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5T | 1/200sec | F/7.1 | 16.0mm | ISO-1600

 

곧 있으면 또 서울 패션 위크 시즌이다. 내로라하는 국내 최고의 디자이너들이 야심차게 만든 14-15 F/W 컬렉션이 쇼를 통해 공개 될 텐데,

이례적으로 신사동에 위치한 남성 의류 편집 매장 '커드(Kud)'에서 그보다 한발 앞서 미리 컬렉션을 공개한 브랜드가 있어 궁금한 마음에 다녀왔다.

 

NEX-5T | 1/100sec | F/5.0 | 16.0mm | ISO-800

 

커드와는 뗄레야 뗄 수 없는, 최철용 디자이너의 브랜드 씨와이초이(Cy Choi)가 그 주인공이다.

커드에서는 현재 씨와이초이의 2014 S/S 컬렉션의 판매가 한창이라 일단 그것부터 구경하는 걸로.

 

NEX-5T | 1/60sec | F/4.0 | 16.0mm | ISO-800

 

씨와이초이는 단순히 입점만 한 게 아니라 컬렉션에 쓰이는 오브제까지 함께 디스플레이를 한다는 게 특징.

커드의 총애를 받는건지 커드가 씨와이초이의 애정을 듬뿍 받는건지 아무튼 참 보기 좋은 순간 ㅎ

 

NEX-5T | 1/80sec | F/4.5 | 16.0mm | ISO-800

 

타이포그래피와 미니멀한 패치워크가 인상적인 셔츠.

 

NEX-5T | 1/60sec | F/3.5 | 16.0mm | ISO-800

 

간결하고 단순하지만 임팩트있는 디자인이 마음에 든다.

 

NEX-5T | 1/60sec | F/4.0 | 16.0mm | ISO-800

 

라펠 멋지다잉-

 

NEX-5T | 1/200sec | F/8.0 | 16.0mm | ISO-800

 

안쪽에도 씨와이초이의 오브제들이-

 

NEX-5T | 1/200sec | F/7.1 | 16.0mm | ISO-800

 

이 오브제들에 스토리가 있었는데, 한 시인이 최철용 디자이너에게 시를 지어 선물했다고 한다.

해서 그 시를 영어로 번역해 그를 오브제에 녹여냈다고 ㅎ

재미있는 프로세스다.

 

NEX-5T | 1/80sec | F/4.5 | 16.0mm | ISO-800

 

이 날의 방문 목적은 아무튼 14-15 F/W 였기에 시선을 돌려 그를 살펴보기로 했다. 

 

NEX-5T | 1/100sec | F/5.0 | 16.0mm | ISO-800

 

여기부터 보는 모든 피스는 현재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아이템들로, 곧 있을 서울 패션 위크에서 실제로 모델들이 입게 될 옷 들이다.

커드에서는 이를 '프리오더' 이벤트와 함께 병행했는데, 조금 이른 프레젠테이션 정도로 생각해도 좋을 듯 하다.

 

NEX-5T | 1/100sec | F/5.0 | 16.0mm | ISO-800

 

뒷판 절개 부분에 독특한 디테일이 인상적이었던 블레이저와 코트.

가운데에 덧댄 원단(?)이 약간 두껍고 판판한 느낌이라 실제로 입어보면 좀 재미있는 착용감이 나올 듯.

(걸려있는 샘플이 나한텐 안맞는 사이즈라 구경만...)

 

NEX-5T | 1/80sec | F/4.5 | 16.0mm | ISO-800

 

앞에서 봐도 예쁨.

라펠의 양쪽이 다른 비대칭 디테일도 인상적 ㅎ

 

NEX-5T | 1/100sec | F/4.5 | 16.0mm | ISO-1600

 

아 이거 장난 아니더라. 어깨 부분 패턴이 심플하면서도 뭔가 미래지향적인 느낌이랄까- (뭔 소리지....)

암튼 이거 포스가 쩔!

 

NEX-5T | 1/80sec | F/4.5 | 16.0mm | ISO-800

 

반팔 티셔츠에도 패치워크가.

두툼한 펠트 소재의 판이 덧대어져 있었는데 저게 실제 손으로 만져보면 느낌이 좀 재미있다.

