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5T | 1/2000sec | F/2.8 | 16.0mm | ISO-100


순식간에 벚꽃이 사라져가고 있다.

어느새 봄인가 했더니, 어느새 여름으로 넘어가는 기분.


NEX-5T | 1/250sec | F/2.8 | 16.0mm | ISO-100


서래마을 더페이지(The Page).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100


분에 넘치는 브런치를 먹었다.

내 주제에 브런치라니 +_+


NEX-5T | 1/800sec | F/2.8 | 16.0mm | ISO-100


어마어마한 차를 얻어타고 (-_-;;;;;)


NEX-5T | 1/25sec | F/2.8 | 16.0mm | ISO-100


신도림으로 넘어가 카페에서 열일.

주말에 일하는 거 참 안좋아하는데, 요샌 스케쥴이 어쩔수가 없네;


NEX-5T | 1/20sec | F/2.8 | 16.0mm | ISO-3200


기다리고 기다리던 '분노의 질주 8'을 봤다.

2001년의 첫번째 시리즈부터 나름 광팬을 자처하며 이 영화와 함께 자라왔는데,

그래서인지 7편을 끝으로 (정확히는 7편을 찍던 도중에) 하늘나라로 떠나간 폴 워커때문에

7편이 끝났을 땐 극장에서 엉엉 운 기억도 있다. 진짜 그만큼 정이 많이 들었던 영화라;;;

아무튼 그래서 8편 제작 소식을 처음 들었을 땐, 솔직히 좀 아니지 않나 하는 생각이 있었는데

막상 개봉한 영화를 보니 또 마음이 막 울컥;;; 결국 엔딩씬에서 눈물을 찔끔 또 흘려버렸네 ㅠㅠ

아 - 브라이언 ㅠㅠ

분노의 질주 진짜 최고다!!!



=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800


신도림의 라도맨션.

비밀의 추천으로 가게 된 곳이다.

번화한 곳과는 좀 떨어진 골목 안에 있어서 내가 봤을 땐 여기는 진짜 맘 먹고 찾아가는 손님 말곤 우연히 가는 손님은 없을 듯.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800


좀 재미있는 것은 고기집인데도 불구하고 고기에 대한 얘기보다 맥주에 대한 이야기를 더 많이 하는 곳이라는 거.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메뉴가 어차피 칼삼겹밖에 없는 곳이라 일단 2인분을 주문하니 기본 찬이 이렇게 나왔다.

저 위에 보이는 단호박찜과 무말랭이를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고기와 함께 먹을 수 있는 것들임.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800


주문한 고기가 나왔다.

칼삼겹이라고 해서 고기를 제대로 좀 보고 싶었는데, 스태프가 오자마자 바로 불판 위에 고기를 올려버려서 제대로 된 칼집은 못 봤음.

암튼 고기는 가게에서 일하는 스태프가 직접 잘라주고 뒤집어가며 구워주고 하기 때문에 내가 구울 필요는 없었다.

그건 아주 맘에 들었네.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800


빨리 익어랑.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800


금방 익는군.

굿.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나는 첫 맥주로 허그미(Hug Me)를 시켰다.

가볍고 산뜻해서 삼겹살이랑 먹기에 딱 좋았음.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이건 기본 소스인데, 앞서 얘기한 기본찬이 결국 다 고기와 함께 먹을 수 있는 것들이라

굳이 이 소스를 쓸 필요가 없긴 하다. 워낙 기본찬이 다 개성 있어서.

그래도 일단 기본 소스에 한번 찍어먹어 보고는,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갈치젓갈을 얹어서도 먹어보고,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고추냉이를 얹어서도 먹어보고,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양념 고추장을 얹어서도 먹어보고,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소금을 올려 먹어보기도 하고,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백김치와 먹어보기도 하고,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갓짱아찌랑 같이 먹어보기도 했다.

진짜 기본찬이 너무 훌륭해서, 이렇게 하나씩 바꿔가며 먹어보기만 해도 칼삼겹 1인분이 싹 사라짐 ㅠㅠ

(개인적으로는 백김치+기본파소스+칼삼겹 조합이 제일 좋았고, 그 다음으로는 고추냉이, 갈치젓갈, 양념고추장 순 ㅎ)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암튼 그래서 고기 추가.

아 다시 보니 정말 영롱하구나.

맘에 쏙 든다.

삼겹살 먹고 이렇게 기분 좋긴 또 오랜만.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그래서 고기 야무지게 먹고는 된장술밥이라는 메뉴가 있길래 또 주문해 봤다.

뭐 충분히 예상 가능한 비주얼로 나와서 이건 그닥 놀랍진 않았는데,

대박!까지는 아니지만 양도 적당하고 맛도 좋아서 술안주를 찾는 사람에겐 권장할만 한 정도였던 것 같다.

