이제 추워지면 더는 못할 본사 옥외 회식 원래는 업무시간 이었지만 사장님의 지시에 의해 우리는 회식 준비를 하고 있었다. 사 무 실 에 서. 이번 회식은 갈수록 DIY 전문가가 되어가시는 사장님께서, 마침내 구입에 성공한 "초대형 힙합 사이즈 그릴" 을 처음 활용하기로 한 회식. 그래서 사무실 옥상 테라스에 테이블 셋팅하고 이렇게 그릴도 가져다 놓고 말이지 - 삼겹살이 차돌박이로 보이는건 아마 기분 탓일거야. (참고로 저 옥상 바닥도 전부 사장님이 직접 시공을..) 저거 단순히 크기만 큰게 아니라 이래저래 좀 기능이 좋아서 뚜껑 닫아놓고 그러면 찜도 되더라 ㅎ 그래서 뚜껑 닫았다가 열면 이렇게 김이 모락모락 - 활활 타올라라 - 이런 비주얼을 자랑할 수 있는 회사가 국내에 몇이나 될까 진짜.. 그릴이나 아웃도어 관련 회사 아니고서야 진짜 거의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