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3/Recap

자동차를 장난감 다루듯 하는 남자, 몬스터 에너지 Ken Block 내한 이걸 대체 어디서 부터 어떻게 설명해야 할까. 어떻게 이야기를 해야 할까. 사실 좀 막막했다. Ken Block(켄 블락)이 한국에, 그것도 공식 행사 일정으로 방문을 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아시아를 통틀어서도 공식 행사는 이번이 처음이었다. 그만큼 대단한 이슈 였기에 그의 내한은 처음 소식을 접했을 때 부터 굉장히 기대가 되었던 일이다. 그래서 더 막막했다. 이 엄청난 이슈를 어떻게 풀어야 할까. 어떻게 기록해서 최대한 그 에너지가 글을 통해서도 전달 될까. 나에겐 정말 큰 고민이 아닐 수 없었다. 일단 뭐 어떻게든 썰을 풀기 시작하면 뭐라도 되겠지? 이례적으로 포스팅이 좀 부담 되는 이슈지만, 일단 얘기를 시작해 보겠다. 켄 블락은 '드리프트 킹'이라고 불린다. 모터 스포츠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이야.. 더보기
락앤롤! 여름밤으로 순간 이동 한 Wacko Maria 2013 S/S 컬렉션 런칭파티 찬바람이 매섭게 불던 지난 식목일, 도산공원 부근에 위치한 편집매장 톰 그레이하운드 앞은 평소와 달리 수많은 인파로 인산인해. 와코마리아. 일본에서 태어난 이 브랜드는 1930~1960년대 미국 문화에서 영감을 받은 탓인지 사실 와코라는 이름 외엔 동양적인 느낌을 찾아보기가 쉽지 않은 브랜드다. 그런데 또 가만히 생각해보면, 와코마리아의 옷들은 지극히 미국 스타일이라기 보다는 일본에서 본 미국의 느낌을 담았다고 말했을 때 더 맞는 표현 같기도 하고? 와코마리아를 대표하는 키 아이템은 레더 자켓이다. 특히 이 라이더 자켓이 그런데, 와코마리아가 다양한 패치와 패턴을 주로 쓰고 있기 때문에 이 라이더 자켓도 보면 가슴팍에 저렇게 음, 저거 뭐라고 해야 되나? 내 눈엔 악마 얼굴로 보이는데, 암튼 저런 디테일.. 더보기
십센치의 감미로운 공연이 함께한 Beaker Friday Night Fever 압구정 갤러리아 맞은편에 위치한 제일모직의 편집매장 BEAKER(비이커)에서 지난 4월 5일, 쇼핑 나잇 아웃 행사가 열렸다. "Beaker Friday Fever Night"이라는 타이틀아래 열린 이 쇼핑 나잇 아웃 행사는 비이커가 한시적으로 진행하는 오픈 이벤트로 4월 5일, 5월 3일, 6월 7일에만 만나볼 수 있다. 파티에 빠질 수 없는 케이터링은 페로니 맥주가 함께 했는데 나는 그보다는, 요 녀석들이 좀 귀여웠다. 젤리를 앞에 놓인 봉투에 원하는 만큼 퍼담아 가져갈 수 있게끔 한 건데 요게 딱 내스타일 ㅋ 어쨌든 왔으니 비이커 한바퀴 스윽 돌아봐야겠지? 한남점은 일전에 가본 적이 있는데 사실 이 청담점은 안에 들어와 본 적이 없어서 이번이 첫 방문인 셈 +_+ 비이커 하면 역시 - 옷도 옷이지만.. 더보기