내가 오히려 아쉬웠던 건, 여기 메뉴가 너무 칼삼겹이랑 된장밖에 없었어서 오래 있기에는 좀 무리가 있지 않나 하는 정도.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그래도 굿.

칼삼겹이 너무 훌륭해서, 나는 또 갈거냐 물으면 또 가겠다 할 수 있음 ㅇㅇ


NEX-5T | 1/20sec | F/2.8 | 16.0mm | ISO-800


2차가 절실했는데 어디 다른 식당이나 주점에 갈까 하다가

(미세먼지는 있겠지만) 밤 공기가 너무 좋아서,


NEX-5T | 1/25sec | F/2.8 | 16.0mm | ISO-800


그대로 신도림 역 광장에 눌러 앉아버렸다는 후문.

밤 바람이 약간 차긴 했지만, 그래도 진짜 너무 좋았음 ㅎ

자주 애용해야지 크크.



=



Canon EOS 6D | 1/80sec | F/4.0 | 97.0mm | ISO-500


미스터포터(Mr.Porter) 박스는 언제 봐도 참 기분이 좋다.

모든 제품을 이렇게 포장하는 것도 엄청 번거로운 일일텐데.


Canon EOS 6D | 1/80sec | F/4.0 | 58.0mm | ISO-500


서비스 때문에라도 계속 이용하고 싶은 곳.

굿.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500


이번엔 여름을 맞아 스투시(Stussy)의 하와이안 셔츠를 구입했다.

이래뵈도 미스터포터 익스클루시브임 +_+

다른 곳에서는 볼 수 없다규 -

※ 저기 박스 귀퉁이에 끼 부린 것 좀 보소 ㅎ


Canon EOS 6D | 1/60sec | F/4.0 | 45.0mm | ISO-500


올 여름은 이렇게 시작해 볼 예정.

천상의 조합이군 ㅇㅇ



=



NEX-5T | 1/200sec | F/3.2 | 16.0mm | ISO-400


예전엔 신도림 가는 일이 1년에 1-2번 있을까말까 했는데

지금은 이틀전에 온 신도림을 이틀만에 또 오고 막 그르네.

아무튼 비가 그친지 얼마 안됐을 때라 기분 내려고 김치찌개를 먹기로 했다.

그래서 찾은 곳이 이 백채 김치찌개.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400


상가 건물 안에 있는 곳이라 존재를 모르는 외부인은 아예 찾아가기도 어려운 곳인데 (심지어 가게 규모도 작은데)

이미 테이블이 꽉 들어차 있어서 나도 겨우 자리를 잡고 앉았다.

그제야 저 위에 보이는 이 가게의 슬로건.

"고기를 아끼면 우리는 망한다!"

맘에드네 아주!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400


메뉴도 김치찌개랑 계란말이 밖에 없는 곳이라 (그 외 메뉴판에 적힌건 모두 추가 사리일 뿐)

이 곳이 얼마나 김치찌개와 계란말이에 자부심이 있는 건지 사뭇 기대가 됐는데

한쪽 벽에 걸어 놓은 액자 속에 적힌 글을 읽어보니 정말 각오를 단단히 하고 있는 모양새였다.

※ 백채는 김치찌개의 기본 재료인 배추의 한자어라고.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400


주문한 김치찌개가 나왔다.

내가 놀란 것은 3가지였는데,

첫째는 세월이 고스란히 묻어난 양은냄비의 비주얼이었고

둘째는 김치찌개의 가공할만한 비주얼이었으며

셋째는, 이 곳은 기본찬이 제공되지 않는다는 것이었다.

(셋째가 제일 놀라웠음 ㅇㅇ)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400


헌데 그 부분에 대한 놀라움은 김치찌개 안에 숨어있던 돼지고기 덩어리가 모습을 드러낸 순간 이미 머릿속에서 지워져버렸다.

와 진짜 무슨 고기가 이렇게 커 ㄷㄷㄷㄷ

고기를 아끼면 망한다더니 진짜 고기를 어마어마하게 넣어주셨더라!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400


그와 동시에 서브된 계란말이.

계란말이는 뭐, 그냥 계란말이였는데 -

아니 저기 양쪽에 케첩이랑 머스터드 소스로 끼부린 것 좀 봐?

내가 분명히 주방에 풍채 좋은 사내 남자들만 있는 걸 봤는데?

스태프 중에 여자는 없었는데?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400


아무튼 여기 아주 심상치 않았다.

비주얼만큼 맛도 기가 막혔고 맛이 대단한만큼 양도 어마어마했다.

심지어 고기는 두덩어리 들어있는 줄 알고 그걸 다 잘라냈는데 나중에 저 아래 숨어있는 한덩어리를 더 찾아내서 깜짝 놀랐;;;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400


아무튼 야무지게 밥이랑 김가루랑(!!!) 김치찌개랑 슥슥 비벼먹으니

비 온 날엔 역시 이게 정답이구나 싶었음 ㅠㅠ

간만에 제대로 힙합 포식!

