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5T | 1/2000sec | F/2.8 | 16.0mm | ISO-100


1년에 몇번 보기 힘든 광경. 텅 빈 가로수길 근처 도로의 모습.

추석 연휴 중 하루였던 월요일 아침의 모습이었다.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200


안양 갈때마다 G버스를 타는데 오우, 이런 화면도 나오네. 좋아졌구나 많이!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00


이 곳은 의왕 롯데마트 바로 앞에 있는 고가도로 밑인데, 무려 어벤져스2(Avengers 2)를 촬영했던 바로 그 장소다.

영화가 개봉해 봐야 여기서 무슨 장면을 찍고 간 건지 알겠지만 아무튼, 진짜로 그 장소임.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800


그 길 바로 앞에 있는 파리바게뜨에 들렀다. 고등학교 동창 현철이를 보러.

현철이는 연극인의 삶을 살면서도 부모님을 도와 파리바게뜨 매장 관리를 하고 있는 건실한 친구임 +_+


NEX-5T | 1/1000sec | F/2.8 | 16.0mm | ISO-800


추석 연휴라 일을 쉴 법도 한데 인근 빵집들이 모두 문을 닫은 점을 계산해서 환하게 불을 밝히고 가게 영업을 했다능 -


NEX-5T | 1/320sec | F/2.8 | 16.0mm | ISO-800


친구왔다고 우유도 주고,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800


케익도 먹으라고 주고 내가 감동을 다 받았네?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00


심지어 10,000원어치 빵을 샀더니 10,000원어치 빵을 더 얹어줘서 깜놀!

고맙데이!


NEX-5T | 1/1600sec | F/2.8 | 16.0mm | ISO-100


초등학생일 때 내가 살았던 아파트가 저기 보이는구먼.

아, 벌써 몇 년이 흐른건지... 세월 참 ㅎㅎ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800


엄마가 미리 만들어 놨던 전을 보니 진짜 추석은 추석이로구나 +_+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400


추석이니까 송편도 먹고,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800


이건 내가 엄청 좋아하는 우리 엄마표 두부조림.

밥도둑이 따로 없음 ㅋ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400


홍콩에 다녀왔다는 동생이 사 온 제니 베이커리(Jenny Bakery)의 버터 쿠키. 일명 마약쿠키라 불리는 그 것 +_+

아 근데 이건 진짜 말이 안 되는 맛인 듯 ㅋㅋ 어떻게 이런 쿠키를 만들 수가 있지..? 정말 예술의 경지에 오른 것 같다!!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400


추석 내내 뒹굴며 TV만 봤는데, '달콤한 나의 도시'라는 프로를 이 때 처음 봤다.

여기 나오는 여자들 전부 다 매력이 장난 아님.

근데 뭔가 이 프로때문에 헛 된 꿈을 꾸는 어린 여학생들도 많아질 것 같기도 하고..?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1600


오랫만의 안양1번가.

언제 와 봤는지 기억도 잘 안남 ㄷㄷㄷ


NEX-5T | 1/200sec | F/2.8 | 16.0mm | ISO-1600


이런것도 있네?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1600


친구들과 봉쥬비어에서 맥주 한 잔.

여기가 옛날 맥주창고가 없어지고 새로 생긴 곳이더라고?

맥창 나름 웃겨서 좋았는데 ㅎ 암튼 봉쥬비어도 그 뭐야 봉구비어? 그거 아류작으로 나온 거 아닌가..

뭐 잘 모르겠다만 암튼 맥주 한 잔 벌컥벌컥 마셨는데 맥주 맛이 너무 없어서 깜짝 놀랐음;;;

아니 왜 맥주에서 맹물 맛이 나는거야 -_-;;;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600


그래서 자리를 옮겨 이름 기억 안나는 무슨 사케 파는 집에 갔는데

이 안주가 생각보다 기가 막혀서 깜짝 놀랐다 ㄷㄷㄷ

이게 이름이 뭐더라 소고기 부추 튀김인가? 그랬던 것 같은데,

부추를 부침개마냥 깔아놓고 그 위에 소고기를 올려서 그대로 튀긴 것 같았다. 그리고 그 위에 카레 가루를 살살살 뿌려낸 안주였는데

맛이 상상 이상으로 좋아서 진짜 깜놀!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600


추석이라 그런건지 뭔지 다들 슈퍼문 슈퍼문 하길래 나도 새벽에 달을 잠시 바라봤다.

