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프레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6.22 힙합 소울 충만했던. 그래피티 시장의 제왕, 몬타나 런칭 파티 (2)

Canon EOS 6D | 1/20sec | F/4.0 | 24.0mm | ISO-3200

 

시대의 구분이 크게 필요친 않겠으나 그래도 아마, 나와 비슷한 또래거나 좀 더 윗 연배에 속하는 사람이라면

그래피티 문화에 대한 로망은 누구나 있었을, 아니 지금도 있을 것이다.

하다못해 연습장 한 켠에 색연필 색깔 골라가며 그래피티랍시고 이상한 그림 그려놓고 색칠 좀 했던 사람들이, 없진 않을 것이라 생각한다.

 

Canon EOS 6D | 1/100sec | F/4.0 | 24.0mm | ISO-3200

 

그래피티는 내게도 직간접적인 영향을 꽤 끼쳤다. 나 역시 그렇게 연습장 한 켠에 그림을 그리며 자라온 사람 중 하나이며,

가깝게 지내는 지인 중에도 그래피티 작가들이 꽤 있으니 말이다.

 

Canon EOS 6D | 1/100sec | F/4.0 | 24.0mm | ISO-3200

 

그런 문화 안에서 활동하고 있는 이들이 한데 모이게 된 자리가 지난 주말, 가로수길에 위치한 문화공간 Jazzy M.A.S(재지마스)에 마련 됐다.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그래피티 하면 빼 놓을 수 없는 도구. 스프레이.

아는 사람은 알고 모르는 사람은 아예 모르는 이 스프레이 시장에도 그래피티 문화만을 위해 태어난 재미있는 브랜드가 하나 있다.

그게 바로 Montana(몬타나)다.

 

Canon EOS 6D | 1/20sec | F/4.0 | 24.0mm | ISO-3200

 

몬타나는 그래피티 스프레이의 '원조'로 통한다. 비슷한 시장을 노리는 브랜드가 없진 않으나, 몬타나의 아성에 놓고 보면 비할 바가 못 된다.

그러니까 예를 들자면 이런 거지. 카메라만 수십년 만들어 온 카메라 전문 브랜드의 제품과

이것 저것 소형 가전에 속하는 건 다 만들어 내던 브랜드가 만들어 낸 제품을 놓고 봤을 때 신뢰도가 어느 쪽에 가는지 하는?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그림을 그리던 그리지 않던, 그래피티를 하건 안하건, 몬타나를 알건 모르건 어쨌든 대다수의 사람들은

조금 전의 질문에 대한 대답을 모두 똑같이 하지 않았을까 싶다. 그리고, 그 사람들이 몬타나 런칭 파티에 참석하지 않았을까 싶고.

 

Canon EOS 6D | 1/80sec | F/4.0 | 24.0mm | ISO-3200

 

그래피티를 단순히 벽에 라카로 그림 그리는 거 라고만 본다면, 음, 뭐, 그럴 수도 있지. 굳이 그건 틀린 생각이다 라고 얘기 하고 싶진 않다.

단지, 나름의 그 세계에도 굉장히 많고 다양한 도구(?)들이 쓰이고 있으며 알게 모르게 참 다양한 표현을 해내고 있다는 얘기는 꼭 하고 싶다.

지금 사진에 보이는 MTN94가 그래피티 작가들에게 가장 기본적으로 많이 선택되는 모델이다.

나이키로 치면 에어포스원 정도?

 

Canon EOS 6D | 1/50sec | F/4.0 | 82.0mm | ISO-3200

 

그래서 그를 베이스로 하는 그래피티 작가 별주 모델도 꽤 많이 나와 있고, 이런거 보면 이 시장도 참 유서 깊고 매니악한 시장이란 말이지?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3200

 

이건 대용량 모델에 대한 설명.

 

Canon EOS 6D | 1/50sec | F/4.0 | 82.0mm | ISO-3200

 

아따 많다잉.

 

Canon EOS 6D | 1/50sec | F/4.0 | 24.0mm | ISO-3200

 

제품을 소개하는 공간 한 쪽에는 재미있는 체험 이벤트 존이 마련되어 있었다.

 

Canon EOS 6D | 1/80sec | F/4.0 | 24.0mm | ISO-3200

 

바로 일반인들이 직접 몬타나 제품을 써 볼 수 있도록 한 것 인데, 그래 이런거 나 너무 좋아.

