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카콜라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스피드 스케이팅 경기 직관 후기 - 여자 500m 예선 / 3000m 계주 결승 오랜만의 평일 낮 여유.쉐이크쉑에서 기분 좋게 미국맛으로 하루를 시작해봤다. 그리고는 비밀의 벤츠 스프린터 탑승. 쏜살같이 달려 도착한 곳은 바로 강릉이었다.강릉이라.음.내가 분명 살면서 강릉에 적어도 한 번은 와보지 않았나 싶기도 한데 당최 머릿속엔 강릉에 대한 기억이 없네.그래서 좀 낯설고 들뜨기도 했던 순간. 도로 옆 가드 펜스에 그려진 수호랑을 보니 슬슬 올림픽 기분이 나는 것 같네. 강남 아니고 강릉.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을 직접 관람하기 위해서는 평창 또는 강릉으로 가야 했는데거기서 바로 경기장으로 들어갈 수 있는 게 아니라 평창과 강릉에서지정된 장소에 세워진 경기장 출입용 셔틀 버스를 타야만 입장이 가능하다고 하여우리는 벤츠에서 내린 뒤 강릉역을 지나 셔틀 버스가 서있는 곳으로 움직였다.. 더보기
0129-0206 : 포터 서울 한남 스토어,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 캘빈클라인 애프터파티 with 혁오밴드, 보테가 베네타 초콜렛, 화보 촬영, 이춘복참치, 일칠오도씨 눈이 예쁘게 내렸다.쌓이길래 제법 날씨와 도로 상황이 걱정됐지만, 아무튼 예쁘게 내리니 좋았다. 비는 소리가 나서 좋지만 눈은 소리가 나지 않아서 좋다.할 일은 태산이었지만, 눈 내리는 창 밖을 보니 속절없이 나는 또 그렇게 좋아만 했다. =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쇼핑.케이스가 예쁘다.인트레치아토 패턴이 예쁘게 표현됐네. 캬 품격. 사실 쇼핑한게 아니고 초콜렛이다 ㅋ보테가 베네타의 놋 클러치 모양으로 만든 초콜렛이라고 +_+ 오 ㅋ 제법 그럴싸함 ㅋㅋㅋ패턴도 이쁘게 넣었네 ㅋㅋㅋ 나는 화이트 초콜렛을 참 좋아함.씁쓸한 맛이 강한 다크 초콜렛 별로 안 좋아하는 초딩 입맛임. 직원들하고 나눠 먹으려고 아깝지만 과감히 반토막 냄.다들 맛있게 먹어서 나도 기분 좋네 +_+ = 포터(Port.. 더보기
코카콜라(Coca-Cola) 자이언트 자판기 속으로 : 홍대 앞에 들어선 코카콜라의 멋진 동계 올림픽 놀이터 홍대 정문 앞에 거대한 코카콜라(Coca-cola) 자판기 모양의 건물이 들어섰다. 자세히 보면 동전 넣는 구멍까지 깨알 구현을 한 멋진 익스테리어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물론 김연아와 박보검의 풋풋한 얼굴이 크게 들어간 초대형 현수막도 한 몫 제대로 하고) 입구로 들어서면 일단 직원의 안내에 따라 잠시 멈춰서서 코카콜라의 다이나믹한 영상을 잠시 감상해야 했다. 처음엔 굳이 뭐 이렇게 입구에서부터 멀뚱멀뚱 서서 영상을 봐야하나 했는데, 가만 생각해보니 이 건물이 결국 자판기를 상징하는 것이니 아마도 자판기 속에서 코카콜라가 움직이는 모습에 좀 더 감정이입이 되라는 뜻으로 마련한 작은 매개체였던 것 같다. (영상은 이 작은 방의 양 옆 벽면 전체에 쏘아지며 코카콜라 보틀이 평창 올림픽을 향해 이동하는? 모.. 더보기
