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친존재감

0207-0216 : 경복궁 당산점, 란타나 비프 화이타, 마일즈 와인 테이스팅 바, 울프 블라스 옐로우 라벨, 베이프 골프공, 나이키 아이스하키 국가대표 유니폼, 설 연휴 오랜만에 화이타가 먹고싶어서 남미 느낌이 사실 많이 나는 곳은 아니지만 아무튼 사무실 근처에 있는 란타나(Lantana)를 찾았다. 이 곳에서 파는 맥주들.하지만 난 술을 마시지 않겠다. 아 반가워 고기야 >_ 더보기
미친존재감, 나이키 에픽 리액트 플라이니트(Nike Epic React Flyknit)가 런칭한다 눈 아프도록 미친 존재감. 나이키(Nike)가 새로운 테크놀로지와 스니커즈를 공개하는 자리가 DDP에 마련되어 참석했다. 단단하면서 동시에, 폭발적인 탄성이 느껴진다. 나이키 리액트(Nike React). 나이키 리액트는 파일론(Phylon), 루나론(Lunarlon) 등 그 간 나이키 스니커즈들에 차용되었던 미드솔 폼(Midsole Foam)을 대체할 새로운 테크놀로지다. 나이키의 설명으로는 "나이키가 선보인 러닝 이노베이션 중 가장 완성된 폼"이라고. 얼마나 중요했는지, 그것을 설명하기 위해 저 멀리 미국에서부터 나이키 러닝 어드밴스드 풋웨어 이노베이션 디렉터 어네스트 킴(Ernest Kim)이 직접 한국까지 날아오기까지 했다. 누군지 전혀 모를테니 부연 설명을 하자면, 나이키 루나 글라이드+ 개발을.. 더보기
0117-0121 : 연남 중화복춘, 연남 방앗간, 나이키 리액트, 크룬 엔젠퍼프, 휴먼메이드 가방, 화보 촬영, 분짜라붐, 월드매거진, 지난 포스팅에 까먹고 안 올린 사진들이 있어서 뒤늦게 포스트.그 날은 참 추운 날이었는데, 하늘은 야속하게도 파랬지. 비밀의 촬영 스팟. 여기는 컴퓨터 마우스부터 이미 간지가 철철. 비밀의 촬영 스팟에서 작업 시작.물건 꺼내서 셋팅하고 그러고 있었는데어느샌가 내 손가락에서 피가 나고 있더라.어느 사이엔가 날카로운 것이 긁혔나본데, 다친 줄도 몰랐네;;;아무튼 놀래서 촬영 소품에 피 안 묻었나 확인부터 ㅠ다친거고 뭐고 직업병이 이래서 안좋다;;; 무사히 촬영 마치고, 점심을 뭘 먹을까 하다가투뿔등심에서 하루에 15그릇만 판매한다는 갈비폭탄밥으로 영양 보충해줬음.왜냐면 난 부상자였으니까 호호호.근데 이거, 맛도 좋고 배부르긴 한데 뼈 발라먹는게 너무 귀찮아;;; = 신사역 근처에 있는 월드매거진. 온갖 장르.. 더보기
1227-1231 : 나이키 Just Do It 캠페인 #미친존재감 파티, 리북집 족발, 그리고 소소하게 맞은 2018년 오랜만에 리북집.족발은 언제 먹어도 옳다.아니, 고기는 언제 먹어도 옳음 ㅋㅋ 여기 구로디지털단지점인데, 여기 조명 설치를 참 잘 한 것 같다.음식 사진을 어떻게 찍어도 엄청 맛있어 보이게 나오네 +_+ 막국수까지 시원하게 먹어드림 ㅋ = 뭐야 뭐야 무슨 난리야. 저기 전광판에 보이는 사람은 우원재.나이키(Nike)가 2018 글로벌 캠페인 'Just Do It'을 기획했는데그 첫 포문을 한국에서 열게 되어 나이키 강남 플래그십 스토어를 리뉴얼하는 시점에 맞춰 같은 장소에서 축하 공연을 하게 된 것이다. 그래서 잠깐 매장 구경 하다가, 나도 공연에 취해 보기로 했음. 우원재의 공연은 내가 좀 늦게 도착하는 바람에 놓쳤고,제시의 공연부터 볼 수 있었다. 제시의 라이브 공연은 그래도 오다가다 어쩌다 한 서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