그냥 뭐 전시만 딱딱 해놓고 음악 틀어놓고 분위기 좀 있어 보이게 하고

우리 행사 하니까 보세요 이런거 하는 거에요 라고 던져놓고 마는게 아니라 직접 피부로 느껴보게 하는 거. 얼마나 고마워?

아니 그러니까, 언제 이런 걸 만져보겠냐는 거지 ㅎ 백문이 불여일견. 백견이 불여일행. 가릿?

 

Canon EOS 6D | 1/160sec | F/4.0 | 105.0mm | ISO-3200

 

몬타나 제품을 써 볼 수 있다는 것 만도 좋았는데 무려 스텐실을 직접 해 볼 수 있게 했다.

그를 통해 아이폰 케이스를 직접 만들어 보게도 했고. 굿.

 

Canon EOS 6D | 1/20sec | F/4.0 | 24.0mm | ISO-3200

 

옆에서는 스프레이와 티셔츠, 모자도 판매를 했는데, 판매는 음.

음?

 

Canon EOS 6D | 1/40sec | F/4.0 | 60.0mm | ISO-3200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자리를 옮겨 본격적으로 파티를 즐겨보기로.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와;

재지마스 처음 들어와 봤는데 여기 기가 막히는구만? 베뉴 멋있다!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몬타나 런칭 파티 후비거 +_+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그래피티 작가들이 참여하는 전시 답게 태깅 가득한 작가들의 스티커와 핀업이 와르르 +_+

이거 다 가져가도 된다길래 맘에 드는거 골라 오느라 힘들었음 ㅋ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먹는게 남는거.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일단 다 먹는거.

 

Canon EOS 6D | 1/20sec | F/4.0 | 24.0mm | ISO-3200

 

예거도 마시는거.

그냥 다 무제한! 시원시원해 아주 +_+

 

Canon EOS 6D | 1/50sec | F/4.0 | 24.0mm | ISO-3200

 

내가 들어갔을 땐 DJ Dust의 디제잉이 한창이었다. 근데 뭐 음악도 당연히 음악이었지만 내 눈을 사로잡는 게 하나 있었는데,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아니 조명이???

몬타나???

더 놀라운 건, 노즐을 돌리면 불이 꺼지..ㄷㄷㄷ

이거 완전 대박!!!

 

Canon EOS 6D | 1/50sec | F/4.0 | 58.0mm | ISO-3200

 

이번 몬타나 런칭 파티에는 몬타나 스폰 작가들의 작품 전시도 함께 했는데, 그림들이 실로 어마어마했다.

더 놀라운 건 이번 전시에 등장한 작품들이, 뭐 당연한 거겠지만 모두 몬타나로 그린 거라고 ㄷㄷㄷ

이 앤디워홀도 좀 쩔었어...

 

Canon EOS 6D | 1/50sec | F/4.0 | 85.0mm | ISO-3200

 

자 이제부터 작품 감상의 시간.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나는 수연이 감ㅅ..

응? +_+

 

Canon EOS 6D | 1/60sec | F/4.0 | 92.0mm | ISO-3200

 

저기도 눈에 상당히 거슬리는(?) 조명이 있었는데,

 

Canon EOS 6D | 1/200sec | F/4.0 | 24.0mm | ISO-3200

 

이거 좀 짱 이었음 ㄷㄷㄷ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Canon EOS 6D | 1/60sec | F/4.0 | 24.0mm | ISO-3200

 

군중. 

 

Canon EOS 6D | 1/60sec | F/4.0 | 88.0mm | ISO-3200

 

Canon EOS 6D | 1/50sec | F/4.0 | 92.0mm | ISO-3200

 

킬드런 & 알타임조. 

 

Canon EOS 6D | 1/40sec | F/4.0 | 85.0mm | ISO-3200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어이구야 많이들 오셨네 ㄷㄷㄷ  

 

Canon EOS 6D | 1/50sec | F/4.0 | 65.0mm | ISO-3200

 

귀여워.. 

 

Canon EOS 6D | 1/50sec | F/4.0 | 58.0mm | ISO-3200

 

캔버스를 이어놓고 보면 더 멋있는 그래피티. 

 

Canon EOS 6D | 1/125sec | F/4.0 | 24.0mm | ISO-3200

 

진짜 작가들마다 작품 스타일이 어찌나 다르던지 ㅎ

그래피티라고 다 똑같은 그래피티가 아니고

스프레이로 그린 그림이라고 다 똑같은 그림이 아니었다 +_+

 

Canon EOS 6D | 1/125sec | F/4.0 | 105.0mm | ISO-3200

 

이건 보는데 왜 혹성탈출 생각이 나던지?

