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C-FX180 | 1/10sec | F/2.8 | 6.0mm | ISO-400



기분이 상당히 안좋았던 금요일.

아무것도 하기 싫을 만큼 기분이 안좋았었지만 그대로 집으로 갔다가는 정말 이도저도 아닌 하루가 될 것 같아 걱정이었는데

때마침 '우리 파티 하니 놀러오라'고 친히 파티에 초대해 준 주원이형 생각이 나서

심지어 비까지 쏟아져서 움직이는 것 마저 쉽지 않았었지만 기분 전환을 위해 10 꼬르소꼬모를 찾았다.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10CC는 이탈리안 초대형 편집샵으로 국내 내노라 하는 셀렙들을 비롯, 인접 국가의 셀렙들마저 단골고객이 될 만큼

멋진 잇 아이템들만을 취급하는 곳으로 나도 참 멋진 곳이라고 생각하지만 내가 소화해 낼 수 있는 가격대를 크게 벗어나는 제품들이 많아서

그냥 가끔 구경만 슬쩍 하는 정도인데 (그래도 서적류는 정말 괜찮은게 많지) 국내에 상륙한건 올해가 벌써 4주년 이라고 한다.

이날의 파티도 4주년 자축 파티 였다.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장소가 장소이니 만큼 파티를 취재하러 온 프레스도 상당했는데 TV 패션 채널에서 자주 뵈었던 분들의 모습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었다.



DMC-FX180 | 1/8sec | F/5.2 | 18.6mm | ISO-400



괜히 신기했네 +_+



DMC-FX180 | 1/20sec | F/2.8 | 6.0mm | ISO-400



그때 윗층에서 모델들이 우르르 내려오기 시작했는데

10CC에서 다루고 있는 브랜드의 제품들로 봄 여름시즌 착장을 선보이는 이벤트 였던 것 같았다.



DMC-FX180 | 1/8sec | F/4.0 | 11.8mm | ISO-400



저 뒤에 내 눈을 사로잡은 저 블레이저 +_+



DMC-FX180 | 1/13sec | F/2.8 | 6.0mm | ISO-400



얼마전 SBS 힐링캠프에 출연했던 빅뱅의 GD가 착용하기도 했던 톰브라운의 블레이저 +_+

가격은 뭐.. 그냥 상상에 맡기도록 하겠다 ㅎ



DMC-FX180 | 1/20sec | F/2.8 | 6.0mm | ISO-400



나중에 듣자니 이 분들 이날 계속 이렇게 돌아다니셨다고;;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안쪽에는 뭐가 있나 하고 들어가 봤는데,



DMC-FX180 | 1/200sec | F/2.8 | 6.0mm | ISO-400



오우! Robert Polidori의 사진전이 열리고 있었다 +_+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소개 첫줄 부터 대박이다.

"현존하는 최고의 사진작가로 손꼽히는".

건축 사진으로 유명한 로버트 폴리도리의 사진전을 생각지도 못한 곳에서 생각지도 못한 날 보게 되다니..

아- 오길 잘했다- 라는 생각을 이때 했다 ㅎ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초대해준 주원이형 +_+ 고마워요 불러줘서 !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저 옆에서는 사람들이 바글바글 돌아다녀 정신이 없었지만 이 사진전 쪽은 그래도 좀 조용했어서

나는 마음도 달랠겸 안구정화도 할겸 자극도 받을겸 천천히 사진전을 구경하기 시작했다.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내가 놀란건 압도적인 사이즈였다.

이 사진 같은 경우도 웬만한 성인 남성 키에 버금갈 만한 큰 사이즈의 사진 이었는데 사진이 너무 선명해서 정말 놀랐네;;

덕분에 한작품 한작품을 정말 오래 보게 되는 그런 재미가 있었다.



DMC-FX180 | 1/160sec | F/2.8 | 6.0mm | ISO-400



폴리도리의 사진들에는 사람이 거의 등장하지 않는다.

최근작들에서는 어렵지 않게 사람들이 등장하는 모습을 볼 수가 있지만

대표작들이나 활발한 활동을 하던 시기의 사진들에서는 거의 공간적인 모습들만이 사진으로 기록되어져 있는 모습들을 볼 수 있다.



DMC-FX180 | 1/3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4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2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50sec | F/2.8 | 6.0mm | ISO-400



헌데 이게 재밌는게 뭐냐면,

사람이 거의 등장하지 않는데

그렇다고 예쁜 공간 아름다운 공간을 찍느냐 하면 꼭 그런것만도 아니고,



DMC-FX180 | 1/5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6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60sec | F/2.8 | 6.0mm | ISO-400



이렇게 사람들이 '어떤 이유에서건' 떠나버린 빈 공간을 담아내는데

그렇게 텅 빈 공간만을 보는데도 이 곳에서 어떤 사람들이 어떻게 지냈을 것이다- 라는걸 상상하게 하고 그려지게 한다는게 정말 신기했다.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25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사람들이 많아졌네.



DMC-FX180 | 1/5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00sec | F/3.1 | 7.8mm | ISO-400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이런 모습들.

사람들이 모두 떠난 버려진 공간인데,

계속 보고 있으면 어떤 스토리들이 그려지는 것 같은 모습.