Previously :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튜블라 제록스 아트, NMD 시티삭, 스테레오 바이널즈 x 장 줄리앙, 압구정 곱창, 보광동 대성 하이포크, 화보 촬영 새 신발 신은 날은 늘 기분이 좋다.이거 사두고 거의 1년 가까이 묵혀뒀던 것 같은데 이제야 신네 +_+요망한 번개가 깔창에만 새겨져 있어서 겉으로 보면 프라그먼트 컬래버레이션인지 전혀 알 수 없는 데이브레이크 +_+귀요미 굿굿. 코카콜라를 좋아한다는 걸 아는 지인들이 가끔 해외 여행을 다녀올 때 이렇게 선물을 하나씩 사다주곤 하는데앞으로도 많은 선물과 증정을 기다려 봅니다.여러분 저는 언제나 환영이에요. = 회사를 옮기고 나서 좋은 것 중 하나는 좋은 교육 시간이 종종 있다는 것.업계 혹은 또 다른 시장에서 한 획을 그으신 저명한 분들의 강의는 언제 들어도 신선하고 재미있다.비밀의 이번 강의에서도 아주 유익한 꿀팁을 얻었다능 +_+ = 고트(GoatApp)에서 구입한 신발이 드디어 왔다.2주정도 걸린 .. 더보기
Previously : 아트토이컬쳐, 에잇세컨즈 도시남녀, 스와치 팝, 반스 x 라인프렌즈, 코튼데이 문수권, 배럴즈 스토어, 백산안경원, 레이지 마소, 에이카화이트, 에콴디노 이건 1주 전 이슈지만 1주 전에 블로그 포스팅을 쉬었기에 이번에 끼워 팔기 ㄱㄱ 아트토이컬쳐(Art Toy Culture) 2016 전시를 보고 왔다. 경매로 나온다면 입찰하고 싶을 정도로 갖고 싶은 스티키 몬스터 랩(Sticky Monster Lab)의 앤디 워홀. 창조형님 너무 바빠 보이셔서 인사도 못함 ㅇㅇ 키도(Kiddo)형님의 새로운 피규어 시리즈.체게바라에서 모티브를 따왔다고 ㅎ 동진이(GFX) 부스에서 만난 돈패닉(Don't Panic Seoul) 매거진과 GFX의 컬래버레이션 아트웍 시리즈들.매거진 안에 삽지로 담긴 아트웍인데 저렇게 하나씩 액자로 만들어 놓으니 전부 다 귀한 작품같고 좋다.나도 매거진 한 부 선물 받았는데 나중에 저렇게 액자로 만들어야겠음 ㅎ 로타(Rotta) 부스에서 .. 더보기
Previously : 스테레오 바이널즈 x 코카콜라, 신세계 강남 준지, 리바이스, 에이카화이트, 비피비, 제임슨 컬트필름클럽, 신사동 차알, 월리를 찾아라, 경덕이 결혼 페이퍼 마감하던 날.기획회의 할 때 툭 던졌던 아이디어가 채택되는 바람에 급하게 진행했던 기사.3월호에 실려야 했기에 봄내음 가득한 분위기를 만들려고 애를 좀 썼는데 하필 촬영 당일 날씨가 영하 10도여서 엄청 힘들었다지...아무튼 무사히 마무리 해서 다행이다 ㅎ 비밀의 식사 미팅.오랜만의 차알(Cha'R).레스토랑 사징님 성이 '차'라서 이름이 '차알'이라지.아무튼 여기 맛있음 ㅇㅇ 처음 주문해 본 차이니즈 커리 베이컨 쉬림프.커리라면 무조건 맛있을 거라는 기대감에 주문했는데 역시나!이거 완전 맛있었음! 입이 심심하니 밥도 함께 클리어. 뭐가 그리 신나니 +_+ = 현대백화점에 들어선 '월리를 찾아라' 조형물.생로랑 앞에서 월리 찾고 있는 느낌이 묘하다. 귀여웡 ㅠ어렸을 때 '월리를 찾아라' 정말 좋아.. 더보기
