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티도트골목'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6.12 부산의 작은 마을, Portville. (1)

Canon EOS 6D | 1/2000sec | F/4.0 | 24.0mm | ISO-100

 

파란 하늘.

  

Canon EOS 6D | 1/320sec | F/4.0 | 58.0mm | ISO-640

 

산토리니를 보는 듯 해.

  

Canon EOS 6D | 1/100sec | F/4.0 | 24.0mm | ISO-1000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1000

 

thisisneverthat 쇼츠.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000

 

  Solovair 슈즈.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000

 

Covernat 벨트. 

 

Canon EOS 6D | 1/125sec | F/4.0 | 105.0mm | ISO-1000

  

Canon EOS 6D | 1/125sec | F/4.0 | 105.0mm | ISO-1250

 

묵직한 인테리어. 

 

Canon EOS 6D | 1/60sec | F/4.0 | 93.0mm | ISO-1000

 

알록달록 스카프. 

 

Canon EOS 6D | 1/80sec | F/4.0 | 84.0mm | ISO-1000

 

Spectator 셔츠. 

 

Canon EOS 6D | 1/40sec | F/4.0 | 105.0mm | ISO-1000

 

MNW 모자. 

 

Canon EOS 6D | 1/80sec | F/4.0 | 73.0mm | ISO-1250

 

박해일과 잘 어울릴 것 같은 수트. 

 

Canon EOS 6D | 1/80sec | F/4.0 | 93.0mm | ISO-1250

 

패치워크인 줄 알았는데 직조 원단이라 더 놀랬던 스카프. 

 

Canon EOS 6D | 1/160sec | F/4.0 | 105.0mm | ISO-1000

  

Canon EOS 6D | 1/40sec | F/4.0 | 105.0mm | ISO-1250

  

Canon EOS 6D | 1/25sec | F/4.0 | 105.0mm | ISO-1250

 

Solovair의 귀여운 스트랩.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250

  

Canon EOS 6D | 1/50sec | F/4.0 | 102.0mm | ISO-1000

  

Canon EOS 6D | 1/40sec | F/4.0 | 105.0mm | ISO-1000

  

Canon EOS 6D | 1/50sec | F/4.0 | 105.0mm | ISO-1250

 

Yuketen. 

 

Canon EOS 6D | 1/80sec | F/4.0 | 84.0mm | ISO-1250

 

열풍을 일으켰던 Gardener.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1250

 

Blankof의 파우치 그리고 Gentle Monster와의 콜라보레이션 선글라스.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1000

  

Canon EOS 6D | 1/80sec | F/4.0 | 47.0mm | ISO-1250

  

Canon EOS 6D | 1/100sec | F/4.0 | 24.0mm | ISO-1250

 

부산 출장 갔을 때 처음 들어가 본 Portville.

포트빌은 아메리칸 캐주얼을 그리는 도메스틱 브랜드가 모여있는 편집 매장이다.

그렇게만 설명하면 사실 뭐 별거 없다. 그냥 그런 매장일 뿐 인데,

이게 부산에 있다면 얘기가 달라지지.

부산에서는 현재 이런 성격의 브랜드를 모두 모아놓은 샵이 포트빌 한 곳 뿐이다.

그것도 어줍잖은 구제 브랜드 섞고 별 영향력 없는 브랜드 즐비하게 늘어놓은 곳이 아니라, 진짜 되는 브랜드만 모아둔 곳 이기에 특별한 곳.

Spectator, MNW, BlankOf, thisisneverthat 부터 Swellmob, Covernat, Liful 등 흔히 말하는 '국내산'이 가득한 편집 매장이다.

이 정도 라인업이면 사실 서울에도 없다고 봐도 되는 정도로 구색력이 대단한 수준이다.

여기에 Dr.Martens의 전신이라고 잘 알려진 Solovair 슈즈도 입점되어 있어 아메리칸 캐주얼 스타일링을 진짜 말 그대로,

머리부터 발 끝까지 다 할 수 있는 곳이 포트빌이다.

이름과 매장은 아담하고 소박하지만 판매하고 있는 제품들은 2NE1 말마따나 '제일 잘 나가'는 녀석들만 모아뒀으니 어찌 인기가 없겠나.

 

지훈 형님과 스텝 분들 친절하게 맞이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다음에 또 부산 가게 되면 들를께요!

아 그리고, 지훈 형님 결혼 축하드려요!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1.29 10:06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