DMC-FX180 | 1/125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6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6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5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200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25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0sec | F/3.1 | 7.4mm | ISO-400



덕분에 생각지도 못하게 좋은 전시 구경해서 참 뿌듯하고 영광스러웠다 ㅎ



DMC-FX180 | 1/80sec | F/2.8 | 6.0mm | ISO-400



그렇게 전시를 다 보고 났을때 즈음해서 옆이 소란스러워 지길래 무슨일인가 하고 봤더니,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사람들이 누가 지나가는것 같은 동선 주변으로 몰려들었길래 누구 왔나 하고 보는 순간,



DMC-FX180 | 1/60sec | F/2.8 | 6.0mm | ISO-400



어억;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이현이!!!

탑모델 이현이!!!



DMC-FX180 | 1/125sec | F/2.8 | 6.0mm | ISO-400



진짜 이현이!!!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이 분은 김원경씨였나..



DMC-FX180 | 1/60sec | F/2.8 | 6.0mm | ISO-400



이 분이 한혜진씨 였던것 같고..

아 근데 전혀 예상치 못했던 이벤트라 자리를 잘못잡아서 뒷모습만 멀뚱멀뚱 -_-;;;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열광하시는 모습으로 보아 모델학부 학생분들 인듯 -



DMC-FX180 | 1/40sec | F/2.8 | 6.0mm | ISO-400



그때 송경아씨가 지나가고,

나는 디카를 가져온걸 후회했으며,



DMC-FX180 | 1/40sec | F/2.8 | 6.0mm | ISO-400



장윤주씨가 지나가실땐 디카를 가져온 내 자신을 원망하기 시작했다 -_-;;

이런 멋진 이벤트를 디카로 맞이하게 되다니;; 아아;; ㅠ



DMC-FX180 | 1/125sec | F/2.8 | 6.0mm | ISO-400



또 슬프게 뒷모습만 보는데,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뒤 돌아 주시는 이런 센스 +_+

역시 장윤주씨 남달라 0_0!!!!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10CC의 4주년 자축파티의 타이틀 "Super Model Super Night"이 그때야 생각났다.

한국을 대표하는 패션모델 에이전시 에스팀 소속 모델 5명 - 장윤주, 송경아, 이현이, 장혜진, 김원경이 함께하는 파티로

그녀들이 함께하는 패션쇼가 있을거라던 이야기.

사진전에 너무 집중해버려서 그걸 아예 잊고 있었네 하하;;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모델들이 사라진 안쪽으로 모두들 우르르 따라 들어가길래 나도 따라들어가 봤다.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진짜 파티는 이곳에서 열리고 있었더군.



DMC-FX180 | 1/15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13sec | F/5.4 | 20.2mm | ISO-400



와.. 내가 이분들을 실제로 보게 되다니.. 그것도 한자리에서..



DMC-FX180 | 1/15sec | F/5.4 | 20.2mm | ISO-400



이날 파티는 사실 그렇게 폐쇄적으로 한정된 인원들에게만 오픈되었던 파티는 아니었다.

큰 제한 없이 일반인 분들도 오셔서 즐길 수 있었던 자리였는데 (따로 초대권 확인을 하지 않았으니 뭐)

그렇다고 이 파티가 홍보를 대대적으로 했냐 하면 또 그건 아니고, 그래서 였는지 거의 10CC 관계자, 패션계 종사자, 셀렙 & 모델들이었고

그래서 였는지 참 가족적인(?)분위기로 즐겁게 행사가 진행되는 것 같았다.

이래서 내가 '자축파티'라고 계속 표현했던 것 ㅎ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덕분에 가족적이게 아는 분들이 없던 나는..

..응 뭐..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파티는 계속 되었고,



DMC-FX180 | 1/100sec | F/2.8 | 6.0mm | ISO-400



멋진 패션쇼 보여주었던 모델 분들은 옷을 갈아입고 다시 나오시어,



DMC-FX180 | 1/8sec | F/5.6 | 21.4mm | ISO-400



열띤 취재경쟁을 보였던 인파들에 둘러싸여 럭키드로우를 추첨했는데



DMC-FX180 | 1/13sec | F/5.6 | 21.4mm | ISO-400



박경림씨 당첨되고 막, (그 박경림씨 맞음)

관계자분들 당첨되고 막,

내 앞번호 당첨되서 막,

나는 '내가 그럼 그렇지' 하고 막,



DMC-FX180 | 1/8sec | F/2.8 | 6.0mm | ISO-400



그 뒤로도 10CC의 4주년 자축파티는 즐겁게 진행되었다는 후문속에 나는 유유히 파티장을 빠져 나왔다 ㅎ

초대만 받고 자세한 내용을 못 듣고 갔던것도 잘못이지만, 처음부터 즐거운 마음으로 갔었으면 더 좋았을걸 하며

금요일날 내 기분을 망치게 했던 그 사람이 원망스럽기도 했고 ㅎ 이래저래 그냥 나 혼자 이 파티에 좀 미안했던 하루였다.

10CC에서 또 곧 엄청난 행사가 있을 예정이라 하니 그땐 마음 단단히 다잡고 즐기러 가야겠다 ^-^



주원이형 고마워요 ! 덕분에 좋은 전시 좋은 구경 했어요 !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