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C-RX100M5 | 1/80sec | F/2.8 | 8.8mm | ISO-1600


인스턴트펑크(Instant Punk)의 18 S/S 프레젠테이션에 다녀왔다.


DSC-RX100M5 | 1/80sec | F/2.8 | 8.8mm | ISO-1600


인스턴트펑크는 고준희, 윤승아, 이주연 등의 스타일리스트로 이름을 알렸던 김지혜가 런칭한 브랜드.

이제 겨우 3년차에 접어든 신생 브랜드임에도 셀러브리티 파워 때문인지 인지도 확장세가 굉장히 빠른것이 특징이다.


DSC-RX100M5 | 1/80sec | F/2.8 | 15.3mm | ISO-1600


인스턴트 펑크는 유니섹스 브랜드라고는 하지만 사실상 스타일을 쫓는 트렌디한 여성을 위한 브랜드로 알려져 있다.

물론 오버 트렌치 코트 같은 경우에는 남성이 입기에도 큰 무리는 없지만 호리호리한 남성들에게나 가능한 정도라서

나같은 공룡은 역시 그냥 예쁘구나 하고 바라만 보는 것이 정신 건강에 좋은 길이다 +_+


DSC-RX100M5 | 1/80sec | F/2.8 | 15.3mm | ISO-1600


요런 느낌임.


DSC-RX100M5 | 1/80sec | F/2.8 | 25.7mm | ISO-1600


개인적으로는 테일러링을 좋아하기 때문에 오버 코트도 좋았지만 이렇게 반듯하게 나온 블레이저들이 좀 더 마음에 들었다.

마침 브랜드 디자이너 김지혜님도 프레젠테이션 당일 이 블레이저를 입고 계셨는데 키가 훤칠하셔서 그런지 아주 잘 소화를 +_+


DSC-RX100M5 | 1/80sec | F/2.8 | 25.7mm | ISO-1600


올 상반기에는 실키한 소재로 여유로운 스타일을 즐겨보는 것도 좋겠다.


DSC-RX100M5 | 1/80sec | F/2.8 | 25.7mm | ISO-1600


물론 소재가 주는 특성상, 어지간히 마르지 않고서는 쉽게 도전할 수 없을 것 같긴 하네 ㅎㅎ


DSC-RX100M5 | 1/80sec | F/2.8 | 18.5mm | ISO-1600


(핏한 이너가 부담스럽다면 역시 오버핏의 재킷을 툭 걸쳐주는 것이 좋겠다)


DSC-RX100M5 | 1/80sec | F/2.8 | 25.7mm | ISO-1600


넥라인에 디테일 보이나?


DSC-RX100M5 | 1/80sec | F/2.8 | 25.7mm | ISO-1600


퇴근하고 간 거라 행사 다 끝났을 때 현장에 도착해서 1층에서 막 철수하고 계시는 스태프 눈치가 보여가지고 오래 있지는 못했네.

그래도 오랜만에 시크한 여성미 뿜뿜하는 브랜드 프레젠테이션 본 것 같아 기분은 좋았음.

연락 준 명균이 고마워 - 수고했다!



=



DSC-RX100M5 | 1/100sec | F/2.8 | 12.6mm | ISO-400


라프 시몬스(Raf Simons) 성님이 이끌고 계시는 캘빈 클라인(Calvin Klein)의 205W39NYC.

이름만 캘빈 클라인이지 가격은 사실상 라프 시몬스랑 다를 바 없기에 과연 뭐가 다르길래- 하는 생각이 있었는데

마침 런칭을 기념하는 팝업 스토어가 청담 무이(MUE)에 마련됐다고 해서 구경하러 가봤다.


DSC-RX100M5 | 1/60sec | F/2.8 | 25.7mm | ISO-640


기범이의 디제잉으로 무드가 한껏 고조되었던 현장.


DSC-RX100M5 | 1/30sec | F/2.8 | 8.8mm | ISO-400


칵테일로 기분 업!


DSC-RX100M5 | 1/60sec | F/2.8 | 25.7mm | ISO-640


사진으로만 보던 컬렉션 피스를 실제로 볼 수 있게 되어 매우 감격!


DSC-RX100M5 | 1/50sec | F/2.8 | 10.9mm | ISO-400


205W39NYC 라는 이름은 실제 캘빈클라인의 본사가 위치한 205 West 39 Street 의 주소명을 딴 것이다.