No!!!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인준이형은 뭐하시나 했더니 동진이 팔에 라이브 태깅을 +_+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근데 왜 깁스에 낙서하는 거 같지? ㅋㅋㅋ

 

Canon EOS 6D | 1/60sec | F/4.0 | 93.0mm | ISO-3200

  

Canon EOS 6D | 1/60sec | F/4.0 | 105.0mm | ISO-3200

  

Canon EOS 6D | 1/100sec | F/4.0 | 92.0mm | ISO-3200

 

역시 쉽게 접하기 힘든 그래피티 작가들의 작품이다보니, 유심히 보는 분들이 참 많았던 것 같다.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3200

 

그 중에서도 난 이거,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3200

 

인준이형 작품이 참 마음에 들었는데,

내가 보자마자 인준이형한테 쿵푸팬더? 라고 했더니 형이 당황을..

형, 근데 진짜 난 그 생각이 났.. ㅋㅋ

 

Canon EOS 6D | 1/60sec | F/4.0 | 24.0mm | ISO-3200

 

식스코인 인기 많네?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좀 되는 행사장 가면 꼭 마주치는 세중씨. 우리 인연도 벌써 몇 년임?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일하느라 그런거 신경 안씀 ㅇㅇ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3200

  

Canon EOS 6D | 1/40sec | F/4.0 | 45.0mm | ISO-3200

 

귀여워..

 

Canon EOS 6D | 1/60sec | F/4.0 | 65.0mm | ISO-3200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오셔서 내가 더 놀랐던 자리.

 

Canon EOS 6D | 1/50sec | F/4.0 | 85.0mm | ISO-3200

  

Canon EOS 6D | 1/200sec | F/4.0 | 24.0mm | ISO-3200

 

오랫만이야 낙!

 

Canon EOS 6D | 1/50sec | F/4.0 | 93.0mm | ISO-3200

  

Canon EOS 6D | 1/25sec | F/4.0 | 24.0mm | ISO-3200

 

요즘 너무 자주 마주치는 45형 +_+ 이날은 특별히 놀러(?) 왔다고 ㅋㅋ

 

Canon EOS 6D | 1/80sec | F/4.0 | 24.0mm | ISO-3200

 

인준이형 바쁘네 ㅋㅋ

 

Canon EOS 6D | 1/80sec | F/4.0 | 50.0mm | ISO-3200

 

JNJ 뙇.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DJ는 어느새 Dust 에서 Wreckx로! 아 좋아요! 멋져요!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렉스형님의 디제잉이 확실히 빛을 본 것 같았다.

이 날 사람들이 슬슬 간첵 하는 분위기를 조성하다가 하나 둘 몸을 흔들기 시작했는데,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즉석에서 사이퍼가 벌어짐 ㄷㄷㄷㄷ 아 진짜 이게 힙합이지!!

 

Canon EOS 6D | 1/30sec | F/4.0 | 24.0mm | ISO-3200

 

정말 순식간에 옛날로 돌아간 기분 ㅠㅠ 너무 멋졌다 !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비주류라면 비주류인 문화고, 모르는 사람은 또 아예 모르는 스프레이라는 녀석을 주인공으로 한 행사라

사람이 많이 올까 하는 걱정도 솔직히 좀 했지만 완전 기우도 그런 기우가 없었던 듯 +_+

진짜 사람들도 많이 오고 파티 진행도 매끄럽게 잘 된 것 같고 아주 즐거웠던 시간이 아니었나 싶다 ㅋ

 

수빈이, 수연이, 상운이, 세진이 그리고 모르지만 아무튼 카텔 크리에이티브 식구분들 모두 고생 많으셨고,

JNJ형들과 식스코인 그리고 다른 작가분들의 작품 모두 잘 봤습니다!

오랫만에 고등학생때 기분으로 돌아간 것 같아 좋았어요! ㅋ

더 멋진 활동 해 주시길!

 

 

 

Canon EOS 6D | 1/40sec | F/4.0 | 24.0mm | ISO-3200

 

수빈아 조명 만드느라 고생했다 ㅋ 그 기가막힌 조명 작품 보며 새삼 놀랬음!

넌 진짜!! 고기만 잘 굽는 줄 알았더니 완전 장난 없어!!

 


 

Posted by 쎈스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