크긴 그더라 ㅎ 광각렌즈 달아놓은 디카밖에 없어서 확대할 순 없었지만, 아무튼 나도 조용히 달을 바라봤어-

그렇게 추석 연휴도 끝이 났네 +_+



=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800


살찜 수위가 심각한 상황에 다다른 것 같다는 판단하에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예전처럼 독하게 뺄 자신은 없어서 (그땐 1달에 8키로를 감량했었지;;;) 그냥 하루에 샐러드 한끼 먹는 정도로 진행.

사무실 앞에 뚜레쥬르가 있어서 여기서 먹기로 했다.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800


풀밭에서 뛰노는 기분이 이런걸까...

...



=



NEX-5T | 1/25sec | F/3.2 | 16.0mm | ISO-800


추석 연휴 때문에 출근도 이틀밖에 안해서 달리 뭐 이슈가 없었네.

금요일에 전직원이 투입한 가내수공업 미션에 투입된 거 말곤 ㅎ



=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1600


세빛둥둥섬에 들렀다.

2011년에 펜디(Fendi) 행사 때문에 가본 이후로 첫 방문인 것 같은데?

암튼 엄청 오랫만!


NEX-5T | 1/200sec | F/3.2 | 16.0mm | ISO-1600


독일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스트리트 캐주얼 패션 브랜드 박람회인 브레드 앤 버터(Bread & Butter)가

2015년 9월, 서울에서 열리게 되어 그를 알리는 자리가 세빛둥둥섬에 마련됐고 나는 그를 축하하기 위해 들른 것 +_+


NEX-5T | 1/20sec | F/3.2 | 16.0mm | ISO-1600


지난 7월, 독일 베를린에 가서 직접 BBB를 보고 왔던 나였기에 개인적으로는 감회가 굉장히 남달랐다.

그 말로 설명할 수 없는 규모와 분위기가 한국에서 과연 어떻게 재해석 될 지!!

걱정이 사실 좀 더 큰데 뭐 일단은 뚜껑 열려봐야 아는거니깐? ㅎㅎ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1600


브레드앤버터의 사장님이 단상 위에 올라 서울에서 하게 된 걸 기쁘게 생각하고 뭐 어쩌고 하는 좋은 말씀 남겨 주시고,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1600


브레드앤버터 서울행사를 알리는 오피셜 필름도 보고,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1600


무려 박원순 서울 시장님도 참석하셔서 인사를 해주셨는데,

나는 박원순 시장님을 실물로 뵌 것이 처음이라 뭔가 좀 연예인 보는 것도 같고 그렇더라고? ㅋㅋ

말씀도 상당히 재미있게 하셔서 더 놀랐던 것 같다!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1600


애프터 파티 때엔 브레드앤버터 사장님과 박원순 시장님이 춤을 추시는!!!! 믿지 못할 광경도 직접 목격할 수 있었는데!!!!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1600


아 시장님 재밌으셔 ㅋㅋㅋㅋㅋㅋ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1600


부디 내년에 멋진 행사가 될 수 있도록 해주셨으면 좋겠다 ㅋ 짱짱!


NEX-5T | 1/200sec | F/3.2 | 16.0mm | ISO-1600


오랫만의 세빛둥둥섬 안녕~



=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1600


다이어트를 선언한 관계로 술자리 참석 이슈가 내게는 좀 난제가 되어버렸는데,

고맙게도 혜연누나가 스무디를 사준다고 해서 내가 감동 받음 +_+


NEX-5T | 1/80sec | F/3.2 | 16.0mm | ISO-1600


그래서 이걸 들고 술자리에 참서..ㄱ........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3200


하지만 내 앞에 놓인 안주들이 무려 떡볶이, 순대, 튀김이라....

이거 참느라 진짜 죽는 줄 알았지 뭐야;;;;;

(결국 정말 스무디 외에 아무것도 안 먹고 무사히 끝까지 버텼다는 마무으리!)