컬렉션의 테마는 영화 <아메리칸 나이트 메어>, <아메리칸 드림>, <할리우드 드림 팩토리>에서 받은 영감을 토대로 만들었다고.

뭔가 역설적인 느낌이 들어서 재밌었다. 컬렉션의 이름은 역사적인 장소를 상징하고,

컬렉션의 테마는 '꿈' '할리우드'와 같은 단어가 들어가는 영화에서 따왔으면서, 실제로는 호러 무비를 그리고 있다는게 ㅎㅎ


DSC-RX100M5 | 1/80sec | F/2.8 | 25.7mm | ISO-400


우리나라로 치면 '압구정로402'쯤 되려나 ㅎㅎ


DSC-RX100M5 | 1/100sec | F/2.8 | 25.7mm | ISO-400


올드 클래식 무비에서 받은 영감 답게 고전적 디테일들이 가득.


DSC-RX100M5 | 1/20sec | F/2.8 | 25.7mm | ISO-640


내가 알던 캘빈 클라인과는 확실히 다른 무드.


DSC-RX100M5 | 1/30sec | F/2.8 | 25.7mm | ISO-400


(여기도 블레이저가 +_+)


DSC-RX100M5 | 1/60sec | F/2.8 | 25.7mm | ISO-640


컬러는 핑크지만 그래픽을 자세히 보면 을씨년스러운 모습.


DSC-RX100M5 | 1/20sec | F/2.8 | 25.7mm | ISO-400


여성 카테고리에 비해 상대적으로 남성 카테고리는 너무 비중이 적어서 그 부분은 좀 실망했다.


DSC-RX100M5 | 1/30sec | F/2.8 | 25.7mm | ISO-3200


요 레인 코트는 좀 마음에 들더군.


DSC-RX100M5 | 1/30sec | F/2.8 | 25.7mm | ISO-3200


브랜드 네임에 관한 설명을 디자인으로 승화.


DSC-RX100M5 | 1/60sec | F/2.8 | 25.7mm | ISO-3200


웨스턴 무드 굿.


DSC-RX100M5 | 1/60sec | F/3.2 | 16.6mm | ISO-500


난 아까 마음에 들었던 레인 코트를 만지작거려봤는데,

나한테도 잘 맞을 것 같아서 가격이나 볼까 하고 가격표를 살펴봤더니만

이걸 아무렇지 않게 살 수 있는 날보다 내가 라프 시몬스로 다시 태어나는 것이 더 빠를 것 같다는 생각이 호호호 -

한국에서 얼마나 잘 팔릴지 모르겠다.

반가운 팝업 스토어이긴 했지만 ㅎ



=



DSC-RX100M5 | 1/400sec | F/2.0 | 8.8mm | ISO-1600


겐조(Kenzo)의 깜짝 파티가 한강에서 열린다고 해서 오랜만에 한강을 찾았다.

저 멀리서부터 밝게 빛나는 겐조의 로고 네온 사인이 눈에 빡! 들어왔는데,

그 앞에 보니 저건 뭐지 - 포장마차들인가?


DSC-RX100M5 | 1/125sec | F/1.8 | 8.8mm | ISO-500


했는데 오 ㅋㅋㅋ 길거리 음식을 ㅋㅋㅋ

겐조 컵에 담아 먹는 오뎅이라 +_+ ㅋㅋㅋ


DSC-RX100M5 | 1/125sec | F/2.8 | 25.7mm | ISO-500


달고나도 겐조 감성으로 빡!!!


DSC-RX100M5 | 1/50sec | F/1.8 | 8.8mm | ISO-1600


뭔가 심상치 않구나 싶어서 파티장 안으로 들어가봤는데 우와 ㅋㅋㅋㅋ 완전 실내 포장마차가 따로없네 여기 ㅋㅋㅋㅋ


DSC-RX100M5 | 1/80sec | F/1.8 | 8.8mm | ISO-1600


부침개에 닭강정 ㅠㅠ 윤식당을 참고한게 아닌가 싶었는데 아무튼 굉장한 핑거 푸드 셀렉션이었어!!!


