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non EOS 6D | 1/100sec | F/4.0 | 24.0mm | ISO-2000

 

호불호가 좀 갈리지만 어쨌든 '양'고기를 좋아하는 내게 양꼬치, 양갈비는 언제 먹어도 반가운 고기다.

그런데 얼마전 깜짝 놀랄 새로운 경험을 했다.

이게 뭐야? '양삽겹'? 돼지 삼겹살 할 때 그 '삼겹'?

 

Canon EOS 6D | 1/60sec | F/4.0 | 45.0mm | ISO-1600

 

강남역 NB 뒷골목에 자리한 '일구팔팔'은 양고기 전문점이다. 그런데, 가장 많이 알려진 양꼬치가 아닌 '양삼겹'이라는 녀석이 주메뉴다.

내가 아무리 고기를 좋아하고 잘 먹고 많은 고깃집을 다녀봤어도 요 양삼겹이라는 건 처음 들어봤다. 양고기 삼겹살인가?

 

Canon EOS 6D | 1/50sec | F/4.0 | 90.0mm | ISO-1600

 

일단 내가 친구들과의 약속 시간에 사알짝 늦은 관계로 양삼겹 사진은 이 한장이 달랑;;; (애들이 다 먹었..)

부연 설명이 좀 필요할 것 같은데, 양삼겹은 일단 본론부터 얘기하자면 이 곳 일구팔팔에서 커스터마이징 한 고기다. 기존에 없던 메뉴라는 소리다.

전체적인 맛은 양꼬치랑 비슷하다고 보면 될텐데 씹는 느낌은 실제 삼겹살 보다는 곱창구이에 가까운 쫄깃함이 강하다.

엄청 특이한 맛은 아니지만 분명히 먹어볼 만한 메뉴다.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1600

 

친구들이 양삼겹을 이미 먹어버린 뒤라 내가 또 시키기엔 다른 메뉴들이 너무 궁금해서

양삼겹은 과감히 맛만 본 걸로 만족하고 양갈비를 새롭게 주문했다.

 

Canon EOS 6D | 1/60sec | F/4.0 | 105.0mm | ISO-1600

 

양갈비는 양꼬치집에서도 볼 수 있는 그 양갈비다.

(원래 저 불판이 아닌 그릴에 굽는건데;;)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1600

 

하악-

 

Canon EOS 6D | 1/60sec | F/4.0 | 105.0mm | ISO-1600

 

양갈비는 사실 뭐 이미 다른 곳에서도 먹어본 메뉴라 큰 기대나 환상이 있고 그런건 아니었는데,

일구팔팔의 양갈비가 다른 곳과 '확' 구별되는 이유가 따로 있었다.

 

Canon EOS 6D | 1/60sec | F/4.0 | 105.0mm | ISO-1600

 

바로 이 녀석들.

양갈비 주문했는데 난데없는 또띠아와 블랙 올리브라니?

이게 무슨 황당한 시츄에이션인가 궁금해 하고 있는데,

 

Canon EOS 6D | 1/50sec | F/4.0 | 105.0mm | ISO-1600

 

아 일단 아무 생각 안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anon EOS 6D | 1/50sec | F/4.0 | 24.0mm | ISO-1600

 

그럼 지금부터 일구팔팔만의 양갈비 먹는 법에 대해 소개를 잠깐 하고 가겠다.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제일 기본은 역시 소금.

적당히 구워진 놈 눈치 보지 말고 휙 집어다 소금을 콕 찍어 먹으면 우리가 흔히 아는 그 맛을 느낄 수 있다.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그 다음이 아까 본 그 또띠아를 이용하는 방법인데,

또띠아 위에 양갈비를 올리고 블랙 올리브와 무려 '칠리소스'를 얹어 한 입에 넣어 먹으면 된다.

이런 테크트리는 완전 처음이라 당황했는데, 생각외로 굉장히 맛있다. 타코 먹는 기분도 잠깐 즐길 수 있을 수준 +_+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1600

 

하지만 일구팔팔 양갈비의 하이라이트는 바로 이, 명이나물이다.

명이나물. 아마도 익숙한 이름은 다들 아닐거다.

일단 출신부터 기가막히다. 울릉도 출신이다. 이거부터 뭐 기대감은 이미 저 높이 +_+

 

Canon EOS 6D | 1/200sec | F/4.0 | 97.0mm | ISO-1600

 

(너무 궁금해서 찾아봤음)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명이나물을 한장 깔고 그 위에 양갈비를 올려놓은 뒤 '아무 소스도 찍지 말고' 그대로 돌돌 말아 한입에 넣으면,

와 진짜.. 이거 진짜다. 진짜, 와, 내가 뭐 말을 어떻게 해야 될지 모르겠는데.. 진짜 이게 진짜다.

무슨 말이 필요 없어 이건 일단 한번 잡솨봐-

(아 놔 글 쓰다 침 고였어..)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양삽겹에 기대하고 왔다가 양갈비에서 이성을 잃고 계속 굽기 시작.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말리지마라.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나 너 좋아하냐.

 

Canon EOS 6D | 1/80sec | F/4.0 | 105.0mm | ISO-1600

 

맥주로 분위기를 달구고 있었지만 가볍게 맥콜도 한잔 +_+

아 이쯤에서 잠깐 그 얘기를 해야겠다.

별다른 사진은 없는데, 이 일구팔팔의 인테리어가 참 인상적이다. 다른 고깃집과는 좀 다른 느낌이다.

