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이미

연휴 즐기기 3/3 : 에이미 누나 생일파티는 한강에서 칠링으로 지난 이틀간 어마어마한 스케쥴을 소화해내며 쉴틈없이 달려온 연휴의 마지막 날. 이틀동안 신나게 돌아다녔으니 마지막날은 집에서 버로우 타야지- 라고 생각하고 있었으나, 그게 그리 쉽게 될리 없지. 에이미 누나의 생일파티가 예정되어 있었기에 점심 시간 좀 지나고 나서 슬쩍 자전거를 끌고 나왔다. 아 - 근데 역시, 가로수길은 정말 예전의 가로수길이 아니더라. 명동 홍대 저리가라 할 만큼 사람이 많아졌어;; 동네 이웃 김사범과 스무디킹에서 조인, 지나다니는 자매님들 구경하며 안구정화 좀 하다가, 한강으로 나가는 길에 멋진 견공 한마리가 보이길래 습관적으로 셔터를 눌렀는데 저 뒤에 돼지가 더 눈에 들어오는 요상한 상황 ㅋ 그렇게 1분 쌩! 하고 달려 한강에 도착해 생일 주인공 에이미 누나를 만났는데, 비가 갑자.. 더보기
에이미하우스에서 오손도손 신년회 파티 한남동 어디엔가 숨어있는 에이미 하우스에서 2012년 신년회가 조촐하게 열렸다. 굳이 뭐 신년회라기 보다 뭐 그냥 얼굴도 볼 겸, 다같이 식사도 할 겸, 집들이 겸 뭐 겸사겸사 모인건데 가자마자 어마어마한 음식들이 쏟아져 나와서 요새 가뜩이나 살이 도로 찌고 있는 마당이라 당황했지만 내가 누구야 - 음식이 앞에 있으면 절제라는걸 잊는 남자. 미친듯이 먹어댔네 ㅋㅋ 이거 무슨 밥 먹으러 식당간것도 아니고 ㅋㅋ 하지만 역시 Fg2 멤버들의 모임이었기에 게스트인 나는 멀뚱멀뚱 - 조립식누나가 만들어왔다는 Fg2 아이싱 쿠키 감상하다가 황소희 음식 먹는거 감상하다가 병석이 머리 안감고 온거 감상하다가 에이미누나의 아들 '꼬마' 감상하고 그렇게 여유로운 금요일 밤을 보내고 있었다. 그러다가 지난 12월, 독일로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