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5T | 1/250sec | F/2.8 | 16.0mm | ISO-1600


상수역을 그렇게 많이 지나쳤었는데도 이 구스토타코(Gusto Taco)의 존재에 대해 사실 전혀 알지 못하고 있었다.

뭐 근데 그럴 수 밖에 없는 게 내가 상수역을 지나치기만 했지 상수역에서 뭘 해 본 적은 거의 없었으니깐 ㅎ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1600


브라운브레스(Brownbreath)가 작년부터 야심차게 진행하고 있는 프로젝트B(ProjectB)가

이번에는 바로 이 구스토타코와 협업을 했다고 해 그를 알리는 자리에 다녀왔다.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600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온 것은 이 에이프런과 토트백.

그 옆으로 보이는 테이블에 놓인 것까지 이 모든 것들이 이번 프로젝트의 결과물이다.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600


처음엔 이게 무슨 그림인가 했는데, 가만 보니 이거이거 타코 만들 때 쓰이는 재료들?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1600


적재적소에 위치한 다양한 포켓이 실용적인 측면까지 신경썼음을 보여주고 있었다.

이는 당연히 브라운브레스가 만들었고 +_+


NEX-5T | 1/200sec | F/2.8 | 16.0mm | ISO-1600


브라운브레스가 구스토타코를 위한 앞치마를 만들었다면

구스토타코는 브라운브레스를 위한 한정 메뉴를 새롭게 선보였다.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타코에서 흔히 볼 수 없는 소시지와 에그 스크램블이 안에 숨어있음 ㅎ


NEX-5T | 1/200sec | F/2.8 | 16.0mm | ISO-1600


그리고 이건 무려 브라운브레스가 직접 참여해서 새롭게 개발했다는 소스!

엄청 맵다고 이름을 무슨 디아블로라고 지었다던데 아무튼.

나도 한 병 살까 했는데 이거 유통기한이 냉장보관 해도 한 달 정도 밖에 안된다고 해서 구입 실패 ㅠ

한 달 안에 다 먹을 자신은 없었으니깐....


NEX-5T | 1/200sec | F/2.8 | 16.0mm | ISO-1600


오렌지 마가리타도 새롭게 뙇!


NEX-5T | 1/250sec | F/2.8 | 16.0mm | ISO-1600


나는 지체없이 신메뉴를 먹어보기로 했다.

오픈 날이라고 감사하게 무료로 쏴주심!!!!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1600


차마 구입할 수 없었던 이 소스를 여기서라도 실컷 먹어보자는 마음으로 진짜 타코 위에 아낌없이 투척!!

처음엔 타코랑 소스가 함께 나온 건 줄 알았는데 그건 아니라네 ㅋ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1600


아따 침 고인다잉 -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1600


타코를 한 입 베어물고 쳐묵쳐묵거리며 구스토타코 상수점 안을 좀 둘러봤다.


NEX-5T | 1/50sec | F/11.0 | 16.0mm | ISO-1600


프로젝트B에 대한 안내문구.

뭐 그렇다는 이야기.


NEX-5T | 1/50sec | F/2.8 | 16.0mm | ISO-1600


분주한 키친.

모자 쓰신 분이 무려 사장님!!!


NEX-5T | 1/250sec | F/2.8 | 16.0mm | ISO-1600


구스토타코의 기본 메뉴들.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600


저기 테이블 왼쪽 아래 놓여있는 게 브라운브레스 한정 타코.

포장도 브라운브레스답게 했더라 ㅎ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1600


매장 안쪽 벽면에서는 구스토타코와 브라운브레스의 프로젝트에 대한 다큐멘터리 영상이 스크리닝.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1600


재미있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지금 사진 속에 보이는 두 분이 이 곳을 만든 부부인데,

딱 보면 알겠지만 사장님은 외국인이고 사모님은 한국인이시다.

원래 사장님께서는 미 월스트리트 증권가에서 근무하시던 분이셨는데 출산문제로 한국에 왔다가 아예 여기 정착을 하게 되셨다고 ㅎ

그래서 무슨 일을 할까 고민하시다가 이 구스토타코를 오픈하게 됐다는 이야기를 우연히 듣게 되었다.

난 참 재밌더라. 미국인이, 한국땅에서, 멕시코 음식을 만들어 판다? 근데 심지어 맛있기까지?

그리고 또 하나 놀라운 사실이, 대부분의 타코 판매점은 토르띠야를 시중에서 구입해 쓰는데 여기는 직접 만들어 쓴다더라.

전세계에 그런 곳이 몇 군데 안된다고 하던데 진짜 대단해!!!!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1600


감탄을 연발하며 멋지게 한 장 찍을랬더니 키도가 저기 저러고 앉아서 자기 좀 찍어달라고 징징거려서 한 장 찍어줌.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1600


그래서 여기서 다시 찍었다 ㅋㅋㅋㅋ

몰랐던 이야기를 듣고 나니 괜히 더 이 콜라보레이션이 멋져 보이던데?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1600


브라운브레스와 구스토타코의 협업 결과물은 한정 기간 동안 구스토타코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고 하니

홍대나 합정, 상수 부근에 들를 일 있는 분들은 꼭 가서 드셔보시길. 진짜 맛은 내가 보장함!!!!


브브 고생했어요! 구스토타코도 응원합니다!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