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C-FX180 | 1/20sec | F/2.8 | 6.0mm | ISO-400



12월 30일 금요일 저녁. 퇴근과 동시에 사무실 안에서 간단한 식사와 함께 종무식이 있었다.

12월 중순에 이미 송년회를 한 마당이라 따로 자리를 만들거나 하지 않고 사무실에서 본사 직원들만 모여 간소하게 ㅎ

메뉴는, 사장님께서 좋아하시는 얌얌닭발.

닭볶음탕이랑 오돌뼈 그리고 닭봉이 주 메뉴인데 이게 되게 맵다 -_-; 사진만 봐도 매운게 느껴질 만큼;; 안 먹어본 사람은 몰라 이거;;

암튼 난 매운걸 못먹는데 2009년에 이걸 처음 멋모르고 덥석 먹었다가 큰 화를 입을뻔해서 ㅋ 그 뒤로 얌얌 음식은 더더욱 안먹는데 하필 메뉴가 ㅋ

그래서 그냥 조용히 밥만 계란찜과 함께 한그릇 먹고 말았다는 슬픈 후기.. 내 밥그릇은 고춧가루 하나 없이 깨끗.. 하아..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암튼 뭐 그렇게 간소한 종무식을 마치고 나는 청담동 모처에 숨어있는 비밀의 1807호로 몸을 옮겼다.

이곳에서는 알콜트레인 멤버들이 모여 싸이월드 사진첩 간지로 연말파티를 열고 있었는데

내가 갔을땐 이미 피자도 차갑게 식어있었고 멤버들도 제각각 찢어져 있었고.. 술도 마실만큼 마신 뒤였네?

대체 다들 얼마나 빨리 달린거야 ㄷㄷㄷ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야경이 기가막힌 1807호에서 나도 애들이 씌워준 머리띠하나 하고 분위기 파악을 하기 시작했는데

아니 예네들은 끓는물에 파 찌꺼기 몇개 띄워놓고 이상한 가족 상황극을 -_-;;

누구는 엄마고 누구는 아빠고 누구는 배다른 삼촌이고 내가 당황을 안할수가 없어 정신 못차리고 있다가

과자라도 먹어야 겠다 싶어서 포카칩을 뜯었더니 질소만 가득하고 과자는 몇개 없었다는 슬픈 후기가 이렇게 두번째;;;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그 중 진수가 유독 눈도 풀려 보이고 힘없어 보이길래 진수에겐 대체 무슨일이 있었던건가 하고 봤더니만

진수가 제일 사랑한다는 쿵과 함께 깨가 쏟아지는 아름다운 장면을 연출하느라 그랬던거구만?

진수야 그래도 너가 제일 부러워.. 힘내 +_+ 넌 모든걸 다 가진 남자잖아 후후 -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한편, 멤버 수는 되게 많았는데 애들이 몇명 계속 안보이길래 무슨일인가 했더니

작은 방 한쪽에서 알트 멤버들은 다시한번 싸이월드 사진첩 간지로 롤링페이퍼를 쓰고 있는 모습을 연출 중 ㄷㄷㄷ

멤버 수가 그렇게 많은데 그걸 일일이 롤링페이퍼를 만들어 쓰는 이 친구들을 보며 아 아직 세상엔 아름다운 이들이 많구나 -

는 커녕 정말 장난 없다! 어마어마하다 이 친구들! 이라는 생각만 ㅋㅋㅋ

나도 그래서 아름답게 롤링페이퍼에 참여했는데 멤버들꺼 다 쓰다가 고등학교때 이후로 오랫만에 손이 저리는 경험을 해봤네 ㅋㅋㅋㅋ

아무튼 무사히 롤링페이퍼 다 쓰고, 대체 왜 사온지 모르겠던 김 한통 꺼내먹고,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혜인이의 불꽃놀이와 효성이의 축하공연으로 이 밤을 아름답게 물들이고

삼겹살인지 스팸인지 모를 야식 끝판왕으로 내 배를 기름으로 물들였네.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그렇게 시간 가는줄 모르고 편안한 휴식과 함께 깊어가는 밤을 이들과 함께하다 보니

종규는 무슨일인지 날 갑자기 사랑스럽게 바라봤고 승재는 허슬러가 되버렸고, 쿵이는 취해버렸다.

