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이트 프리마켓

이제는 안가면 섭섭한 블링 & 플래툰 나이트 프리마켓 모스트서울의 리뉴얼 파티를 뒤로하고, 논현동의 플래툰. 내 블로그를 꾸준하게 오는 분들, 혹은 서울의 젊은이들이 보여주는 움직임들에 관심이 많은 분들이라면 이제는 다들 알고 있을, 블링과 플래툰의 나이트 프리마켓. 이번 10월에도 어김없이 프리마켓의 문은 활짝 열렸다. 오랫만의 주원이형. 롱타임노씌 +_+ 주미과장님과 승미씨도 셀러로 참여하셨던데 오우 이거 뭐 판매율이 엄청난듯 ! 꾸준히 참석하고 있는 에이미누나와 누미 그리고 조립식누나도 보이고, '리빙의황제' 승현군과 '양말의황제' 유뱅도 방가방가 ~ 라쿤도 반갑고 - 마 브로 프라임 브로 ! 지원이형은 세상에나- 기타를 들고 나오셨 ㅋㅋㅋ 보영씨랑 동주도 뭐 잔뜩 들고나와 팔고 있는데 어째 힘겨워 보이는거 같기도? 요새 내 모습이 궁금하다는 분들을 .. 더보기
한달에 한번 출첵스팟 블링&플래툰 프리마켓, Walking This Planet 'Pulse of star' 릴리즈 쇼 한달에 한번, 블링 매거진과 플래툰 쿤스트할레가 함께 만드는, 멋쟁이들 출석체크 스팟인 블링&플래툰 프리마켓. 여기서 사실 내가 뭘 사 본 적은 한번도 없지만 그래도 그냥 산책삼아 휘- 둘러보기만 하는 것도 나름의 재미가 있어서 꼬박꼬박 참석은 하고 있다. 여기 오기 직전에 여름에 입을 바지들을 세탁소에 세탁 맡기려고 오랫만에 옛날 바지들을 꺼내다가 바지 속에서 무려 19,000원을 발견하는 기분좋은 에피소드 ^-^ 기분도 좋고, 배도 살짝 고프고 해서 프리마켓때마다 플래툰 측에서 따로 판매하는 감자튀김을 사먹기로 했는데, 아니 이게 진짜 양도 푸짐한데다 맛도 기가막힌게 딱 내 스타일 ! 그냥 감자튀김이 아니라 그 뭐라고 하지 그 양념감자 처럼 무슨 양념가루가 따로 묻어있는데 암튼 이거 기름도 깨끗한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