=



NEX-5T | 1/80sec | F/3.2 | 16.0mm | ISO-800


주말에도 다이어트는 계속-

약속도 최대한 안 잡고 집에서 버로우 하려고

주말에 먹을 양식들을 미리 사다놨다.



=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800


유일한 내 주말 스케쥴은 이것뿐이었다.

압구정에 새로 오픈한 카페 '더 팬케익 에피데믹 서울(The Pancake Epidemic Seoul)'!

로데오거리 안에 들어서있는 스투시(Stussy) 서울챕터 건물 2층에 생겼음!


NEX-5T | 1/20sec | F/3.2 | 16.0mm | ISO-800


카페 입장!


NEX-5T | 1/25sec | F/3.2 | 16.0mm | ISO-800


하는데 카페보다 먼저 눈 앞에 나타난 게 무려 바버샵 ㄷㄷㄷ

슬랙킹 바버샵(Slacking Barber Shop)이라는 이곳은 실제로 헤어 컷트가 가능한 진짜 이발소다.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800


수컷들의 멋을 한단계 업그레이드 시켜줄 수 있는 곳으로 마초 냄새 풀풀나는 남성 헤어 스타일에 도전하고 싶은 분들이라면 들러봐도 좋을 듯!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800


내가 들렀던 늦은 밤 시간에도 이렇게 영업을 하고 있더라니까?


NEX-5T | 1/20sec | F/3.2 | 16.0mm | ISO-800


암튼 내가 보려고 했던 건 팬케익 에피데믹 서울의 모습이었으므로 곧장 카페 안으로 입장!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800


인테리어가 상당히 마음에 들었다.

대기업 자본이 들어간 곳이 아니라 그런지 좀 더 내추럴한 느낌이 나는 것 같아 좋았어 +_+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800


규모도 이 정도면 뭐, 소박한 것도 아니고 거창한 것도 아니고 딱 좋은 듯?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800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800


홀은 이렇게 생겼고,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800


안쪽에 따로 공간이 더 마련되어 있기도 했고,

1층에 테라스도 있었으니 공간 자체는 넓고 편하게 쓸 수 있을 듯 ㅎ

다닥다닥 붙어 앉아야 하는 대기업 프랜차이즈 커피숍을 싫어하는 나에겐 이런게 얼마나 반가운지 ㅇㅇ


NEX-5T | 1/20sec | F/3.2 | 16.0mm | ISO-800


아이스라떼를 주문해봤다.

내가 커피를 안마시기 때문에 사실 뭐 평가를 할 수 있는 입장은 아니고,

듣자니 미국 3대 스페셜티 브랜드 중 하나로 알려진 스텀프타운(Stumptown) 커피를 쓴다네?

스텀프타운의 한국 정식 런칭은 이번이 처음이기 때문에 이를 기다렸을 커피 매니아들에게도 반가운 소식이지 않을까!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800


스투시 서울 챕터 건물 위에 간판도 크게 빡! 달아놨으니 다들 이제 헷갈리는 일 없이 찾아갈 수 있겠다 ㅋ



=



NEX-5T | 1/40sec | F/3.2 | 16.0mm | ISO-800


나는 그렇게 주말 저녁도 스무디킹으로 마무리하며 다이어트 성공 다짐을 다시 한번!

ㅠㅠ


끝.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j 2014.09.15 23:01  댓글쓰기

    ※ 주의사항
    악성댓글은 삭제 후 IP 차단을 하겠습니다
    수정 및 삭제가 불가능 하니 신중히 작성해 주세요
    이 부분을 삭제 하신 뒤 글을 작성하여 주시면 됩니다 !

 

지인들이나 내 블로그를 꾸준히 찾아주시는 분들은 아마 작년 9월에 올라왔던 내 다이어트 후기를 기억할 것이다.

