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어있는 아이콘서플라이 쇼룸을 찾아라.

 

 

Herschel, Marshall Artist, AiAiAi, Clae 의 국내 디스트리뷰터를 맡고 있는 아이콘서플라이에서 샘플세일을 열었다.

시즌 오더를 위해 미리 받았던 샘플들을 이월을 맞아 모두 균일가 판매를 하는 것인데

솔직히 옷이야 뭐 나한테 맞을리 없으니 악세사리나 구경해 볼까 하고 가봤다.

 

 

역시나 가방과 신발이 어마어마함.

 

 

허쉘 가방들이 놀랍게도 3만원 5만원 막 이래...

내가 백팩 메고 다닐 일이 딱히 없어서 사지는 않았지만.. 진짜 장난 아니었다 가격이;;;

 

 

마샬아티스트 의류들은 3만원부터 15만원까지 균일가로.

역시 말이 안되는 가격;;

 

 

시원시원해서 좋네 ㅋ

 

 

그리고 꼬떼씨엘 만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장난 없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클레이 스니커즈도 5만원 막 이러고 진짜;;

사이즈만 맞았으면 정말 아오;;;;;

(오히려 안맞아서 다행이라고 위안을..ㅋㅋㅋㅋㅋ)

 

 

아이아이아이 이어폰 가격이 이게 말이 되냐고;;

 

 

그래서 집어들었다.

 

 

허쉘의 지갑과 파우치들.

2만원 막 이랬으니.. 진짜 거저 주는거네 그냥?

 

  

  

  

 

"창 밖에 바람이 많이 부는걸 보니 오늘은 파도가 심하겠군"

 

 

근데 여기서 주목할 건..

난 분명히 샘플이라 나한테 맞는 사이즈가 아닐거라 생각했는데..

내가 저걸 어떻게 입고 있었을까..

...

왜 샘플이 내게 맞는 사이즈 인건가..

...

...

결국 비밀의 무언가를 구매했다는 마무리...

 

 

칼하트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시즌오프인데 으힉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매번 느끼지만 칼하트는 정말 젊은 친구들 사이에서 대세 구나 +_+

1등으로 오신 분이 새벽 5시 반인가 그때 오셨다고 ㄷㄷㄷㄷㄷ

 

 

안에는 난리.

애초에 뭐 사려고 왔던 건 아니었어서 그냥 칼하트 식구들 고생하는 거 같아서 음료수나 사다주고 말았는데

이 줄과 인파를 내가 12시 반에 보고 4시 넘어서 였나.. 다시 지나가다 봤는데 줄이 그래도 였...

멋지다 칼하트 ㅋㅋ

 

 

아이콘 서플라이의 샘플 세일과 칼하트의 시즌오프에 이어 이번에는 킨키로봇.

킨키로봇에서는 창립 6주년 기념 몬스터 세일을..

시즌오프를 한 적은 있었어도 거의 전 상품을 전부 다 세일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라고..

아니 근데, 뭐 다 좋은데, 진짜 왜 다 같은 시기에 시작을 해서 이렇게 사람 피말리니 ㅠㅠ

 

 

이것들 다 세일.

 

 

킨키로봇에선 처음으로 간지나는 쇼핑백도 제작해서 복주머니 판매도 했다 ㅎ

쇼핑백 하나에 10만원이었는데 속 안에 들은 건 뭐 좀 다르긴 하지만 어쨌든 평균 10만원 이상 한다고 ㅎㅎ

 

  

  

 

책도 세일 +_+

 

 

아고 귀여워랑

 

  

 

그러고보면 난 정말 베어브릭에 안빠진게 천만 다행이야..

이걸 정말 돌 같이 봤으니 얼마나 다행이야 ㅋㅋ

 

  

 

암튼 보이는거 죄다 세일 ㅋ

저기 저 파뮤파뮤 400%도 +_+

하지만 난 베어브릭은 정말.. ㅋㅋ

 

  

  

 

그러다가 못 볼 걸 보고,

 

 

뭘 샀을까?

사진에 보이는 걸 샀을까?