중국요리집을 연상케 하는 양꼬치집이나, 옛날 우리네 술집을 연상케 하는 허름한 느낌의 인테리어와는 다르게

이 곳은 뭔가 복고풍이긴 한데 좀 덜 과거 같달까? 맥콜도 사실 흔하게 파는 음료가 아닌데 이렇게 구비해 두고 있는거 보면, 분명히 여긴 좀 달라..

 

Canon EOS 6D | 1/60sec | F/4.0 | 105.0mm | ISO-1600

 

내가 친구들이랑 정신 못차리고 탄성 지르며 고기를 먹어대자 사장님이 우릴 기특하게 보시었는지 무려 꽃빵튀김을 서비스로 +_+

실제 메뉴판에 있는 메뉴인데 서비스로 사람 수에 맞게 내주셨다 ㅋ

이 꽃빵튀김이 또 사람 잡는 메뉴지 ㅋㅋ

 

Canon EOS 6D | 1/60sec | F/4.0 | 82.0mm | ISO-1600

 

말 그대로 꽃빵을 튀긴건데, 이렇게 함께 나오는 연유를 찍어 먹으면 되는 간식이다.

이게 근데 한입 베어 물면, 진짜 농담 아니고 ㅋㅋ 내가 이 일구팔팔에 지금까지 3번 방문해서 그때마다 먹어봤지만 정말 ㅋㅋ

몸이 나빠지는 기분이 뭔지를 느끼게 되면서 절로 실소가 터져 나오는 그런 엄청난 맛 ㅋㅋㅋㅋㅋㅋ

진짜 ㅋㅋ 아 내 몸이 지금 망가지고 있구나 하는데 그 와중에 웃음이 자꾸 나는 그런 맛이다 ㅋㅋㅋㅋㅋㅋ

 

Canon EOS 6D | 1/60sec | F/4.0 | 65.0mm | ISO-1600

 

그렇게 꽃빵튀김으로 정신 못차릴때 즈음 우리의 세번째 메뉴가 마침내 등장.

(이때쯤부터 사장님이 진짜 이걸 다 먹겠다는건지- 하며 우리를 이상하게 쳐다보기 시작)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양전골이다.

맛은 뭐 쉽게 예상할 수 있는 감자탕과 비슷한 맛이다.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수제비랑 양고기가 들어가있다는 거 빼면 감자탕하고 별 차이는 없다. 대신 양고기 향이 좀 베어있지.

여기에 밥을 열심히 말아 후루룩 짭짭 다 먹고나서는,

 

Canon EOS 6D | 1/80sec | F/4.0 | 65.0mm | ISO-1600

 

결국 꽃빵튀김을 진짜 주문 ㅋㅋㅋㅋ

서비스 받았으니 매너있게 ㅋㅋㅋㅋ

(애들이 너무 좋아했어 ㅋㅋㅋ)

 

Canon EOS 6D | 1/60sec | F/4.0 | 105.0mm | ISO-1600

 

이게 아마 사진으로만 보는 사람들은 궁금할거다. 어떤 느낌일지 ㅎ

이게 꽃빵을 튀긴거라 겉이 되게 바삭한데 속은 또 굉장히 부드럽다. 그리고 겉에 비밀의 무언가를 살짝 발라놔서 보는 느낌도 어우;;;;

그걸 하나 집어다가 연유에 찍으면 또 그레 막 베;러ㅑㅐㅙ;189ㄱ96ㅔ91264ㅔ89768갸랴ㅐㅗ;ㄹ;ㅕㅑㅂㅎ

 

Canon EOS 6D | 1/100sec | F/4.0 | 105.0mm | ISO-1600

 

실컷 몸을 망가뜨리고 나니 이거 즐겁게 다 먹긴 했는데 당최 어떻게 수습하지 - 하고 있는데

그때 사장님이 서비스로 비밀의 무언가를 한잔 따라 주시며 마시라고 권해주셨는데,

이건 진짜 내가 말 안해줄거다 ㅋㅋ 분명한 건 이거 한잔 마시면 방금 전까지 망가진 것 같은 몸이 맨정신으로 리셋 되는 기분임 ㅋㅋ

무슨 차 인지 나는 알지만, 이것만큼은 궁금하면 직접 가서 드셔보고 맞춰보길 권장함 ㅋ

 

Canon EOS 6D | 1/1000sec | F/4.0 | 75.0mm | ISO-2000

 

돌이켜보니 양삽겹 2인분 - 양갈비 2인분 - 양전골 소 - 공기밥 - 꽃빵튀김 서비스 - 양전골 추가 - 꽃빵튀김 으로 진짜.. 엄청 먹었더라 ㅋㅋㅋ

셋이 가서 12만원 넘게 나온거 같음 ㅋㅋㅋㅋ

아 진짜 그래도 오랫만에 친구들이랑 허심탄회한 얘기 하면서 먹으니까 기분도 좋고 행복한 밤이었다.

고기가 또 기가막히니까 술술 들어가고 ㅋㅋㅋ (명이나물에 양갈비는 진짜 회심의 한방임!)

 

일구팔팔 사장님 그리고 직원분들, 친절히 응대해 주셔서 감사함다 -

곧 포차 메뉴도 추가된다니 기대하고 있을께용 +_+

 

 

+ 마무리

 

Canon EOS 6D | 1/160sec | F/4.0 | 24.0mm | ISO-1250

 

집에 그냥 갔을리 없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쎈스씨


티스토리 툴바