저 위에 얇게 깔린 무언가가 또 있어서 ㅎㅎ 아 설명이 어렵끈...

 

NEX-5T | 1/60sec | F/4.0 | 16.0mm | ISO-800

 

눈을 뗄 수 없었던 예쁜 셔츠들도 -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800

 

가슴 부분에 지퍼 포켓 디테일이 느낌있던 셔츠.

 

NEX-5T | 1/60sec | F/4.0 | 16.0mm | ISO-1600

 

개인적으로 가장 멋지다고 생각했던 셔츠.

어깨 견장 디테일과 몸통을 가로지르는 카모플라주 패턴의 조화가 예술!

 

NEX-5T | 1/80sec | F/4.5 | 16.0mm | ISO-1600

 

페북에 올렸다가 많은 좋아요 수를 받은 사진.

씨와이초이의 14-15 F/W 컬렉션에서 가장 대중적인 사랑을 받지 않을까 싶은 스웻셔츠인데,

가운데 패치된 3개의 블럭이 귀여웠다.

잘 보면 글씨가 아래로 갈수록 짙어진다능 +_+

 

NEX-5T | 1/80sec | F/4.5 | 16.0mm | ISO-1600

 

들여다 보면 온통 평범하지 않은 절개 천지인 재킷을 끝으로,

더 많은 아이템을 보고 싶다면 3월 8일까지 계속 되는 커드의 씨와이초이 14-15 F/W 프리오더 전시를 직접 보길 권장한다.

 

쇼에 나가기 전에 미리 볼 수 있다는 메리트도 좋지만, 프리오더를 통해 주문 할 경우 30% 할인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니-

패션에 관심 많은 남성이라면 놓치지 말길 바란다.

아, 참고로- 정 시즌이 시작한 이후에도 30% 세일을 하는 일은 없다고 하니 꼭 체크!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Canon EOS 6D | 1/80sec | F/4.0 | 24.0mm | ISO-2000

 

매장에 간다는 느낌이 들지 않아 좋은 커드(Kud).

외관 때문에 마치 친구 집에 놀러 가는 기분이라 좋다.

물론, 이런 집에 사는 친구는 없다.

 

Canon EOS 6D | 1/40sec | F/4.0 | 58.0mm | ISO-2000

 

커드에서는 현재 씨와이초이(CY Choi)의 전시가 한창이다.

 

Canon EOS 6D | 1/200sec | F/4.0 | 60.0mm | ISO-2000

 

커드 2층에서 그 전시를 감상할 수 있다.

 

Canon EOS 6D | 1/160sec | F/4.0 | 55.0mm | ISO-2000

 

이 전시는 커드가 자체적으로 진행중인 전시 프로젝트에서 두 번째로 소개되는 전시로

CY Choi의 2013 F/W 컬렉션 피스 그리고 그와 관련된 오브제를 만나볼 수 있는 소중한 자리다.

 

Canon EOS 6D | 1/125sec | F/4.0 | 85.0mm | ISO-2000

 

최철용 디자이너가 직접 준비했다는 오브제가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공간.

 

Canon EOS 6D | 1/160sec | F/4.0 | 24.0mm | ISO-2000

 

그 새하얀 공간에 적절히 무게감을 실어준 CH Choi 컬렉션을 살펴보는걸로.

 

Canon EOS 6D | 1/250sec | F/4.0 | 105.0mm | ISO-2000

 

Art Room.

 

Canon EOS 6D | 1/125sec | F/4.0 | 84.0mm | ISO-2000

 

Notebook & Desk.

 

Canon EOS 6D | 1/160sec | F/4.0 | 100.0mm | ISO-2000

 

& Figure.

 

Canon EOS 6D | 1/640sec | F/4.0 | 47.0mm | ISO-2000

 

심플하고 담백하지만 지루하거나 진부하지 않고 세련된 느낌을 전달하는 오브제들.

 

Canon EOS 6D | 1/2000sec | F/4.0 | 105.0mm | ISO-2000

  

Canon EOS 6D | 1/1600sec | F/4.0 | 105.0mm | ISO-2000

  

Canon EOS 6D | 1/1000sec | F/4.0 | 105.0mm | ISO-2000

 

Canon EOS 6D | 1/1000sec | F/4.0 | 105.0mm | ISO-2000

 

빈틈없이 정갈한 그런 이미지는 아닌데 그렇다고 캐주얼하지도 않은 느낌.