얕은 지식으로 훑어 본 자동차와 레이싱 모델. 2013 서울 모터쇼 후기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내가 태어나서 '낮에' 일산 가본게 처음인데, 그것도 일 때문에, 하필 혼자. 그런데 왜 비가 오냐고;;;; 어쨌든 오전부터 일산으로 날아가 2013 서울 모터쇼를 참관했다. 코엑스에서 하던 모터쇼 말고 가본 역사가 없는지라 뭔가 되게 오랫만에 참관한 것 같은데 괜히 긴장되고 막 그러더라 ㅎ 기억을 더듬어 보면 나도 예전에 '아주 잠깐이지만' 덕후의 세계에 발을 담그려 했던 적이 있어서, 뭐 정확히는 사진 찍는게 재밌는데 찍을 피사체가 없으니 걍 레이싱모델 찾아 다녔던 거지만 아무튼 그게 그거지 뭐 ㅋㅋ 그래서 오랫만에 오니까 뭔가 감회가 새롭고 참 ? 그래도 본연의 목적이 있었으니 일단 열심히 구경부터 했다. 제일 먼저 내 눈에 들어온 건 바로 이 CLA-Class. 젊은 층을 .. 더보기
김윤아가 외치던 현대자동차 PYL, Karim Rashid를 만나다. 2013 서울 모터쇼에 다녀왔다. 들뜬 마음으로 날 잡고 간건데,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비가 오는 바람에 내가 참;;; 모터쇼에 대한 자세한 후기는 곧 따로 포스팅 할 예정이고, 현대자동차에 대한 얘기만 먼저 따로 좀 해볼 까 한다. 국제모터쇼라면 얘기가 조금 달라졌을 수도 있겠지만 이번 행사는 '서울' 모터쇼 였으니 역시, 현대자동차 부스가 거의 뭐 ㅎㄷㄷㄷ 가장 넓은 면적을 부스로 쓰면서 현대자동차의 야심작들을 모두 소개 하고 있었다. 그 중 내 관심을 가장 많이 끌었던 곳이 바로 이 곳, PYL 존 이었는데 아마 이게 뭔진 몰라도 '들어봤다'는 사람은 정말 많을 것이다. 적어도 TV를 보는 사람이라면 못 들었을리 없겠지 ㅋㅋ 자우림의 김윤아가 '유~ 유닠~ 유니끼-즈 피 와 엘!' 하며 노래 부르.. 더보기
이번엔 뭘 써볼까? 2013 S/S 옵티컬W 아이웨어 프레스 프리뷰 후기 청담동 모처에 숨어 있던 한 갤러리에서 '옵티컬W'의 2013 S/S 아이웨어 프레스 프리뷰 행사가 지난 3월 말에 열렸다. (옵티컬W가 어떤 곳인지 궁금하다면 http://www.musinsa.com/magazine/5370 에서 정화영 대표님 인터뷰를 읽어보시라) 입장. 나는 낮에 일이 좀 있었어서 오후에 느즈막히 갔는데 아이구야, 낮에 가수 아이비, f(x) 빅토리아 가 여길 다녀갔다고;;; 나는 공허하게 텅 빈 이 포토월만 바라보고.. 하아..... 자 뭐, 대충 보일테니 알아서 읽어보시고 +_+ 이번 프레스 프리뷰에서는 옵티컬W가 취급하는 인디 아이웨어 브랜드 제품들을 미리 만나볼 수 있었다. 갤러리 1층에는 그래서 각 브랜드의 애드버토리얼 이미지들이 이렇게 전시 되어 있었고 그 안쪽으로 길게 .. 더보기
드리프트 킹 Ken Block의 자동차, Ford Fiesta ST GRC 4월 10일, 서울 그것도 잠실뻘에 드리프트 킹 Ken Block(켄 블락)이 등장한다. 몬스터 에너지 소속의 후니건 레이싱 팀 소속인 켄 블락은 자동차 드리프트 묘기에 있어서 거의 신에 가까운 경지에 이른 인물로 모터 스포츠 매니아들 사이에선 전설적인 인물로 통한다. 그런 그가 그의 주 무기인 짐카나 데모쇼를 한국에서 선보이게 된 것인데 놀라운 건 그의 아시아 방문이 이번이 처음 이라는 것 +_+ 그래서 켄 블락의 내한 소식이 알려지며 이미 자동차 매니아들은 흥분을 감추지 못한 모습을 여러 관련 커뮤니티에서 보였으며 그에 기름을 부어 줄 작은 사전 행사가 지난 3월 23일부터 28일까지, 홍대 Warm-up 개러지에 마련되었다. 그는 바로 켄 블락의 자동차 Ford Fiesta ST GRC 모델 전시... 더보기