마음 같아선 이 친구들과 끝까지 함께 하고 싶었지만 또 갈 곳이 있기에 아쉬움을 뒤로하고,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이태원 맨하탄.

민석이형이 자신의 이름을 걸고 연 첫번째 파티를 축하하기 위해 들렀다.

맨하탄에 난 처음 와봤는데 여기 스타일이 어마어마하더만 !

역시 이태원 인건가 아니면 맨하탄이 대단한건가 !

게스 콘돔이 사은품으로 쌓여있는 이 신기한 파티에서 예거와 몬스터로 지쳐가던 체력을 보충,은 아니고 마취를 시키고 신나게 놀다가 -

또 다시 가야할 곳이 있어,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에덴으로.

압구정 - 청담 - 이태원 - 논현 코스라니 정말 어마어마하구만 +_+

불금과 2011년 마지막 금요일이 맞물린 덕분에 에덴에서는 요즘 잘 나가기 시작한다는 데드엔드 파티가 한창이었는데

파티도 파티였지만 난 그보다 영욱이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함이 더 컸다 ㅎ

내가 생일이 크리스마스라서 생일 가지고 투덜대는 웬만한 사람들한테 다 쓴소리 하는데 영욱이한테는 암말 못함 ㅋ

12월 31일이 생일이니 얼마나 고충이 크겠어 내가 그 마음 잘 알지 +_+

그래서 였는지 난 저글링이 되어 이상한 동작의 춤을..

-_-;; 무슨 연관성인가;; 써놓고도 이해가 안간다;;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코난과 데드엔드 무브먼트의 말도 안되는 비트에 신나게 몸을 흔들다가

슬슬 체력 고갈을 느껴 새벽에 집으로 조용히 복귀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바로 다음날부터 극심한 감기로 12월 31일과 1월 1일을 집에서 누워서 보냈다는 슬픈 후기가 세번째..

하아..

어마어마했네 정말;;



그래도, 연말 나름, 즐겁게 보낸거 같아 좋았다 ㅎ

보고 싶은 분들도 많이 뵜고 -

정작 12월 31일 하고 1월 1일에 꼼짝없이 앓아 누웠다는게 좀 슬프지만 ㅋ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ido 2012.01.02 22:47  댓글쓰기

    아니.. 진수형.. 모자 벗은 사진.. 아... 뭐 닮았는데 말을 할 수 없어.. 임금님귀는 당나귀귀...

  2. BlogIcon gimgra 2012.01.07 16:58  댓글쓰기

    나도 롤링페이퍼쓰면서 놀고싶다 ㅋㅋ

  3. 2012.01.09 15:11  댓글쓰기

    엄청 신나게 잘 노셨구만요. ㅎ 걱정안해도 됐겠는데!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어둠을 헤치고 알콜트레인 친구들을 졸졸따라 내가 간 곳은,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청담동 모처에 숨어있는 이곳,

노케제이의 플래그쉽 스토어였다.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800



깔끔하게 써 있는 노케제이 플래그쉽 스토어 오프닝파티 포스터 속 텍스트와 달리 지도는 좀 애매하게 그려져 있어서 찾는데 좀 애먹었네 ㅋ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여성 브랜드이다 보니 오프닝 파티 답례품으로 주는게 여성용 화장품 셋트였는데

파티에 참석한 분들 중 절반이 남자였다는게 함정.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노케제이는 레더와 퍼 제품을 느낌있게 활용하는 브랜드 중 하나이다.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그리고 패턴을 재미있게 만들어 내는 것으로도 유명하고.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의류 뿐만이 아니라 이렇게 힐도 나온다.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내가 뭐 의류학을 전공하거나 여성 의류에 전문가적인 안목을 가지고 있는게 아니라서

뭐 그렇게 우와 우와 하면서 보지는 못했지만 옷들이 심심하지 않은 디테일들을 가지고 있는데

그게 조잡해 보이지 않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는게 느껴져서 그런 부분들이 참 좋았다.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특이한 패턴의 바지.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레더에 퍼.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플래그쉽 스토어 오프닝 파티의 앞쪽 섹션은 그렇게 노케제이의 옷들로 채워져 있었고

뒷쪽은 자유로운 하우스 파티가 열리는 섹션으로 꾸며져 있었다.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컬렉션 영상도 한쪽에서 이렇게 쏴 주고,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핑거푸드도 가져다 두셨던데

가운데 저건 스쿨푸드 마리시리즈네요잉 +_+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난 다크서클이 없어지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연어만 집중 공략 !