컬러가 빠진 덕에 도도하기도 해 보이는, 최철용 디자이너와 CY Choi만의 그 느낌이 참 좋았다.

 

Canon EOS 6D | 1/1000sec | F/4.0 | 105.0mm | ISO-2000

 

평소에도 스탬프 활용을 잘 한다는 그의 감성을 이해하기 충분한 오브제 구성이 좋았다.

 

Canon EOS 6D | 1/400sec | F/4.0 | 50.0mm | ISO-2000

 

그 한켠에는 CY Choi의 첫번째 시즌부터 현재까지의 모든 룩북이 가지런히 진열되어 그의 아카이브를 한 눈에 살펴 볼 수 있도록 하고 있었다.

 

Canon EOS 6D | 1/400sec | F/4.0 | 105.0mm | ISO-2000

  

Canon EOS 6D | 1/200sec | F/4.0 | 105.0mm | ISO-2000

 

이런 느낌 좋아.

 

Canon EOS 6D | 1/400sec | F/4.0 | 105.0mm | ISO-2000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2000

 

오브제와 룩북을 봤으니 이제부턴 본격적인 컬렉션 피스 감상. 

 

Canon EOS 6D | 1/80sec | F/4.0 | 65.0mm | ISO-2000

 

역시나 컬러가 모두 빠진 블랙으로 컬렉션이 구성 되어 있었다.

그리고 역시나, 그 세련된 멋에 순식간에 마음이 빼앗겼다.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2000

  

Canon EOS 6D | 1/80sec | F/4.0 | 55.0mm | ISO-2000

 

누가 블랙은 재미없다 했는가.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들었던 코트.

 

Canon EOS 6D | 1/80sec | F/4.0 | 70.0mm | ISO-2000

 

컬러는 모두 블랙이나, 소재를 달리하며 보는 재미를 준 감각. 

 

Canon EOS 6D | 1/50sec | F/4.0 | 105.0mm | ISO-2000

 

패턴으로 경쾌한 기운마저 온전히 전달하고 있었다.

 

Canon EOS 6D | 1/80sec | F/4.0 | 70.0mm | ISO-2000

 

과감하나, 역시 컬러 덕에 오히려 멋스럽다는 생각이 들었던 셔츠. 

 

Canon EOS 6D | 1/60sec | F/4.0 | 105.0mm | ISO-2000

 

슈즈를 함께 디스플레이해 즐거운 상상도 하게 했다.

 

Canon EOS 6D | 1/320sec | F/4.0 | 75.0mm | ISO-2000

 

그리고 그 안에서 빛을 보았던 화이트 셔츠까지.

멋진 컬렉션이라는 생각을 새삼 하게 했던 전시.

 

Canon EOS 6D | 1/200sec | F/4.0 | 58.0mm | ISO-2000

 

Canon EOS 6D | 1/200sec | F/4.0 | 92.0mm | ISO-2000

 

오프닝 날엔 커드만의 소소한 다과회도 함께 했음.

 

Canon EOS 6D | 1/160sec | F/4.0 | 105.0mm | ISO-2000

  

Canon EOS 6D | 1/640sec | F/4.0 | 70.0mm | ISO-2000

 

패션에 자신 없는 사람이 가장 많이 찾는 컬러가 블랙이지만,

옷을 정말 잘 입을 줄 아는 사람인지 알아 볼 때 꼭 봐야 할 것 또한 블랙이다.

블랙이라는 그 컬러아닌 컬러를 얼마나 멋지게 활용할 줄 아느냐 하는 것이 스타일링 센스의 핵심이겠지.

그 한 끝 차이. 세련된 멋쟁이와 그렇지 못한 흉내쟁이를 구분 짓는 중요한 키가 될 블랙을 멋지게 가지고 논 CY Choi의 컬렉션.

 

매체에서도 심심치않게 소개되는 멋진 신사들을 위한 편집매장답게 커드는 전시 역시 범상치 않은 것들만 소개한다.

이 CY Choi 전시도 그 좋은 예로 기억될 것 같고, 지난 첫 전시였던 한재열 작가의 그림 전시도 그럴 것 이고.