DSC-RX100M5 | 1/125sec | F/2.8 | 17.9mm | ISO-1600


이것도 그냥 미니 버거가 아니라 패티 대신 불고기를 올린 불고기 버거 ㅠ

맛있는게 너무 많아서 내가 순간 이성을 잃고 먹는데에만 집중할 뻔 했다 ㅋㅋㅋㅋ


DSC-RX100M5 | 1/80sec | F/1.8 | 8.8mm | ISO-1600


정신 차리고 좀 더 안쪽으로 들어가 봤음.


DSC-RX100M5 | 1/640sec | F/1.8 | 8.8mm | ISO-1600


와 이 비주얼 뭐냐 진짜. 기가막히네.


DSC-RX100M5 | 1/500sec | F/1.8 | 8.8mm | ISO-1600


갑자기 미래 도시로 건너온 느낌 +_+

여기 원래 이렇게 생긴건가 아니면 겐조 파티 때문에 이렇게 꾸민건가? 되게 멋지네?


DSC-RX100M5 | 1/320sec | F/2.8 | 19.1mm | ISO-1600


갑자기 소란스러워지는 것 같아 무슨 일인가 하고 무대쪽으로 가봤는데 세상에, 아이콘(Ikon)이 깜짝 공연을 시작하는게 아닌가 +_+

아이콘이 출연하는 줄은 몰랐어서 완전 깜놀!!!


DSC-RX100M5 | 1/400sec | F/2.8 | 25.7mm | ISO-1600


덕분에 내 팔자에 아이콘을 이렇게 가까이서 본다 ㅋㅋㅋ


DSC-RX100M5 | 1/200sec | F/2.8 | 25.7mm | ISO-1600


사랑을 해따~


DSC-RX100M5 | 1/400sec | F/2.8 | 25.7mm | ISO-1600


우리가 만놔~


DSC-RX100M5 | 1/400sec | F/2.8 | 25.7mm | ISO-1600


그냥 설명 생략하기로.


DSC-RX100M5 | 1/400sec | F/2.8 | 25.7mm | ISO-1600


DSC-RX100M5 | 1/400sec | F/2.8 | 25.7mm | ISO-1600


DSC-RX100M5 | 1/320sec | F/2.8 | 25.7mm | ISO-1600


DSC-RX100M5 | 1/320sec | F/2.8 | 19.1mm | ISO-1600


DSC-RX100M5 | 1/160sec | F/3.2 | 25.7mm | ISO-500


큰 기대 안하고 갔다가 생각보다 너무 알차게 잘 꾸며놔서 놀랐던 겐조 파티!

오랜만에 들뜨는 파티를 만난 것 같아 즐거웠음!



=



DSC-RX100M5 | 1/100sec | F/2.8 | 25.7mm | ISO-1600


동반자님의 탄신일을 기념하는 식사.


DSC-RX100M5 | 1/40sec | F/2.0 | 8.8mm | ISO-500


밥은 간단히 먹고 와인을 한잔 하기로 했다.

그래서 들른 곳은 상수역 근처에 있는 골메이 마켓(Gourmet Market).


DSC-RX100M5 | 1/40sec | F/2.8 | 18.5mm | ISO-500


여기는 다양한 와인과 맥주를 파는 곳인데 안주 할만한 것들도 팔고 각종 요리 재료들을 모두 파는 곳으로 잘 알려져있다.

근데 네이버에서 검색해보면 사람들이 고메 마켓, 구르메 마켓, 구르미 마켓 등등 각자 편한대로 표기를 해놔서

진짜 여기는 그냥 알고 있는 사람들만 가게 되는 곳 같았음. 검색이 잘 안돼 ㅋㅋㅋㅋ


DSC-RX100M5 | 1/30sec | F/2.0 | 8.8mm | ISO-500


나는 예전에 우연히 지나가다 여기에 한번 들어와 본 적이 있었는데 그때는 그냥 구경만 하고 나갔었고

이번에 처음으로 여기서 와인을 사보기로 한 것.


DSC-RX100M5 | 1/25sec | F/2.0 | 8.8mm | ISO-1000


여기가 좋은게, 와인이나 맥주를 구입하면 바로 가게 옆에 마련된 테이블에 앉아서 곧바로 즐길 수가 있다.

