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닭볶음탕

1113-1116 : 로에베 18 SS 프리 런칭 파티, 웍스아웃 x 파타 팝업 스토어, 파타 x 대선소주, 오프화이트 x 나이키 베이버맥스 겨울은 좋은데 추운건 싫다. 며칠 전 뮌(Munn) 샘플 세일 갔다가 득템한 머플러를 개시했음. 저게 사진에선 잘 안보일텐데 무려 해리스 트위드(Harris Tweed) 원단으로 만든 머플러다. 모양도 이렇게 보면 평범해 보이지만 실제로 보면 재킷 소매처럼 생긴 것이 되게 신기함. 소재 특성상 좀 까끌거리긴 한데 목에 두르면 엄청 따뜻하고 이뻐서 좋다 +_+ ▲ 코트 Sewing Boundaries, 니트 Rick Owens, 팬츠 Loewe, 슈즈 Alexander Mcqueen, 모자 The Sun, 머플러 Munn ▲ = 촬영장에 낯선이가 앉아있다. 왜 여기 앉아있는거지? 준수와의 촬영. 끼가 많은 친구의 끼를 잠재우는 촬영이라 쉽지 않았는데 그래도 준수가 잘 마인드컨트롤 해줘서 생각보다 촬영 일찍.. 더보기
0408-0414 : 발렌타인 멘토링 클래스, 청평 글램핑 리조트 캠프통 아일랜드, 로우로우 R센터, 쁘띠프랑스, 양재 벚꽃 바람이 쐬고 파서 급 청평행. 청평 글램핑 리조트 캠프통 아일랜드를 찾았다.쁘띠프랑스 바로 근처에 위치해 있는 곳인데곧 리뉴얼 된다는 얘긴 들었지만 걍 먼저 다녀와봤음 ㅎㅎ 바베큐도 구워먹고 라면도 끓여먹고, 아름다운 야경 구경도 하고 +_+ 또 먹고 ㅋㅋㅋㅋㅋ 푹 자고 +_+ 보트 타고 청평호 한바퀴도 시원하게 돌아 봤다 ㅋ 아 완전 제대로 쉬고 즐겼네 진짜!!!캠프통 아일랜드에 대한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다면내가 별도로 포스팅을 해놨으니http://mrsense.tistory.com/3384위 링크를 클릭해 보도록. = 기왕 캠프통 아일랜드 갔으니 바로 옆에 붙어 있는 쁘띠프랑스도 겸사겸사 들러봤다 ㅋ(진짜 바로 옆에 있음. 차로 3분도 안걸리는 거리 ㅋ) 여긴 처음 와 봐서 어리둥절 - 귀엽군. .. 더보기
비가 내리던 주말 점심, VM Kitchen의 3번째 모임. 닭볶음탕과 닭가라아게 +_+ 일요일. 비 덕분에 바람도 많이 불고 날도 엄청 추웠지만, 덕분에 뭔가 감성적이었던 풍경의 신사역을 떠나, 어쩌다보니 이젠 매주 1번 무조건 오게 되어버린 VM Project의 숙소. 오늘은 이녀석과 함께 했다. 벌써 이번으로 3회를 맞이하게 된 VM Kitchen. 오늘도 조 수ㅖㅂ은 요리를 만들어 손님들이 맛있게 먹어줄 모습을 생각하고 있는지 연신 신난 모습이었다. VM Kitchen 3회 모임의 메뉴는 잠시 후에 공개. 처음엔 뭔가 미안하기도 하고 그래서 막 도와줄거 없냐 묻고 그랬었지만, 3회 연속 함께 하다보며 느낀건, 그냥 입 다물고 TV 보는게 도와주는 제일 좋은 방법 +_+ 몸 좀 녹이려고 난로도 피웠지. 그러는 사이 점점 결과물이 보이기 시작한 조수ㅖㅂ의 요리! 슬슬 감이 오나? 2회 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