레몬 디톡스 다이어트와 비슷한 스타일로 단식을 하며 몸안에 쌓인 독소를 빼내고 뭐 블라블라해서 살을 빼는 효과를 안겨다 주는

주지랄닷컴의 야심작 '이강구차'를 그 당시 주지랄닷컴의 아름이에게 선물 받아 복용을 하고

그후 피나는 관리를 통해 1달만에 총 8kg을 감량하는 기염을 토했었는데,

그로부터 7-8개월 정도 지나고 보니 내가 거의 5-6kg이 다시 쪘길래 (ㅋㅋㅋ) 안되겠다 싶어 주지랄닷컴에 다시 손을 내밀었다 ㅋㅋ

작년에 처음 이강구차로 살을 뺐을때만 해도 '아 뭐 또 찌면 또 빼지 - 이런걸로 스트레스 받기 싫어 먹을땐 먹을거야' 했었는데

막상 다시 찌고 다시 뺄 생각을 하니 으하하하 +_+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아무튼 주지랄닷컴에서 이강구차가 다시 나에게 날아왔고 두번째 체험을 하게 됐는데

작년에 굉장히 독한 마음 먹고 뺐던 기억이 있지만, 더불어 '정말 힘들었던' 기억이 있어서 이번에는 좀 강도를 낮춰 하기로 했다.

그래서 과감히 된장차는 생략했고, 아무것도 먹지 말아야 하는게 맞지만 그냥 하루 1끼 샐러드 + 1끼 시리얼로 보충을 하는 식으로 진행했다.

이강구청도 솔직히 먹기 싫었는데 이건 그래도 그냥 하는게 좋겠다 싶어서 그대로 마셨는데, 아으 - 역시나 정말 끔찍한 경험이야 ㅠㅠ

( ※ 이강구차 프로그램 진행에 대한 자세한 얘기는, 작년에 이미 자세하게 다루었으니 그 글을 참고 하세요 http://mrsense.tistory.com/2609 )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이렇게 놓고 보니 뭐 나름 잘 먹은것 같네?

부엌에 익숙한 자매님들이나 요리에 능한 장정들은 직접 샐러드를 준비할 수 있겠지만 난 그런 상황이 못되놔서

파리바게뜨의 5000원짜리 샐러드를 매일 사다 먹었다. 어차피 점심값이 그정도 들었으니 그냥 퉁 치는 셈 치고.

아 근데 파리바게뜨의 샐러드가 지점마다 생긴것도 다르고 들어가는 재료도 다르다는걸 이번에 처음 알았다;

나는 압구정 로데오안에 있는 파리바게뜨를 이용하다가, 외근 나갔을때 홍대입구 파리바게뜨에 가서 한번 사 먹어 봤는데 와.. 대박이었어..

아무튼 그렇게 샐러드도 먹고, 얼마전에 미역킴을 통해 강탈한 스무디킹 다이어트바도 며칠 챙겨먹고 ㅎ

저녁으로는 스페셜K 사다가 한그릇씩 먹고 ^-^ 이강구차만으로 버텨냈던 작년이 새삼 떠오르더라.. 난 대체 어떻게 버틴거지 -_-?

아무튼 바깥을 돌아다닐때도 정말 아무것도 안먹고 다 버티고 식당을 가야 할 일이 부득이하게 있을때면 샐러드만 골라먹고 말고 그랬다 ㅎ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그렇게 5일치 이강구차를 다 마셔가며 ( 이것도 웃긴게, 딴에 2번째라고, 이강구차 먹는게 어렵지가 않더라 ㅎ 작년엔 입에 안맞았는데 ㅋ )

아 이제 살 좀 뺐으니 슬슬 원기 회복을 해볼까 - 하던 차에 주지랄닷컴에서 생각지도 못한 택배가 또 날아왔....

생각지도 못한 택배의 정체는 바로 선식이었다..

이강구차에 이어 이강구 선생님이 이번에는 선식 상품을 개발하셨는데, 주지랄닷컴에서 나보고 이걸로 5일 더 해보라며 -_-;;

내가 마루타냐 ㅋㅋㅋㅋ

아무튼 선식이라는거 태어나서 한번도 안 해봤던 몸인지라 맛이 뭔지도 모르고 뭐 어떻게 먹어야 하는지도 모르고 그랬는데

일단 보내줬으니 고맙게 또 체험을 +_+

이강구 곡물사랑 선식은 현미 흑미 부터 콩 밤 옥수수 검정깨 다시마 시금치 미역 이런거에 양파 사과 멸치 버섯 등등

뭐 웬만한 '몸에 좋다'는건 다 들어가 있는 선식 분말인데 처음엔 몰라서 그냥 물에 타 먹었다.

