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C-FX180 | 1/4sec | F/2.8 | 6.0mm | ISO-400



어제도 그렇고 오늘도 그렇고.

뭔가 '아 오늘밤은 이대로 집에 가기 싫은데.. 뭐 재밌는 일 없나?' 이런 생각이 자꾸 드는데 마땅히 생각나는 꺼리가 없는거다 ;

그래서 그냥 바에 앉아, 커피숍에 앉아 시시콜콜 수다만 떠들다 딱히 뭐 더 놀꺼리가 생각이 안나서 그냥 집에 들어왔는데,

아니 이노무 가로수길은 밤에도 사람들이 많은곳 인지라 집에 들어오는 길에 그 사람들을 보고 있노라면

'아 남들은 저리도 잘 노는데 나는 이 시간에 집에 들어가야 하다니' 이런 슬픈 생각이 막 솟구치는거다;

거기다 또 가로수길에서 집 들어가려고 골목 안으로 싹 들어오면 거기서 부턴 또 사람이 없는 완전 조용한 골목길이라 더 우울해 지는거 같고;;

이게 가로수길 특성상 더 그런건지, 내가 요새 외로움을 더 느껴서 그런건지 아직은 판단이 잘 안서는데,



아무튼 뭔가 "아 뭐 재밌는거 없나?" 라는 물음에 "오호!" 할만한 해결책을 제시해 주실 분 없나요?

당최 뭐 떠오르는 꺼리가 없네 ㅠ


Posted by 쎈스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깅가이 2010.09.26 00:23  댓글쓰기

    안뇽하세요 잘 들어가셨구낭
    재미있는거 생김 지은이테 연락주세요 달려 갈께요 ㅎㅎ

  2. BlogIcon 디노 2010.09.26 00:52  댓글쓰기

    오 가로수길 근처에 사시나요?
    동네주민이셨군요. +_+

  3. 지나가는과객 2010.09.26 13:50  댓글쓰기

    센스님아 저도 글케 생각해요 다른사람들은 데이트도하고 저렇게 즐거워보이는데 나는 왜 이리 심심하고 혼자고 외롭지,, 센스님아 사진속에 어여쁜 미인분하고;; 저렇게 시간보내는거자체가 나한텐 왜이리 부러운지 진짜 재밋는건! 세상에 존재하지않는건 아닐까하고 부러워합니다. 부러워!!

  4. jdee 2010.09.26 14:00  댓글쓰기

    근데 생각해보니 자전거로 출근하셔서

    늦은시간까지 신사동쪽에 계시다가

    자전거로 퇴근하시는 생활을 하시는거 같은뎅,

    진짜 몸 피곤하실듯..ㅎㅎ;;

  5. BlogIcon 신콩 2010.09.26 14:03  댓글쓰기

    형 재입대를 고려 해 보세요

    어참 잡지는 잘 읽었어요 ㅎㅎㅎㅎ

  6. 2010.09.27 11:42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BlogIcon 민폐형준 2010.09.30 18:33  댓글쓰기

    ㅋㅋㅋ재미난거 있죠 형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민폐형준의 목소리를 듣는 일이죠~

    언제나 들어도 즐거운 목소리~ㅋ

  8. 아직도 뭐 재밌는게 없으시다면 2011.06.22 01:58  댓글쓰기

    뭔가 재밌는게 없으시다면 아직도.... 스윙을 하십시요 ㅎ 강추 ㅋㅋㅋ열라 재밌음니다

  9. aㅏ.. 2015.06.27 21:58  댓글쓰기

    ※ 주의사항
    악성댓글은 삭제 후 IP 차단을 하겠습니다
    수정 및 삭제가 불가능 하니 신중히 작성해 주세요
    이 부분을 삭제 하신 뒤 글을 작성하여 주시면 됩니다 !재밋는거 찾으면 저도 좀 알려주세요.....

  10. 지나가던 사람 2017.09.01 01:46  댓글쓰기

    끊임없이 재미있는것만 갈구하게 만드는 현대사회때문이겠죠
    결국 노는것도 한때이거늘.. 나무아미타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