23일까지는 CY Choi의 전시가 이어지니 며칠 안남았지만 그 전에 패션에 관심 많은 분들은 꼭 들러보길 ^-^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FinePix S5Pro | 1/50sec | F/4.5 | 38.0mm | ISO-640

 

콜라보레이션은 이젠 정말이지 '웬만큼 잘하지 않고서는' 사람들의 이목을 끌기 쉬운 프로젝트가 아니지 않나 싶다.

그만큼 끊이지 않고 여기저기서 이루어지고 있고 또 눈에 띄고 있는 마케팅 수단이 아닌가 싶은데,

그렇게 수 없이 쏟아져 나오는 콜라보레이션 뉴스 중에 참 반가운 소식이 하나 끼어 있었다.

바로, Basic House 와 CY Choi 의 콜라보레이션이다.

 

FinePix S5Pro | 1/30sec | F/4.5 | 19.0mm | ISO-640

 

베이직 하우스. 모르는 사람이 있을까 과연?

옷장을 열었을때 사계절치 옷이 행거 하나 분량으로 끝날 만큼 패션에 관심이 없는 사람이라도 베이직 하우스는 알 것이다.

(모르긴 몰라도 베이직 하우스의 흰색 면티 3장 패키지를 안사본 사람은 아마 거의 없을듯?)

그만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SPA 브랜드의 대표주자인 '베이직 하우스'와

디자이너 브랜드 '씨와이초이'가 만났다니, H&M(에이티앤엠)과 MMM(마틴 마르지엘라)의 협업 보다도 놀라운 소식이 아니었나 싶다 난 ㅎ

 

FinePix S5Pro | 1/40sec | F/4.5 | 17.0mm | ISO-400

 

그런 콜라보레이션의 프레젠테이션이 지난 11월 9일, 압구정역 부근에 위치한 MSKSHOP(므스크샵)에서 열렸다길래 다녀와 봤다.

 

FinePix S5Pro | 1/50sec | F/4.5 | 17.0mm | ISO-640

 

므스크샵의 문을 열고 들어가니 베이직 하우스와 씨와이초이의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으로 가득 채워진 행거와 마네킨이 제일 먼저 눈에 들어왔다.

(프레젠테이션 기간인 9,10일 양일간 므스크샵은 이 컬렉션 전시 외에 기존의 판매 상품들은 모두 뺀 상태였다)

 

FinePix S5Pro | 1/50sec | F/4.5 | 70.0mm | ISO-640

 

이쪽은 여성용 라인들.

 

FinePix S5Pro | 1/40sec | F/4.5 | 70.0mm | ISO-640

 

베이직 하우스와 씨와이초이의 로고가 함께 담긴 탭.

 

FinePix S5Pro | 1/50sec | F/4.5 | 70.0mm | ISO-640

 

내가 므스크샵에서 '베이직 하우스'라 적힌 '단추'를 보게 될 줄이야 ㅋ

정말 묘한 그런 기분이었다 ㅎ

 

FinePix S5Pro | 1/50sec | F/4.5 | 70.0mm | ISO-640

 

그 중 가장 메인으로 내세워지고 있던 이 점퍼의 이름은 Nylon Anorak Jumper 다.

 

FinePix S5Pro | 1/50sec | F/4.5 | 34.0mm | ISO-640

 

이 아노락 점퍼는 오리지널 N3B의 원단과 컬러 재현에 최대한 촛점을 맞추면서도

더욱 따뜻한 원단을 사용한 모델로, 양털 안감까지 더해 보온성은 두말할 필요도 없는 사파리 자켓이다.

기장이 긴 것과 짧은 것 두가지 버전으로 출시 되었다.

(사진 속 모델은 긴 버전이며 오렌지, 카키, 네이비 3가지 컬러로 출시 되는데 오렌지 컬러는 짧은 버전에는 없다)

 

FinePix S5Pro | 1/125sec | F/4.5 | 70.0mm | ISO-640

 

FinePix S5Pro | 1/50sec | F/4.5 | 45.0mm | ISO-640

 

아노락 점퍼와 함께 이번 컬렉션에서 주목할만한 또 하나의 아이템은 바로 이 Wool Pea Coat.

