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날, 컨버스(Converse) 명동점에서 컨스(CONS) 원스타 프로 런칭하던 날. 컨버스 측에서 찍어줬던 사진.

이렇게 보니까 얼굴이 진짜 땡땡해졌네. 스트레스를 먹는걸로 풀다 보니. 내 몸무게는 어디까지 늘어날 것인가. 근 몇 년사이 최고치인듯.



=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400


전 주의 마지막을 아주 황당하고 어이없는 일로 마무리한 덕에 월요일부터 하동호가 날 위로해주겠다고 불러냈다.

평소 같았으면 어림도 없었겠지만 나 또한 위로받고 싶었기에 흔쾌히 출동.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가로수길 꼴깍에서 밤공기 맞으며 술 한잔.

결국 인원이 더 늘어나서 주제가 모호해진 술자리가 되어버렸지만 아무튼 좋은 사람들이 있어 다행이었다.



=



NEX-5T | 1/250sec | F/2.8 | 16.0mm | ISO-100


배드파머스(Bad Farmers). 아- 오랫만이다.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00


오랫만의 아보콥. 오랫만에 왔는데 그 사이에 용기가 바뀌었네 ㅎ 배드파머스는 역시 정답.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00


런치메이트 소영이가 선물이라고 반트36.5(Vant36.5)의 손 세정제를 건네주었다.

난 아무 생각 없이 그냥 밥 먹으러 나온 건데 이런 깜짝 선물 ㅠ 내가 뭐라고 ㅠ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400


후식도 소영이가 쐈다 ㄷㄷㄷ



소영이랑 밥 먹으며 근황토크를 주고 받았는데, 이 날 내가 좀 적잖히 충격아닌 충격을 받았다.

나 스스로에 대한 이슈였는데, 내가 지금 정상적이지 못한 삶을 살고 있는 것 같다는 느낌을 받았다고나 할까...

소영이는 저렇게 의젓하고 밝고 씩씩하게 지내고 있는데, 나는 뭔가 많이 잘못 되어있는 것 같다는 느낌...

덕분에 요즘 나 스스로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고 있다.

다음번에 소영이를 다시 만나게 된다면, 그땐 나도 좀 달라져있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그리 되기를.



=



SM-G920S | 1/24sec | F/1.9 | 4.3mm | ISO-200


걸핏하면 먹는 본디카레.

2000원 할인 프로모션은 매일 나를 유혹의 심판대에 오르게 한다.

살 빼야 하는데 미춰버리겠어.



=



NEX-5T | 1/1250sec | F/2.8 | 16.0mm | ISO-100


뜨겁개핫도그가 마침내 가로수길에 입성했다.

정말 기다렸던 브랜드인데 드디어!


NEX-5T | 1/1250sec | F/2.8 | 16.0mm | ISO-100


이름보면 알겠지만 핫도그를 파는 곳이다.

가로수길에서는 볼 수 없던 새로운 카테고리의 등장!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400


안녕?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200


내부는 이러하다.

생각보다 단촐한 공간인데, 어차피 핫도그라는 게 진득하니 앉아서 먹는 음식은 아니니까 이정도 규모면 충분한 것 같기도.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200


핫도그 전문점답게 핫도그는 5종류나 구비되어 있다.

그 외 커피, 음료, 사이드 메뉴 몇가지 등이 더 있음.


NEX-5T | 1/200sec | F/2.8 | 16.0mm | ISO-400


정현이에게 점심으로 먹을 메뉴를 몇가지 주문.


NEX-5T | 1/640sec | F/2.8 | 16.0mm | ISO-400


날이 좋아 바깥 테라스에 앉았는데 곧바로 주문한 음식들이 나왔다.

왼쪽은 커리 치즈 갈릭 핫도그, 오른쪽은 콘 갈릭 핫도그. 비주얼이 기가막힘.


NEX-5T | 1/640sec | F/2.8 | 16.0mm | ISO-400


남자 둘이 핫도그 하나씩만 먹으면 양이 안 찰 것 같아 사이드로 치즈 사워 프라이를 추가 주문 했는데, 이것도 플레이트가 기가막히네 +_+


NEX-5T | 1/320sec | F/2.8 | 16.0mm | ISO-400


정현이가 서비스라고 청포도 에이드를 내어주었다.

"당신의 열정이 곧 당신의 결정"!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200


주소와 오픈 시간은 이러하니, 핫도그가 땡긴다면 들러보긔-☆



=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800


스트레스가 많은 요즘이라 어떻게든 힐링을 해야겠어서 칼퇴를 해보려고 며칠 간 용을 써 봤다.