후후후 -

 

세 군데가 짠 듯이 동시에 이렇게 이슈를 만들어 주셔서 내가 참 힘들었는데

그래도 덕분에 재밌는 구경도 하고 오랫만에 손님 북적북적한 가게들 보니까 기분도 좋고 +_+

아이콘 서플라이, 칼하트, 킨키로봇 모두 화이팅 !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tt 2013.01.26 23:11  댓글쓰기

    마샬아티스트는 셔프부터 아우터까지 전부다 M인가요?

    추운데 감기조심하세요!

  2. BlogIcon 엔실장 2013.01.28 11:22 신고  댓글쓰기

    머스트 해브 아이템들이 꽤 눈에 보이네요.
    매주 둘째 주 토요일인가? 혜화에서 열리는 장터도 있다는데
    전 2월달에 한번 가보려구요~




가로수길 커피스미스 근처 ALO 안경점 바로 옆에,

10월 1일 금요일 부터 3일 일요일까지 딱 3일간만 오픈되는 팝업스토어가 하나 생겼다.

이곳은 차후에 Mag n Mag가 곳 들어설 곳으로, 내부 공사를 시작하기 전에

360Sounds와 AiAiAi 그리고 Villa M과 Republic Bike가 함께 모여 그들만의 작은 홍보 부스 격인 팝업스토어를 만든 것.






360Sounds의 멋진 포스터 월을 지나 안쪽으로 들어가 보면 AiAiAi의 Tma-1 헤드폰 청음 체험 부스가 있는데

매번 광고 사진으로만 보던 Tma-1을 실제로 써보니 이거 음질 표현력이 장난이 아닌데?

착용감도 너무 좋고 중저음 표현력도 상당히 깔끔했다 +_+






내가 팝업스토어를 찾았을때 때마침 다들 저녁식사 얘기를 꺼내고 있길래 나도 형제님들과 함께 저녁식사에 합류, 썬더버거를 찾았는데

어렸을때 이태원에서 먹었을땐 진짜 이게 신세계 로구나 - 싶었던 기억이 어렴풋이 남아있었는데

이번에 가로수길에서 다시 먹어본 썬더버거는 나로 하여금, 다시는 이곳에 올 일이 없게 만들어 주었다.

정말 돈 아까웠음.






10시부터 360파티가 시작이 된다기에 그 전에 영욱이랑 잠시 건물 뒷편 주차장에 앉아 승리양과 이런 저런 얘기를 나누었는데

이거 얘기 나누다 보니 뭔가 심하게 우울해 지더라 -_-;

하지만 승리양이 난데없는 비트박스 개인기를 선보여 준 덕에 그나마 좀 기분이 살아났음 ㅋ

업이형은 비밀의 업체를 찾아가 자신의 옷 등판에 회사에 대한 애사심을 마킹으로 남기는 대범함을 선보이며 역시 내 기분을 업 시켜주었고 ㅎ






이번 팝업스토어의 가장 큰 매력은 모든게 공짜 라는 거다.

입장도 공짜, 술도 공짜, 파티도 공짜 !

(당장 오늘 토요일 밤에도 공짜이니 토요일 밤 딱히 약속 없는 분들이라면 주저말고 가로수길을 찾아주시길)

아무튼 시간이 되어 다시 팝업 스토어 안으로 들어갔는데 이번에는 Republic Bike의 자전거가 눈에 띄었다.

리퍼블릭 바이크는 매그앤매그 에서 정식으로 판매를 하게 될 싱글기어 바이크로

이제는 진짜 싱글기어 바이크가 대중화 되는게 시간 문제라는 생각이 들더라 ㅎ






360파티는 진무형의 디제잉으로 시작이 되었고

파티를 즐기러 온 분들은 무제한 무료로 제공되는 빌라엠과 함께 취해갔다 -


 



나는 자전거 둘 곳이 마땅치 않아 파티장 한켠에 자전거를 세워두고

매그앤매그에서 나눠준 자전거 안경을 득템 !

하지만 동그란 테는 역시 나에게 어울리지 않는다는 현실만 깨닫고 쓸쓸히 파티장을 빠져 나왔다;






낙원이는 그런 내 얼굴을 아이폰으로 찍더니 12% 김아중 이라는 괴상망측한 얼굴인식 결과를 보여주었고,

성진이는 한국사람이 맞나 싶고,

그렇게 나는 보람이의 예언대로 외로움만 심히 느끼며 쓸쓸히 집으로 돌아왔다는,



뭐 결말이 이래?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