백채 김치찌개 굿!


NEX-5T | 1/60sec | F/3.2 | 16.0mm | ISO-3200


아 근데 ㅋㅋ 김치찌개 배터지게 먹고 맥주까지 먹으니 배가 찢어지는 느낌 앁 ㅋㅋㅋㅋ

소화제 어딨니 - 소화제 내 목소리 들리니 -



=



Canon EOS 6D | 1/125sec | F/4.0 | 58.0mm | ISO-100


187cm에 90kg에 육박하는 거인이 입어도 커서 좋은 하이드아웃(Hideout.) '모두의바지'.

성수형이 선물해주셨는데 너무 마음에 들어서 다른 컬러는 직접 구매하기로 결정!

자신이 너무 커서 속상했다 하는 분들은 이거 달려야 함.

내가 크게 입는거면 진심.



=



NEX-5T | 1/13sec | F/2.8 | 16.0mm | ISO-800


육반장.

어차피 프랜차이즈라 지점은 큰 의미 없지만 아무튼 구로디지털단지점.


NEX-5T | 1/20sec | F/3.2 | 16.0mm | ISO-200


하얀 육개장이 있다고 해서 찾아와봤다.


NEX-5T | 1/20sec | F/3.2 | 16.0mm | ISO-200


근데 이게 더 시선강탈 ㅎㄷㄷ

육개장 칼국수 ㅠㅠ 완전 장난 없다 ㅠㅠ


NEX-5T | 1/20sec | F/3.2 | 16.0mm | ISO-200


네녀석이 하얀 육개장이로구나.

먹어보니, 처음에 진짜 육개장 맛이 나는 것 같아서 깜짝 놀랐는데,

이상하게 먹으면 먹을수록 소고기 무국맛이 났....

기분 탓인가....


NEX-5T | 1/30sec | F/3.2 | 16.0mm | ISO-200


이게 진땡인걸로!



=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800


맥도날드 간판 OG.


NEX-5T | 1/15sec | F/2.8 | 16.0mm | ISO-800


비밀의 간장새우.

사실 구정 연휴 이후부터 계속 먹고 싶었는데 이제야 먹는다.


NEX-5T | 1/20sec | F/2.8 | 16.0mm | ISO-800


나 편히 먹으라고 껍질을 가지런히 발라주신 아름다운 마음씨.

살쪄도 행복하다.


NEX-5T | 1/20sec | F/2.8 | 16.0mm | ISO-800


날치알이라는 것이 세상에 존재한다는 것에 너무 감사해.

그래서 맛있게 격파한 뒤,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800


????



=



SM-G920S | 1/646sec | F/1.9 | 4.3mm | ISO-40


이렇게 맑고 파란 하늘 대체 얼마만에 보는건지.


SM-G920S | 1/60sec | F/1.9 | 4.3mm | ISO-400


소윙바운더리스(Sewing Boundaries)가 샘플 세일을 한다길래 성수동 방문.


SM-G920S | 1/20sec | F/1.9 | 4.3mm | ISO-200


저기 이동욱 코트가 보이는구먼.


SM-G920S | 1/40sec | F/1.9 | 4.3mm | ISO-500


나는 다른 걸 겟.

샘플 세일은 역시 비싼 컬렉션 피스를 싸게 살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라 좋은 듯.

놓칠 수 없엉 ㅎ


SM-G920S | 1/634sec | F/1.9 | 4.3mm | ISO-40


성수동 갔다가 밥 먹으려고 뚝섬 돼지 갈비 골목에 들렀는데,

여기 오후 5시도 안됐는데 이미 막 여기저기 줄이;;;;;

엄청 힙한 곳이었나보네;;;;;


SM-G920S | 1/704sec | F/1.9 | 4.3mm | ISO-40


우리는 그래서 늘봄 숯불 갈비집으로.

여기가 그나마 바깥에서 단체로 먹을 수 있었기에 ㅎ


SM-G920S | 1/194sec | F/1.9 | 4.3mm | ISO-40


아 분위기 좋구마잉.


SM-G920S | 1/247sec | F/1.9 | 4.3mm | ISO-40


돼지 갈비에 냉면 빠지면 섭함 ㅇㅇ

여기 다음에 또 와봐야겠다!



=



SM-G920S | 1/15sec | F/1.9 | 4.3mm | ISO-200


주말엔 좀 위를 쉬게 해주나 했지만 김치전과 두부김치,


SM-G920S | 1/10sec | F/1.9 | 4.3mm | ISO-250


양꼬치로 또 다시 레이스를 ㅋㅋㅋ

아, 디티(Dtea)가 필요하다 ㅋ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쎈스씨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