그래서 정말 오랫만에 해가 지기 전 퇴근이라는 어마어마한 기록을 내세우며 아트씨(Art.C)에 들렀음.


NEX-5T | 1/50sec | F/2.8 | 16.0mm | ISO-800


천안의 딸 예은이가 함께 해 주었다.


NEX-5T | 1/50sec | F/2.8 | 16.0mm | ISO-800


저 뒤에서는 남산미스킴 혜영누나가 미팅이 한창.

나는 쉬고 싶어 죽겠다고 이리 나왔는데 누나는 정말...

성공한 사람은 달라도 뭔가 다르구나...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600


날이 어둑해지고 쌀쌀하다며 예은이가 가방 속에 있던 셔츠를 꺼내 입었는데,

이거 누가 봐도 그냥 집에 있다가 편의점 잠깐 가려고 나온 룩 아님?

???


NEX-5T | 1/20sec | F/2.8 | 16.0mm | ISO-1600


가슴 속이 답답해 한강을 찾았다.

수다를 한참 떨고 간 건데, 아직도 노을의 여운이 남아있었다.

이렇게 시원하고 아름다운 여름 저녁을, 나는 야근한답시고 그 동안 느끼지도 못했네.

나 정말, 요새 많이 힘들었구나 싶었다.


NEX-5T | 1/20sec | F/2.8 | 16.0mm | ISO-1600


그래서 맥주 한 캔.


NEX-5T | 1/20sec | F/2.8 | 16.0mm | ISO-1600


안주 굿.

현실이 달라지는 건 아니었지만, 그래도 참 좋았던 시간.

자주 나와야겠어.



=



Canon EOS 6D | 1/60sec | F/4.0 | 70.0mm | ISO-800


인케이스(Incase)가 브랜드 프레젠테이션을 진행한다기에 참석.

시즌 프레젠테이션이 아닌 브랜드 프레젠테이션이라니.

저기 저 공항 테마 디오라마 이쁘더라.


Canon EOS 6D | 1/60sec | F/4.0 | 47.0mm | ISO-640


심플해서 좋아.


Canon EOS 6D | 1/100sec | F/4.0 | 24.0mm | ISO-800


과거와는 달리 최근의 인케이스는 뭐랄까. 심플함을 더욱 강조하면서 기능적, 실용적 측면에서의 완성도에 무게를 더 두려고 하는 듯.

겉으로 뻔지르르한 느낌이 없는 게 참 마음에 든다.


Canon EOS 6D | 1/80sec | F/4.0 | 24.0mm | ISO-800


새로나온 컬렉션도 슬쩍 보고,


Canon EOS 6D | 1/80sec | F/4.0 | 24.0mm | ISO-400


인케이스가 새로 개발한 텐저라이트(TensaerLite) 소재가 쓰인 슬리브도 실제로 처음 봄 +_+

내가 맥북 유저였다면 정신 못차렸을 정도로 이쁘더라 이거 ㅎ 짱짱!



=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200


한 달에 한 번. 고문도 이런 고문이 없어....

영수증 정리 지겹다....

ㅠㅠ



=



SM-G920S | 1/2648sec | F/1.9 | 4.3mm | ISO-40


이렇게 예쁜 하늘, 얼마만에 보는 거지?


SM-G920S | 1/1380sec | F/1.9 | 4.3mm | ISO-40


햇살이 좋아 촬영도 순조롭게 진행 될 거라 자신만만했던 날.


SM-G920S | 1/4720sec | F/1.9 | 4.3mm | ISO-40


근데 하필이면 구름이 많아도 지나치게 많은 탓에 촬영이 괜히 지연되었더랬지;;;;

진짜 구름이 복병으로 다가올 줄은 꿈에도 몰랐어서 별 것도 아닌 촬영에 괜히 힘만 있는대로 뺐다 ㅠ


SM-G920S | 1/173sec | F/1.9 | 4.3mm | ISO-40


구름이 없는 때를 기다리는 동안에는 운동장 주변의 소경을 둘러 봤는데, 이 아이들 어찌나 귀엽던지.


SM-G920S | 1/834sec | F/1.9 | 4.3mm | ISO-40


애니메이션 '초속5센티미터' 속에 나오는 그림 같다.


SM-G920S | 1/33sec | F/1.9 | 4.3mm | ISO-64


촬영 마무리는 체력 보충을 위해 중식으로.



=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200


나갔다 왔더니 이게 뭐지? 뭐 산 거 없는데...


NEX-5T | 1/50sec | F/3.2 | 16.0mm | ISO-200


엇, 젠틀몬스터(Gentle Monster)다.