 굳이 복잡하게 설명 안해도 될 타임리스 아이템이지만

다른 피코트와는 조금 다르게 아웃포켓이 돋보이는게 특징이라면 특징일 수 있겠다.

덕분에 상당히 클래시컬하고 포멀한 아이템 인데도 약간의 스포티함 이라고 해야 하나?

조금은 동적인 느낌도 엿 볼 수 있어 재밌지 않나 싶다.

 

FinePix S5Pro | 1/30sec | F/4.5 | 55.0mm | ISO-640

 

이렇게.

 

FinePix S5Pro | 1/80sec | F/4.5 | 70.0mm | ISO-640

 

심지어 가격도 나쁘지 않아..

 

FinePix S5Pro | 1/30sec | F/4.5 | 34.0mm | ISO-640

 

방금 소개한 아노락 점퍼와 피코트가 아마도 가장 메인 아이템이 되지 않을까 싶지만

베이직 하우스와 씨와이초이의 콜라보레이션에는 그 외에도

슬림한 카고 팬츠, 테일러드 코트 등 다양한 모델들이 속해 있다.

 

FinePix S5Pro | 1/30sec | F/4.5 | 17.0mm | ISO-640

  

FinePix S5Pro | 1/125sec | F/4.5 | 38.0mm | ISO-640

 

그리고 이 크루넥 스웻셔츠와 후디류도 포함 되어 있었는데,

이 모델들은 '일단 프레젠테이션 에서는 소개가 되었으나' 므스크샵에서는 판매를 하지 않을 예정이며

베이직 하우스 매장에서만 판매가 될 예정이라고 한다.

 

FinePix S5Pro | 1/40sec | F/4.5 | 17.0mm | ISO-640

 

때마침 같은 시간에 프레젠테이션을 보러 오신 고태용 디자이너와

가이드를 해주고 계신 므스크샵 민수기 대표의 모습.

 

FinePix S5Pro | 1/50sec | F/4.5 | 17.0mm | ISO-640

 

프레젠테이션에서는 간단한 다과도 므스크샵 스타일로 제공을 +_+

 

FinePix S5Pro | 1/50sec | F/4.5 | 70.0mm | ISO-640

 

이 상자 열면 먹을게 가득가득 ㅋ

(역시 맛있었어....)

 

FinePix S5Pro | 1/125sec | F/4.5 | 70.0mm | ISO-640

 

깔끔하게 재단된(?) 노트도 선물로 받았다.

 

FinePix S5Pro | 1/50sec | F/4.5 | 17.0mm | ISO-640

 

 콜라보레이션은 분명 식상한 소재다.

하지만 누가 만났느냐, 어떻게 풀어냈느냐에 따라

정말 뻔한 작업으로 기록될 수도, 정말 무릎을 탁 치게 만들 작업으로 기록될 수도 있을 것이다.

내게 베이직 하우스와 씨와이초이의 만남은 후자였다.

최철용 디자이너의 심플하면서도 감각적인 디자인이 베이직 하우스라는 국내 최대의 SPA 브랜드와 만나

'오리지널리티를 쫓는' 작업을 했다는 점도 참 마음에 들었고

실제로 결과물이 보여주는 실루엣이나 디테일 또한 만족스럽다 생각했기 때문이다.

(심지어 가격까지 리즈너블하다!)

 

더구나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와 국내 SPA 브랜드가 만나 작업하는 이런 일이 자주 있는 일도 아니기에

더욱 가치있는 콜라보레이션이자 더욱 의미있는 "옷"이 되어주지 않을까 싶네 ㅎ

 

현재 이 컬렉션은 므스크샵 (www.mskshop.net) 온/오프라인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으니

올 겨울 세련된 아우터를 찾고 있는 당신이라면,

지금 바로 찾아보시길 +_+

 

PS - 수기씨 친절한 설명 고마워요 ! 고생하셨습니다 !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EBLIN 2012.11.12 11:55 신고  댓글쓰기

    쎈스씨의 감각, 역시 멋지네요^^ 저는 15일날 있을 H&M과 마르지엘라 콜라보레이션을 기다리고 있답니다. 에블린에서 멋진 합작소식이 있으면 센스씨, 와주실꺼죠?:)

  2. 2012.12.25 20:10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