Future를 향해 멋지게 변신한 Classic. Puma Suede 런칭 파티 후기 테크널러지. 혁신. 신기술. 퓨전. 재해석. 하이브리드. 리디자인. 세대교체. 진화. 뭐 여러가지 표현들이 있을건데 이게 무슨 얘기냐면, 과학의 발달에 힘입어 (이런 표현도 사실 좀 진부하지만 아무튼) 아날로그 시대에 만들어진 물건들 중 많은 것들이 디지털화 되어 가고 있는 요즘, 그 여파는 패션 아이템에도 요즘 참 많이 적용 되고 있는 것 같다. 작년 말에는 NIKE를 대표하는 운동화 Air Force 1 이 나이키 테크널러지를 등에 업고 Lunar Force 1 이라는 새로이 진화된 모델을 선보였고 올 초에는 PUMA가 Classic Suede 의 현대형 모델인 Future Suede 를 런칭했다. 그를 축하하는 자리가 지난 3월 21일, 압구정 학동사거리 부근에 위치한 Keu Keu에서 열렸다. 푸.. 더보기
나이키가 만든 스니커 컬쳐에 대한 토크쇼 by 360 라디오 스테이션 2008년 이후로 처음 방문인가? ㅎ 그러고 보면 카시나에서 4년 넘게 일했는데도 일하는 동안에는 나이키 본사에 한번도 안가봤었네. 아무튼 굉장히 오랫만에 역삼동에 위치한 나이키 본사를 찾았다. 오랫만에 온 건데 놀러 온 건 아니고 일하러.. NIKE ON AIR 행사 취재차 ㅎ;; 이번 행사는 나이키 코리아가 최초로 일반인을 직접 본사로 초청한 행사로, 360 Sounds가 주기적으로 진행해 온 컨텐츠인 360 Radio Station(라디오 스테이션)을 나이키 쇼룸에서 진행한 이벤트다. 라디오 공개방송의 주제는 Nike Air Max 그리고 Sneaker Culture 였다. (초청받은 일반인들은 나이키 스포츠웨어 블로그에서 진행된 사전 응모 이벤트에서 당첨된 분들이었다) 쇼룸은 나이키 에어 맥스 시.. 더보기
싹을 틔우기 시작한 Brown Breah 2013 S/S 컬렉션 프레젠테이션 지난 6일 가로수길 카페 사루비아 건물 지하 1층에서 브라운브레스의 2013 S/S 컬렉션 프레젠테이션이 열렸다. 이번 시즌 타이틀은 "Sprout from Roots". 뿌리에서 싹을 틔우다 뭐 그런 뜻. 프레젠테이션장 안으로 들어서니 낯선 무언가가 제일 먼저 눈에 들어왔는데 2nd Flavor라는 이름의, 뭐라 그래야 하나.. 커피 브랜드라고 해야 하나 바리스타 팀 이라고 해야 하나.. 암튼 딱딱하지 않은 젊고 밝은 기운 가득한 분들이 하시는 커피를 맛 볼 수 있는 작은 공간도 마련되어 있었다. 어쩐지 내가 들어가자마자 브브 친구들이 "커피 마셔"라고 자꾸 권유를.. 하지만 내가 커피를 안마시는게 최대 함정. 미안해요 브브 ㅋ 내가 진짜 원래 커피를 안마셔요 호호호- 그래서 치즈볼을 먹었지. 이번 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