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스 스케이트

스케일부터 일단 이게 일등이다. HOUSE OF VANS SEOUL 후기. 가양동이라는 곳에 처음 와봤다. 강서구라는 지명마저 내겐 낯선데.아무튼 그곳에 위치한 '한일물류센터' 라는 곳에서 '하우스오브반스(House of Vans) 서울'이 열려 방문! 시작할 때 즈음에는 입장을 위한 줄이 길게 늘어섰다고 하던데, 아마도 특별게스트(?) 때문에 몰렸던거겠지?나는 꽤 늦게 갔기 때문에 줄은 커녕 굉장히 여유롭게 입장 +_+ #LIVINGOFFTHEWALL 은 반스가 진행중인 다큐멘터리 시리즈의 타이틀이다.글로벌하게 움직이고 있는 프로젝트인데 무려 한국편도 제작 되었다는!저기 보이는 주소로 접속하면 볼 수 있으니 궁금한 친구들은 날래날래 가보라우- 반스하면 빼 놓을 수 없는 게 바로 스케이트 보드지. 반스는 그래서 이 곳 한일물류센터 안에 스케이트 파크를 만들었는데여기서 그냥 보드.. 더보기
다 함께 놀자고, 같이 즐기자고, 서울에서도 Vans Go Skateboarding Day! 아, 정말 각오를 단단히 하고 갔다. 일단 그늘이 없을거라는 생각, 장시간 야외에 있어야 한다는 생각, 사진을 엄청 찍게 될거란 생각에, 진짜 말도 안되게 몇년 만인지도 모르겠는데 반팔티에 스냅백을 쓰고 나왔다. (그래서 나를 못알아 보는 사람도 더러 있었지) 동대문 컬트(훈련원공원)은 그야말로 스케이터들의 자치국같은 모습이었다. 반스가 주최한 이 행사의 이름은 "Go Skateboarding Day". 말 그대로 '오늘은 스케이트 타고 놀자!'는 행사다. 이게 재밌는 건 '전 세계'가 같은 날 정말 다 같이 하는 행사라는 것. 하지만 우리나라는 좀 더 많은 대중의 참여를 위해 반스가 지정한 스케이트 데이인 6월 21일 대신 하루 뒤인 6월 22일에 GSD를 열었다. (그 날이 토요일 이었거든) GSD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