연어로 배를 채웠다는 민폐성 후문이 ㅋㅋ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파티에 알콜 빠지면 섭하니까 알콜은 앱솔루트.



DMC-FX180 | 1/160sec | F/2.8 | 6.0mm | ISO-400



색깔들이 참 예뻤는데,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녹색은 오이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여기 예쁘더라 - 입구쪽은 1층인데 안쪽으로 와서 반대로 나 있는 발코니로 밖을 보면 3층임 ㄷㄷㄷ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알콜트레인 기범이와 혜인이.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예네도 알콜트레인, 재훈이와 영하.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분은 모르는 DJ.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오 근데 이거 참 센스 있더라 -

노케제이의 주 무기인 레더를 DJ부스 양 옆 스피커 아래 깔개로 사용하는 요런 센스 !

이런 부분에서 더 크게 감동받는다는 나 이기에, 이거 때문에 노케제이가 더 멋져 보였네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나는 언제 멋져지나 ?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파티가 절정을 이루고,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800



떠나는 우리에게 선물을 나눠주시네요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감사합니다 여성용 화장품 셋트 ㅋ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우린 어딜가나 뭐하나 회의를 하는척 하다가,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800




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포차프린스로 -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알콜트레인 모임 답게 스티커 부터 붙이고 시작을 하네 이 양반들 ㄷㄷㄷ

알콜트레인은 뭐 이름 그대로 술 마시는 모임인데

난 알콜트레인 멤버가 아니다.

가입 제의를 계속 받아왔으나, 술을 그렇게 많이 먹는 편이 아닌 나이기에, 아니지 오히려 이젠 거의 안먹다 시피 하고 있기에 정중히 거절 ㅋ

이번에는 그냥 게스트로 살짝 꼈음 +_+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름 모르는 안주 1과.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름 모르는 안주 2를 반찬삼아,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우주의 추억이 담긴 비밀의 브랜드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그리고 내 앞에 앉은 하이톤 시스터 꿍과 혜인이.

앞에 앉아서 하이톤으로 대화하는데 와- 내가 진짜 이렇게 하이톤으로 대화하는 사람들은 처음 봤네 ㅋㅋ

귀여운 아가씨들 덕분에 내 귀가 호강했어 아주 ㅋ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별 시덥지 않은 이야기들을 안주삼아 떠들다가

난데없이 힙합의 4대요소에 대한 이야기가 나왔는데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이건 찍으래서 찍었다만 무슨 글자를 표현한거임?)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MC가 어쩌고 무대가 어쩌고 하다가,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우주는 자작 프리스타일랩을 선보였다 ㅋㅋㅋ

아 근데 이게 대박이었음 진짜 ㅋㅋㅋ

아버지의 발가락 어머니의 손가락 ㅋㅋㅋㅋ

맞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무튼 힙합의 4대 천왕은 배우주 김혜인 김기범 김영하 라는 결론으로 깔끔하게 이야기를 마무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나는 끝까지 있진 않고 중간에 나왔는데,

이 친구들이 나에게 술을 권하지만 않는다면 이 모임에 계속 함께하고 싶은 마음이 들 만큼 재미있는 자리였다 ㅋ

덕분에 실컷 웃다 왔네 !

반가웠어요 친구들 +_+

다음에 또 봅시다 !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cekiller 2011.11.06 00:55  댓글쓰기

    저 손으로 만든 사인은 blood라는 미국의 무서운 한 갱집단을 의미한다는!! 더 손사인을 잘 보면 blood

  2. BlogIcon 박닉슨 2011.11.06 01:31  댓글쓰기

    blood도요 ㅎ Gang Sign 이에요 ㅎㅎ

  3. BlogIcon 망배 2011.11.08 18:14  댓글쓰기

    아 저 손가락 오랫만에 보내...힙합이지 역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