이제 브라더후드키친(Brotherhood Kitchen)에서 만나자 외관은 좀 의외였다. 솔직히 내가 그렸던 상상 속 이미지와는 많이 달랐다. '미국 가정식'을 타이틀로 한다는 소식에 으레 '나무판자'나 '적벽돌'과 같은 자재들이 쓰인 빈티지한 익스테리어를 예상했는데, "그건 너무 뻔하잖아?"라는 계산이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상당히 현대적인 건물 외형에 처음엔 좀 놀랐던 것 같다. 1층에는 더블트러블(Double Trouble)이, 지하 1층에는 런드리피자(Laundry Pizza)가 들어서있고 브라더후드키친(Brotherhood Kitchen)은 그 건물의 2층과 3층에 자리하고 있다. ※ 여긴 그래도 제법 빈티지한 무드로 표현한 걸 보니 외형은 현실적인 문제로 어쩔 수 없이 놔둔 듯. 사진 속에 보이는 문이 방금 밖에서 본 그 문의 안쪽이다. 가게 안으로 들어서자.. 더보기
주인장을 쏙 빼닮은 라이프스타일 편집매장 : 부산 통, 멋 義 발란사 멋, 義, 발란사. 콤마를 넣어 읽는건지 그냥 쭉 읽으면 되는건지 모르겠지만, 어쨌든 간판이 참 담담하다.담담한 간판에 '멋'과 '義'라는 단어가 적혀있으니 자칫 헤어샵으로 볼 수 있을 것 같다.허나 발란사(Balansa)는 수입 의류, 수입 액세서리를 취급하는 부산의 라이프스타일 편집매장이다.라이프스타일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것은 두 가지 이유 때문. 그 연유를 이제부터 소개하기로 한다. 간판이 주는 그 담담한 느낌과 다르게 매장 안으로 들어서면 활기 넘치는 느낌이 드는 것이 마치 순간이동을 한 것 같다.한 눈에 옷, 신발, 모자, 잡동사니들이 한꺼번에 들어오니 여기가 대체 뭐하는 곳인가에 대한 궁금증이 마구 샘솟는다.첫번째 이유는 여기에 있다. 발란사의 취급 품목을 패션이라는 카테고리로 국한지을 수 없.. 더보기
코카콜라에서 내가 그린 그림을 실제 제품으로 만들어 주었다! 감격스러운 순간 ㅠ 이게 내 눈앞에 실제하는 제품으로 서 있다니 ㅠ 결론부터 말하자면, 이 코카콜라 컨투어 바틀은 내가 디자인한 제품이다 +_+ 어떻게 된 일이냐고? 지금부터 차근차근 소개하겠다. 그러니까 그 시작은 지난 5월, 신사동 가로수길에 마련되었던 코카콜라 컨투어 바틀 하우스(Coca Cola Contour Bottle House)에서였다. 코카콜라의 상징과도 같은 유리병, 컨투어 바틀이 만들어진지 100주년이 된 것을 기념하는 당시 행사 내용 중 '나만의 컨투어 바틀을 만들자'는 일종의 백일장 비슷한(?) 참여형 이벤트가 하나 있어 재미삼아 응모를 했었는데, 그때 그렸던 그림이 당선이 되었다고 코카콜라 본사에서 내 그림을 입힌 실제 컨투어 바틀을 만들어 보내준 것! 3개월이나 지난 일이라 이벤.. 더보기
LAST WEEK : 노박주스, 쌀가게 by 홍신애, 이태원 양말가게, 미스터케밥, LC23, 코카콜라 보틀 하우스, KFC 마징가, 서울스시, 라멘S, 만화방 월요일이긴 했으나 샌드위치 연휴 사이에 끼여있던 날. 출근을 하지 않는 영욱이가 멀리 연남동에서부터 마실 나왔다길래 점심시간에 조우 했다. 뭉아 안녕? 영욱이네 부부에게 가로수길 잇플레이스 '노박수즈(Novacjuice)'를 소개했다. 덤덤한 영욱이와 들뜬 여진이. 나는 골든샤워를 주문했으나, 여진이한테 뺏김.....ㅋㅋㅋ 점심 식사 역시 가로수길 잇플레이스인 '쌀가게 by 홍신애' 에서.내겐 다 익숙한 곳이지만 연남동 귀빈에겐 모든 것이 생소할테니 즐거이 안내함. 언제나 정갈한 셋팅이 참 마음에 드는 오분도미 소불고기 정식.삼삼하게 먹을 수 있어 내가 매우매우 좋아해 +_+ 그렇게 연남동 귀빈과 즐겁게 점심 식사를 나누고는, 화요일 새벽까지 사무실에서 일을 했다지....어린이날이고 뭐고 이게 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