근데 이게 맛이 미숫가루 타 먹는 것 처럼 고소하니 먹을만 하더라 ㅎ

확실히 이강구차 보다는 씹는 맛도 있도 분말이 많고 하니까 먹을 맛이 났다.

며칠 지나니 중독 될 만큼 고소하고 맛이 좋았음.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그러면서도 샐러드와 시리얼로 보충을 하는건 그대로 진행을 했고,

이젠 여유도 생겨서 스페셜K가 맛있는지 라이트업이 맛있는지 이런거 비교도 좀 해보고

무지방우유, 저지방우유가 뭐가 다른지도 좀 느껴보고 ㅋ

( 라이트업은 정말 맛이 없고, 저지방 우유도 일반 우유에 비하면 정말 맛이 없다. 그러고보면 참, 맛있는건 다 지방하고 기름덩어리들이네 ㅋ )

선식이라는게 확실히 물에 타 먹는거 보다 우유에 타 먹는게 맛있구나 - 하는 것도 깨달으며 열심히 선식으로 다이어트를 이어 나갔다 ㅎ

이 글을 쓰는 오늘, 5월 2일이 정확히 10일째이고 원래 예정대로라면 선식을 오늘 딱 다 먹었어야 맞지만

내가 계산을 잘못해서 몇개가 남아 그냥 이것들은 며칠 더 먹으며 ( 어차피 보식기가 필요하니 ) 편하게 지내기로 했다 +_+

 

작년에는 진짜 독하게 이강구차 마시는 동안 아무것도 안먹고, 그 후 보식기도 정말 칼같이 소식하며 보내서

이강구차 마신 5일 만에 5kg를 감량하고 그 뒤 보식기동안 3kg을 더 빼서 한달만에 8kg을 뺐었는데

이번에는 샐러드와 시리얼을 계속 보충해가며 먹었더니 확실히 그보다는 효과가 덜했다.

지금 거의 4kg정도 감량한 상태인데 10일에 이정도면 나쁜 결과는 아니라고 생각하네 +_+

 

암튼 덕분에 다시 한번 살을 뺐으니 주지랄닷컴에게 감사의 인사 정도는 해야겠지 ?

주현이누나 주진이 그리고 아름이 모두 고마워요 !

특히 독한 말 서슴치 않으며 나를 끝까지 이끌어준 주진아 고맙다 !

 

PS - 이강구 곡물사랑 선식은 정식 런칭 이전에 먹어본 겁니다. 제가 제일 처음 먹어본거라네요 하하; (진짜 마루타였어..)

시판 직전에 체험삼아 먹어본거고 지금은 주지랄닷컴에서 판매를 시작한것 같으니 관심 있으신 분들은

주지랄닷컴 한번 가보세요 +_+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미언니 2012.05.07 20:42  댓글쓰기

    어머! 또 다이어트를!!
    (요즘 가끔씩 보이는 사진 속 쎈스님은 다이어트 안해도되보이던데요~ㅋㅋ)
    저번에 올리신 이강구차 리뷰보고나서 주지랄닷컴 후기도 많이 읽어보고
    고민끝에 다음 달에 구매하기로 결정했었는데
    이렇게 또 이강구차리뷰를 해주시다니!!
    저도 하루 빨리 해보고싶네요~ 두근두근~
    요요 안오도록!! 화이팅하세요!!!

    • BlogIcon 쎈스씨 2012.05.07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강구차 말고 이강구선식을 먼저 해보세요 ㅎ
      이강구차는 확실히 쉽게 볼게 아닌거 같아요 -
      선식은 그보다는 좀 더 가볍게 해 볼만 하고 맛도 있으니
      선식 먼저 해보시길 ^^ (값도 더 저렴한 ㅋ)

  2. BlogIcon 주지랄닷컴 2012.05.09 21:56  댓글쓰기

    선식먹기전에 봤는데도 얼굴이 쏘옥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