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5T | 1/500sec | F/2.8 | 16.0mm | ISO-100


다시 찾은 상암.


NEX-5T | 1/800sec | F/2.8 | 16.0mm | ISO-100


비밀의 화보 촬영.

점심 시간 맞물리는 바람에 회사원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와서 그거 땜에 좀 고생했네.

어려운 촬영도 아니었는데.



=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400


홍대 애슐리.

지난 회사 MT때 종합 2등해서 받은 상금 50만원으로 조원들과 회식하러 왔다 +_+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400


애슐리 오랜만이네 ㅎ

대학생일땐 애슐리에서 서버 아르바이트도 하고 그랬는데 ㅋ

벌써 그게 몇 년 전이지....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400


시작은 가볍게 샐러드로.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400


그리고 금방 하드코어해짐 ㅇㅇ

삶이란 다 이런 것 아니겠나.


NEX-5T | 1/125sec | F/2.8 | 16.0mm | ISO-400


아 스테이크 지리구요.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400


이쁘게 담아와봤음.

파는 것인양 ㅋㅋㅋㅋ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400


여사우들이 워낙 많은 회사다보니 회식도 건전하게 한다 +_+

애슐리에서만 거의 4시간 앉아서 수다 떤 듯? ㅋㅋㅋㅋㅋㅋㅋㅋ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400


여러모로 잘 먹고 좋았다 +_+



=



NEX-5T | 1/250sec | F/2.8 | 16.0mm | ISO-400


비밀의 외근이 있던 날.

비바스튜디오(VivaStudio) 매장에 갔는데,

아니 여기 언제 옮겼대?

이렇게 멋진 매장으로 거듭났을 줄은 몰랐는데 ㅎㄷㄷ


NEX-5T | 1/250sec | F/2.8 | 16.0mm | ISO-400


아무튼 비밀의 촬영 속행.


NEX-5T | 1/640sec | F/2.8 | 16.0mm | ISO-400


그리고 또 어디선가 비밀의 점심을 먹고,


NEX-5T | 1/2500sec | F/2.8 | 16.0mm | ISO-100


동대문으로 후다닥 넘어가 또 비밀의 촬영.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800


또 신사동까지 넘어와 비밀의 프로젝트를 이어갔음.

아 진짜 피곤한 하루;;;;;

현장 돌아다니는 게 좋아 이렇게 돌아다니는 게 즐겁긴 하지만 확실히 체력 소모는 심하다 ㅋㅋㅋ



=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3200


만나자고 한 건 태용이형인데 어쩌다 동준이형의 디그낙 10주년을 축하하는 자리가 되었던 어느날의 술자리.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1600


역시 회동은 쎈이 정답인가.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3200


일근이형 레버넌트?

죽음에서 돌아옴?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1600


태용이형이 팔선생이라 명명했던 ㅋㅋㅋㅋㅋ

동준이형, 일근이형, 태용이형, 태근이, 동호, 원중이 그리고 요한이 +_+ (feat 수진이)

멋쟁이 디자이너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 ㅎ


NEX-5T | 1/25sec | F/2.8 | 16.0mm | ISO-1600


2차는 춘식당으로.


NEX-5T | 1/25sec | F/2.8 | 16.0mm | ISO-1600


아 이거 너무 좋아하는데 쎈에서 하도 많이 먹어놔서 배불러가지고 많이 못 먹음 ㅠㅠ


NEX-5T | 1/25sec | F/2.8 | 16.0mm | ISO-1600


육회도 맛있는뎅 ㅠㅠ



=



NEX-5T | 1/500sec | F/2.8 | 16.0mm | ISO-100


홍대 브라운브레스(Brownbreath) 스토어가 리뉴얼했다길래 들러봤다.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00


우와 무슨 하이엔드 편집샵인 줄 ㅎㄷㄷ

왼쪽 행거에 컬러풀 한 옷만 없었으면 진짜 속을 뻔 ㄷㄷㄷ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00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00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00


2층도 워드커피가 있던 자리를 비우고 비엘씨브랜드(BLCbrand)의 매장으로!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00


멋지다 멋져 +_+


NEX-5T | 1/30sec | F/2.8 | 16.0mm | ISO-100


그나저나 케이터링이 태극당 모나카 ㅋㅋㅋㅋㅋㅋㅋ

이거 누구 아이디어야 ㅋㅋㅋㅋㅋㅋㅋ



=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100


이래저래 직원들을 웃게 해 주는 장치를 많이 만드는 우리 회사.

이번엔 전직원의 점심을 회사가 쿨하게 쏴주면서 타 팀원들이랑 친하게 지내라고 멍석을 깔아주심 ㅋ

(나는 숙취가 남은 상태로 참석하게 되어 꼴이 좀 엉망이었....)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100


암튼 머 밥은 맛있게 먹었다는 후문 ㅋ

우리 회사 참 귀엽다 ㅎㅎ



=



NEX-5T | 1/100sec | F/2.8 | 16.0mm | ISO-800


원래는 몸이 좀 안좋아서 그냥 퇴근하려고 했던 금요일 밤.

할로윈의 홍대는 지옥과도 같을 게 뻔해 정말 그냥 집으로 가려 했는데

사무실 근처에서 행사 초대 연락을 받아 잠깐 인사 하기 위해 슬쩍 들러봤다.


NEX-5T | 1/1000sec | F/2.8 | 16.0mm | ISO-800


그 행사의 이름은 제임슨 컬트 필름 클럽(Jameson Cult Film Club).

벌써 3회차를 맞은 이 행사는 위스키 브랜드 제임슨이 주최하는 행사로

다양한 공연과 함께 추억의 고전 영화를 상영해 주는 프로그램으로 잘 알려져있다.


NEX-5T | 1/80sec | F/2.8 | 16.0mm | ISO-800


이번 회차에서는 할로윈 데이를 맞아 고스트버스터즈 1984년 원작 상영과 함께

윈디시티의 공연 외 다양한 이벤트가 나를 기다리고 있었는데

난 오프닝 타임에 잠깐 가서 인사만 하고 나오려고 했기에 이렇게 사람들이 없는 행사장 모습만 봐야했....

ㅠㅠ


NEX-5T | 1/40sec | F/2.8 | 16.0mm | ISO-800


그래도 일찍 온 방문객들은 이미 여기서 할로윈 기분도 내고 그러고 있더라 ㅎㅎ


NEX-5T | 1/60sec | F/2.8 | 16.0mm | ISO-800


몸이 안좋아 술도 한 잔도 못 마시고 들어간 지 5분만에 바로 나온게 좀 아쉬웠는데,

다음에 또 불러준다면 그땐 좀 재밌게 놀아봐야겠음 ㅎㅎ



=



끝.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쎈스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