NEX-5T | 1/50sec | F/3.2 | 16.0mm | ISO-200


인비테이션을 곧 보내겠다는 연락을 받아놨던 터라 이게 인비테이션이구나- 하기는 했는데, 정말 이게 인비테이션이라고?


NEX-5T | 1/50sec | F/3.2 | 16.0mm | ISO-200


읭? 이 수액은 뭐지.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200


헐 진짜 인비테이션이네....


NEX-5T | 1/100sec | F/3.2 | 16.0mm | ISO-200


이건...

아 저 수액 팩을 저기 올려둔 채로 그냥 뚜껑을 열었어야 하는데 따로따로 들고 여는 바람에 망;;;;


NEX-5T | 1/100sec | F/3.2 | 16.0mm | ISO-200


다시 내려놓고 보니 이런 간지 호왕....

진짜 이제는 인비테이션도 아이디어 전쟁의 시대인가봐....


=



SM-G920S | 1/30sec | F/1.9 | 4.3mm | ISO-50


어떤 회의.



=



NEX-5T | 1/50sec | F/3.2 | 16.0mm | ISO-200


성형외과 다니는 건 아니고 저건 그냥 약 봉투에 광고 사진.

요즘 약을 찾는 일이 잦아졌다.

확실히 내 멘탈에 문제가 생긴 것이 분명한 듯.


NEX-5T | 1/50sec | F/2.8 | 16.0mm | ISO-200


가만 생각해보니, 요즘 내게 즐거운 일이 없는 것 같다.

회사에서나 개인적으로나, 안으로 밖으로, 인상만 잔뜩 쓰고 신경질적으로 화만 내는 것 같고.

단순히 기분 탓은 아닌 것 같다. 내가 지금 어떠한 위기에 몰린 것 같다는 느낌이다.

발전에 대한 생각, 미래에 대한 걱정, 현재에 대한 고민 뭐 그런 것들이 복합적으로 나를 조이는 것 같달까.

환경적인 요인도 있는 것 같고, 이래저래 좀 안 좋은 일들이 동시다발적으로 터지는 것 같아 나도 나를 잘 다스리지 못하겠는 기분이다.

주말에는 그래서 예정 되어있던 행사 2곳에 대한 방문도 하지 않았다.

신경써서 초대해 준 분들에겐 미안하지만, 맨정신으로 웃고 놀 기분이 전혀 아니었기에, 그냥 조용히 쉬기만 한 것 같다.

스스로 좀 달라져 볼 방도를 찾아야 할 때가 된 것 같다.

상담이든 휴식이든 무엇이든, 이대로는 안 될 것 같다.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이래도저레더 2015.07.13 13:55  댓글쓰기

    쎈스씨님 블로그 자주 눈팅하는 사람인데 눈이 피곤해보이시내요 마음이안좋을땐 혼자 여행을 다녀오시는걸 추천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남대문에 가면 수문장교대식을 볼수가 있다.

화요일을 제외하고, 오전 10시부터 오후 16시까지 매 정시에 한번씩 하는 행사로

1996년부터 거행되고 있는 행사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선시대 궁궐문을 지키던 수문장의 교대의식을 철저한 고증을 거쳐 재현한 것으로

남대문뿐만 아니라 경복궁과 덕수궁에서도 볼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교대식은 생각보다 짧지만 포스가 느껴졌다.

+_+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OJU 2007.11.22 22:23  댓글쓰기

    마지막 컷은 설득력 있는데??ㅋㅋㅋㅋㅋ

  2. ssong 2007.11.23 02:14  댓글쓰기

    우리집에서 찍어도.....되는...

  3. KOJU 2007.11.23 02:16  댓글쓰기

    그러고 보니 바닥이 타이루다!ㅋㅋㅋㅋㅋㅋ

  4. 신국일 2007.11.26 16:53  댓글쓰기

    역시 태준이!! 사진빨 작살인데..ㅋㅋ

  5. 2007.11.26 17:51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6. 저기 2007.11.26 22:00  댓글쓰기

    저기 서 있는 아저씨 포스있네요 ㅎㅎ 뭔가 배우같은데..

  7. 수문군 2007.11.29 22:03  댓글쓰기

    신국일님이 누구신지는 모르겠는데 저 수문장 하시는 가운데 분 성함이 태준 이라는 형이십니다;
    저는 수문장 교대의식에 근무하는 한 사람입니다. 배우가 아니라 보조 출연자 및 알바를 목적으로 많이 하고 계십니다.

  8. 김익겸 2007.12.08 11:29  댓글쓰기

    마지막 사진 니가 포샵한거? 멋지네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