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rahmane

0403-0413 : 유니클로 UT 전시, 브라만 쇼룸 방문, 소공동 뚝배기집, 신사역 에머이, 압구정 대가방, 합정역 도리, 니베아맨 x 레알마드리드, NMD 고어텍스, 나는 소공동 뚝배기집을 참 좋아한다.그 특유의 '일부러 입힌듯한' 불맛 때문이다.그래서 가끔 동반자가 소공동 뚝배기집에 가자고 하면 그렇게 기분이 좋을 수가 없다.(물론 다른 걸 먹자고 해도 기분은 늘 좋다) 큼직하게 썰어낸 양파나 눈에 너무 잘 보일 정도로 거칠게 빻아낸 고춧가루는보통의 제육 직화구이를 만드는 곳에선 보기 어려운 것들인데여긴 고집스럽게 그런 재료들을 쓰고 있어서 뭐랄까, 분명한 색깔을 가지고 있는 것 같다는 점이 참 재밌다.(물론 이걸 다 먹고 나면 이빨 사이에 엄청난 양의 고춧가루가 끼어 있어서 그건 좀 곤란하지 늘...) 아무튼 이 날도 소공동 뚝배기집에서 제육 직화 구이를 먹었는데합정역에 있는 소공동 뚝배기집은 다른 곳과 달리 술안주하기 좋은 재미있는 메뉴를 많이 취급하고 있길래뭘.. 더보기
0715-0723 : 연남동 경의선 숲길 산책, 브라만 런칭, 배드파머스 샐러드, 피키파파 소세지 치즈 번 어느 주말의 점심 식사. 요새 종종 가는 비밀의 카페에 가서 뭣 좀 할 게 있었는데 입이 심심해서 샐러드를 주문해 봤더니 은근히 퀄리티가 괜찮아서 놀람. 리코타 치즈의 큼큼함이 난 너무 좋앙. 종종 시켜먹어야겠음. = 양장피가 먹고 싶어 그냥 근처 눈에 띈 중국집에 가서 양장피를 주문해 먹었는데 양장피가 맛이 없을 수도 있다는 걸 살면서 이 날 처음 경험함. 오히려 자장면은 맛있었는데. 짬뽕도 괜찮았고. 대체 양장피는 왜.... 아, 이것도 별로였음. 잡채와 밥이 전혀 조화가 안되던 잡채밥. 심지어 잡채도 별로. = 어째 먹는 것만 기록하는 느낌인데, 사실 요새 별로 일이 없어서 먹는 것 외에는 기록할 게 딱히 ㅋㅋㅋ 며칠간 속이 좀 안좋았어서 밀가루도 피하고 자극적인 것도 피하고 그랬는데, 김치전은 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