우리는 동반자님의 생일 케익을 들고 있었는데 흔쾌히 사장님께서 케익 먹을거면 접시와 포크를 주겠다며 감동의 서비스를 ㅠㅠ


DSC-RX100M5 | 1/15sec | F/2.0 | 8.8mm | ISO-500


그래서 덕분에 기분 좋은 와인 파티를 하게 되었다.

마침 날도 많이 풀려서 밖에 앉아도 별로 춥다는 생각도 들지 않았고 조용한 골목이라 둘이 대화하기에도 좋았어서 아주 만족 +_+


DSC-RX100M5 | 1/30sec | F/2.0 | 8.8mm | ISO-1250


결국 기분이 좋아서 맥주도 하나 더 사먹어 봤음 ㅋ

사장님이 - 뭐 당연한 거겠지만 - 가지고 계신 주류들에 대한 애정과 지식이 진짜 엄청나신 것 같았다.

우리가 잘 모르니까 이것저것 여쭤봤는데 추천도 딱딱 잘 해주시고 설명도 너무 잘 해주셔서 감동 받았음.

오죽하면 이 맥주는 나도 이제 설명할 수 있을 정도겠어 ㅋㅋㅋㅋ


DSC-RX100M5 | 1/15sec | F/2.0 | 8.8mm | ISO-1250


근데 잠깐 자리를 비운 사이에 길냥이 한 마리가 우리 테이블 아래에 자리를 ㅠㅠㅠㅠ

우리가 너의 보금 자리를 뺏은거니 설마 ㅠㅠㅠㅠ



=



DSC-RX100M5 | 1/25sec | F/2.2 | 10.1mm | ISO-320


신사동에 있는 백산안경점이 런칭 2주년을 맞았다.


DSC-RX100M5 | 1/30sec | F/2.8 | 13.9mm | ISO-200


일본에서만 만날 수 있던 백산안경이 처음으로 해외에 매장을 오픈한 곳이 바로 여기 서울인데,

오픈 때 여기 처음 갔던 날 눈이 휘둥그래져서 신나서 선글라스 고르고 그랬던 기억이 엊그제 같거늘 그게 벌써 2년 전이라니 ㄷㄷㄷ


DSC-RX100M5 | 1/80sec | F/2.5 | 11.6mm | ISO-200


이번에는 특별히 2주년을 맞아 백산안경의 서울 한정판 모델도 만들었다고 했다.


DSC-RX100M5 | 1/80sec | F/2.8 | 25.7mm | ISO-200


베이스가 된 프레임은 오리지널 프레임 윕스 투-톤(Weeps Two-Tone)으로,

기존의 유광 코팅을 무광으로 바꾸고 컬러 렌즈를 넣은 것이 포인트다.


DSC-RX100M5 | 1/80sec | F/2.8 | 25.7mm | ISO-200


요렇게 안경으로 착용할 수도 있음.


DSC-RX100M5 | 1/50sec | F/2.8 | 25.7mm | ISO-200


깨알같이 안쪽에 'SEOUL' 이라는 단어를 각인!

단 50개 극한정 모델이라니 이 예쁜 아이를 손에 넣으려거든 반드시 서둘러야 할 것이다.


DSC-RX100M5 | 1/15sec | F/2.8 | 25.7mm | ISO-200


케이스도 스페셜하게 페이즐리 패턴으로 싹 +_+


DSC-RX100M5 | 1/15sec | F/2.8 | 25.7mm | ISO-200


(자세히 보면 케이스 안쪽에 2주년을 기념하는 문구가 새겨져있다)


DSC-RX100M5 | 1/15sec | F/2.8 | 25.7mm | ISO-200


선글라스로도, 일반 안경으로도 모두 다 예쁘게 잘 나와준 듯.


DSC-RX100M5 | 1/25sec | F/2.8 | 25.7mm | ISO-200


매니저님께서 2주년 기념으로 머그컵과 받침대를 만드셨다고 선물로 챙겨주셨는데

1주년때는 아이보리 컬러의 머그컵을 만들었었으니, 그것과 이걸 셋트로 쓰면 참 좋겠구나 +_+

(컵 받침대도 엄청 간지남 ㅠㅠ)


DSC-RX100M5 | 1/25sec | F/2.8 | 25.7mm | ISO-320


감사합니다 백산안경!

서울점의 2주년도 진심으로 축하해요!


끝.



Posted by 쎈스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